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버이날 성묘가기

자유글 조회수 4323 추천수 0 2012.05.08 23:13:53
작년.
결혼 후 꼬박 4년을 함께 살았던 아버님이 돌아가신 후 어버이날이면 성묘를 갑니다.
흰색 카네이션 대신, 붉디 붉은 탐스러운 카네이션 두 송이를 사 들고.
남편과 개똥이와 함께.
 
P120506005.jpg
- V를 날려주는 남편과 개똥.
 
P120506009.jpg
- 절을 하라고 하자, 단정하게 합장 부터 하는 개똥
 
P120506013.jpg
- 할아버지, 할머니께 절을 올리는 손자 개똥
 
아버님은 마흔둘에 여섯째이자 장남인 남편을 낳으셨고,
남편은 마흔셋에 개똥이를 낳았고,
그리하여 아버님은 여든넷에 11번째 손주이자 첫친손자인 개똥이를 보시고,
여든다섯에 돌아 가셨습니다.
 
개똥이 첫돌을 앞두고 돌아가신 아버님은 살아 생전 개똥이의 "할아버지" 소리는 못 들으셨지만,
이제 두돌 지난 개똥이는 절도 올리고,
"하버지 사앙해요", "할머니 사앙해요" 힘차게 소리 칩니다.
 
개똥이에게 돌아가신 할아버지가 얼마나 이뻐라 하셨는지 말해 주는데, 울컥~! 목이 메어 오더군요.
같이 살때는 이럴 줄 몰랐는데, 아버님이 그립습니다.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1647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604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342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405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878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8994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534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7977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2300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599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0085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4996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6904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160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5872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465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