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째아이는 저를 닮아서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성격입니다.

물론, 아이이기 때문에 조금만 잘 맞춰주면 스트레스를 금방 해소하죠.

내가 힘들고 아이도 힘들때 자주 써먹는 방법은

노래 함께 부르기입니다.

올해 어린이집을 다니면서 노래를 꽤 많이 배우고 있는데요

아이가 부르고 싶어해도 아직 가사도 잘 못외우고 음감도 떨어져서 함께 부르길 원할때가 많아요.

내가 모르는 노래는 아이가 어린이집에 가 있는 동안 피아노를 치면서 혼자 익혀요.

아이가 스트레스를 받거나, 내가 놀아주려고 해도 별 소용없을땐

그땐 함께 노래를 부르면서 스트레스를 다 날려버려요.

아이나 어른이나 노래는 공통적으로 다좋아하는 것 같아요.

그리고 또 야외활동을 많이 합니다.

아이 낳고 운동 하기도 쉽지 않았는데 요즘은 운동하기도 좋은 날씨잖아요.

아이도 바깥놀이를 엄청 좋아하구요.

그래서 해가 기울때쯤 네식구가 운동장을 향합니다.

다같이 운동장도 뛰고, 축구를 좋아하는 아들녀석과 축구를 더 좋아하는 남편은

함께 공을 차고 뛰고 구르고

그러다보면 어느새 몸과 마음이 가뿐해집니다. 

운동이 몸을 지치게 할거라는건 편견일뿐이예요.

집안에서 서로 짜증내고 답답해하지 말고 밖으로 나가세요.

다이어트도 절로 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16 [자유글] 이제 그만 내려오시오 imagefile [2] yahori 2016-11-28 2663
115 [자유글] 오랫만에 먹은 사탕이 맛나네요 ㅎ [2] gnsl3562 2016-11-11 2663
114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작은 행복, 작은 사치 imagefile [2] 윤영희 2017-05-01 2662
113 [자유글] 딸 아이 첫 생일잔치~ 축하해주세요~ gosure 2016-09-10 2660
112 [자유글] "지혜"가 우선입니다. imagefile busyliteo 2016-10-09 2652
111 [자유글] 역사의 현장에서 희망을 느끼고 오다 imagefile 양선아 2016-11-13 2651
110 [자유글] 1학년 학부모 총회 이후... imagefile [4] 푸르메 2017-03-27 2650
109 [자유글] 8세남아 개똥이의 부수입. imagefile [4] 강모씨 2017-07-19 2644
108 [자유글] 아이들과 마주이야기 [10] 푸르메 2017-04-24 2642
107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절로 싹트는 마음 [4] 살구 2017-04-26 2640
106 [자유글] 예민한피부 촉촉한 쿠션 추천해주세요!! bupaman 2017-03-16 2633
105 [자유글] 자유를 위해 아침잠을 포기했다 #사랑가득 엄마의 성장이야기 [4] 사랑가득 엄마 2018-03-13 2627
104 [자유글] 달팽이크림을 선물받았네요 ㅎ [1] gnsl3562 2016-11-15 2621
103 [자유글] 마주이야기 2 [1] 푸르메 2017-05-15 2604
102 [자유글] 엄마의 스트레스 해소법 imagefile [6] 아침 2017-10-24 2599
101 [자유글] [혁신교육의 방향을 묻는다 - 민주학교] 답답해하는 아이를 위해 무엇을 해야하나? [2] 난엄마다 2017-03-13 2597
100 [자유글] 무현, 두 도시의 이야기 푸르메 2016-11-15 2587
99 [자유글] 비가 많이오네요.. gnsl3562 2016-11-07 2586
98 [자유글] [시쓰는엄마] 5월 어느 날 [1] 난엄마다 2017-05-14 2581
97 [자유글] 어른이 봐도 재미있는 김영진 그림책 imagefile 아침 2018-06-15 257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