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휴가가 코 앞인데

어째 베이비트리에는 휴가 얘기가 전혀 없을까요. 참 이상....


직장맘인 저는 앞뒤 토일 껴서

9일을 휴가로 보낼 수 있는데요, 

대충 우찌우찌 보내야지 생각만 있고

지역을 정했다거나 숙소를 예약했다거나, 뭐 그러진 않았습니다. 


해외는 작년에 다녀와서 좀 그렇..............지만 다시 가고 싶습니다. --;

작년에도 번개처럼 다녀왔으니

올해도 반짝 떠날 수 있으리라는 기대, 물론 접지 않았고요. 


이렇게 잡글 올리는 시간에 

좀이라도 더 알아보면 좋을텐데 

사람 마음, 참으로 이상합니다. 


한가지 분명한 것은

9일 가운데 단 하루, 하루만큼은 저를 위해 온전히 쓰기로 했습니다. 


이 하루 역시 아직 계획은 없으나 --;

그냥 혼자 보낼 생각입니다. 


  • 쓰레빠 신고 도서관 가서 신간소설 보다가 졸기
  • 동네서 가장 조용한 커피가게서 바느질 하기
  • 재래시장에 서서 떡볶이와 순대 먹기
  • 아무생각 없이 걸어다니기
  • 도둑들 영화보기

 

뭐, 대충, 이딴 것들만 해볼까 합니다. 


대체 님들의 여름휴가는 어떠한가요?

 

   

IMG_4671.jpg 

  △ 핸드폰 사진 폴더에 있는 사진인데요, 제가 무엇을 찍었을까요. 어쨌거나 깔이 이뻐서 올려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1642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599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338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402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875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8991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525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7975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2292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593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0080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4988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6897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152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5864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4639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