[이벤트참여] 한잔합시다...

자유글 조회수 5254 추천수 0 2010.05.23 14:00:10
4살..4개월 두아이를 키우는 엄마인 저는 요즘  폭발하기 일보직전의 폭탄을 늘 가슴에 품고 삽니다

미운 4살이라잖아요..동생을 봐서 그런지 늘 우는 소리에 '싫어 싫어'를 달고사는 우리 큰아이..

어린 것을 때릴 수도 없고, 성격 나빠질까봐 큰소리 칠 수도 없고 그저 참는데 까지 참으며 혼자 삭히고 삭힙니다

굳이 내 속의 이 스트레스를 풀어야지 하며 마시는건 아닌데요 신랑이랑 저는 술을 즐깁니다.  연애할 땐 만나서 밥먹은 수보다 술먹은 수가 훨씬 많을만큼 ^^

결혼해서 두 아이의 임신과 수유에 술을 못마셨지만 불행히도 둘째는 젖이 없어 수유를 안하고 있는 상태라 조금씩 술을 하고 있어요

휴일 저녁 밥상을 치우고 애들을 재우면 당연한 듯 신랑이 '한잔해야지' 합니다

단촐한 술상을 마주하고 일주일치의 내 힘듦과 속상함을 늘어놓으면 신랑은 다 안다는 듯 묵묵히 듣다가 어느땐 맞장구도 치며 나를 위로해요

한참을 늘어놓은 푸념들 사이로 슬며시 머쓱해지기도 하며 마지막은 늘 그래요  '애들 나만키우나...셋 넷도 키우는데 이 까짓껏 뭐..'

혼자 그런 결론에 도달하면 어느덧 내 스트레스는 스르륵 사라지고 다시 일주일치 에너지를 충전합니다 ^^ 

신랑의 관심과  같이 할 수있는 뭔가가 있는게  최고인 것 같아요 굳이 술이아니더라도 할인마트 쇼핑이라던가 나들이라던가..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67 임신 석달 전 엽산부터 챙기세요 imagefile babytree 2010-05-25 13831
66 [자유글] `우유 고르는 것도 쉽지 않네'... 현명한 우유 선택법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19774
65 [자유글] 첫인사 드려요! akohanna 2010-05-25 5295
64 [자유글] 내가 대통령이라면...한겨레에 바란다 li0637 2010-05-25 4890
63 [자유글] [이벤트참여] 아가와 특별한 하루를 보내요^^ imagefile akohanna 2010-05-25 5658
62 [자유글] 하정훈 박사 "저출산의 답은 쉽고 재밌는 육아" imagefile 김미영 2010-05-25 20288
61 [자유글] '다산의 여왕' 개그우먼 김지선씨 억척 모유수유기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22134
60 [자유글] [이벤트참여]내가 스트레스 푸는방법 apple0410 2010-05-25 4878
59 [자유글] 초보맘인 저 자주 찾을것 같네요! yumim76 2010-05-25 5135
58 [자유글] 육아지수 `양'..."엄마 아빠 공부하세욧!"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17719
57 [나들이] 유명산 자연휴양림에 다녀와서 image yahori 2010-05-25 12642
56 [자유글] 이벤트참여- 노래를 불러줘요 rain3018 2010-05-24 5239
55 [자유글] 당신은 몇 점짜리 부모? 육아 상식 체크해 보세요. imagefile 김미영 2010-05-24 10155
» [자유글] [이벤트참여] 한잔합시다... ye2144 2010-05-23 5254
53 [자유글] [이벤트참여]자화자찬하기!우리 정말 잘하고 있잖아요!^^ msjsy 2010-05-23 5013
52 [자유글] 이벤트 참여)엄마도 사람이다 prexin 2010-05-21 5663
51 [자유글] [이벤트참여]잠투정아가 재우며 영어단어 큰소리로 외우기+ 기타 책읽기 cine1994 2010-05-21 5948
50 [나들이] 5월의 충북 진천의 농다리(진천농교) imagefile gks00818 2010-05-20 8600
49 [자유글] 한겨레가 이런 공간을 만들면 좀 다를 거라고.. sonamj 2010-05-20 6137
48 [직장맘] 다섯번째 야외학습일.^^ js503 2010-05-20 76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