뭔가 구체적인 이런저런 방법들은 써볼까 하다가 엄마들 상황이 모두 다르니 제 방법이 꼭 도움이 될 거란 보장도 없고,

해서, 제가 쓰는 방법들 중에 가장 기본이 되는 방법 하나 알려드릴까 해요.

음..세상에 태어나서,,

아이를 낳고 키우는 일만큼 대단한 일이 있을까요?

어떻게 낳았든, 어떻게 키우든,, 어쨌든 정말 대단한 일이잖아요.

아이를 낳기 전까진 엄마가 된다는게 이렇게 힘들고 험난한 일인지 미처 알지 못했어요.

물론 힘들거라는 것, 아주 모르진 않았지만, 이렇게 힘들 줄이야.^^;;

우리 부모님들 항상 하시는 말씀 있잖아요.

"네가 애를 낳아봐야..."

정말 맞는 말인 것 같아요.

애를 낳고 보니, 세상 모든 것들이 다르게 보이고, 느껴지고.

그래서 철도 조금씩 들어가는 것 같고요.

육아를 하면서,

엄마가 스트레스 받는 일이야 뭐 셀 수도 없겠죠.

집안일에 치이고, 아이들 떼쓰는 거에 열받고, 잠투정에 반찬투정까지 하면 정말..-_-;;;

그런데, 이렇게, 막~~ 스트레스 받다가도 울 새끼들이 한번씩 이쁜짓만 해줘도 그 스트레스 다 날아가는게 우리 엄마들 아닌가요? 

직장맘이든, 전업주부든, 싱글맘이든, 그 어떤 상황에 있더라도,,

우리 정말 대단한 일 하고 있는거 맞잖아요!

자화자찬 하자구요.  괜히 다른 엄마들 하는거 비교하면서 주눅들거나 하지 말고,, 하루에 한번씩 나 자신을 칭찬해줘요.

"나 정말 잘하고 있어! 나 정말 대단해!" 라고 말이죠.^^

-아, 칭찬해주려면 칭찬받을 일을 해야 하잖아요.

칭찬받을 일에 대한 기준을 좀 낮춰봐요^^

하루에 5분 아이랑 놀아주기! -10분 놀아줬다면 더욱 칭찬할 만한 일일거구요.

하루에 한번 아이 뽀뽀해주기!-두번 해줬다면~

일주일에 한번 아이 칭찬해주기! 등등등

기준을 확~낮춰서 나를 칭찬해줄 일을 많이 만들어보자구요!

아랫분 글처럼 엄마가 잘 살아야 아이도 잘 사는거죠~

엄마의 자존감이 높다면, 당연히 아이도 자존감이 높은 아이로 자랄거에요^^

스트레스 받을 때 이렇게 생각해봐요.

'나 정말 잘 하고 있는데, 이까짓 스트레스 쯤이야!'^^

그리고 가끔 한번씩은 스스로에게 물질적인 상도 좀 주고요!ㅎㅎㅎ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6 [자유글] 다들 탄산수 드실때 조심하세요. bupaman 2017-03-22 2050
35 [자유글] [새해 이벤트 응모] 내 아이에게 키워주고 싶은 가치 spagent 2018-01-03 2043
34 [자유글] 동네 사람들과 함께 한 <반갑다 친구야> imagefile [2] 강모씨 2018-04-23 2034
33 [자유글] 디퓨저 향이 괜찮네요. bupaman 2017-06-23 2009
32 [자유글] 1-2학년 교과과정 학부모설명회에 다녀왔어요. [4] 푸르메 2017-03-15 2003
31 [자유글] 마주이야기 imagefile [4] 푸르메 2017-11-24 1998
30 [자유글] 점점 더워지는 것 같아요.. bupaman 2017-06-22 1985
29 [자유글] 오랜만이에요. 명절 잘 보내셨나요?^^ imagefile [2] 아침 2018-02-21 1975
28 [자유글] 끝나지 않을 것 같던 폭염이 물러가고 있나봐요. 풀벌레 소리가 듣기 좋아요 ^^ imagefile [6] 아침 2018-08-10 1972
27 [자유글] [박작가 9편]현직 사진작가가 알려주는 아기 사진 찍는 방법 꿀팁 [2] 박작가 2017-11-03 1966
26 [자유글] 근황 -아이 눈 건강 챙겼어요 imagefile [8] 아침 2018-04-06 1966
25 [자유글] 머리가 자꾸 지끈지끈... [1] bupaman 2017-06-12 1957
24 [자유글] 아구..ㅠㅠ bupaman 2017-03-23 1938
23 [자유글] 독감에 걸렸어요 ㅠㅠ imagefile [2] 아침 2017-12-24 1932
22 [자유글] 내일 드디어 쉬는 날이네요~ bupaman 2017-06-05 1929
21 [자유글] [새해 이벤트 응모] - 2018년은.. imagefile [4] puumm 2018-01-12 1920
20 [자유글] 엄마는 페미니스트 imagefile [2] 푸르메 2018-03-20 1915
19 [자유글] 목이 계속 뻐근하네요. bupaman 2017-06-21 1909
18 [자유글] 할로윈을 할로윈이라 부를 수 없다니.... [4] 푸르메 2017-11-24 1908
17 [자유글] 장염걸렸네요 ..ㅠㅠ bupaman 2017-03-28 1906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