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냥 주절주절

자유글 조회수 2762 추천수 0 2015.06.28 23:47:03


임신 6개월차.

호르몬 영향인가, 

툭하면 눈물에, 툭하면 신경질에.. 

문제는 그 영향이 사랑하는 내 아이에게, 남편에게 간다는 것입니다. 


오늘은 아이에게 스스로도 깜짝 놀랄만큼 큰 소리를 질러놓고

손발이 벌벌 떨려 아직도 잠이 오질 않습니다. 

엄마가 집귀신에게 잡아먹힐까 봐 유치원도 가고 싶지 않다는 아이인데..

오늘은 마음 속에 엄마 하트가 뒤집혔다네요. 


그제는 남편이 새벽 영어클래스에 다니는데 종강기념으로 저녁 모임이 있었답니다.

그런데 유독 애교스럽게 남기는 여성분의 카톡메시지를 보고 폭발했죠. 

평소에는 남편 폰을 잘 보지 않는데 아침부터 울리는 카톡알림소리에 보게 되었어요. 

아침에는 정신도 없었고, 아이도 있고 하니 출근을 시켰는데

하루종일 생각에 꼬리를 물더니 저녁쯤 되니 이미 용서받지 못할 일을 저지른 것 마냥

남편을 씩씩대며 기다리고 있더군요. 

물론 오해는 풀었지만, 내가 왜 이러나 싶어요. 


그 다음날 아침, 

다시 화사해진 저를 보며 "괜찮아?" 묻더니

자기는 지난 밤 악몽을 꾼 것 같다네요. ㅠㅠ


이런 사람 아닌데..

호르몬 영향이라고 제발 말해주세요요요요요 ㅠㅠㅠㅠ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636 [자유글] 아이의 두돌... 특별한 생일? 아니 엄마의 휴일! [2] mojing 2013-10-18 4843
635 [자유글] 엄마, 저게 뭘까?? [8] 푸르메 2013-10-17 4439
634 [자유글] 뮤지컬 '넌 특별하단다' 관람 후기 [4] 푸르메 2013-10-15 4175
633 [자유글] '백팩' 추천 좀 해주세요~~ [6] 나일맘 2013-10-11 4285
632 [자유글] 글 쓰러 들어왔다가 그냥 놀다 가지요~ imagefile [3] 빈진향 2013-10-11 7523
631 [자유글] 스마트한 엄마되기 crack79 2013-10-10 4183
630 [자유글] 스마트폰 바꾸고 싶은 유혹... [3] 양선아 2013-10-10 4591
629 [자유글] 일본 학교운동회에 울려퍼진 강남스타일! imagefile [4] 윤영희 2013-10-10 8120
628 [자유글] 유행어..? [6] 분홍구름 2013-10-09 4423
627 [자유글] 첫 아이 첫 돌을 앞두고 부모님을, 당신들을 떠올립니다. imagefile [8] 안정숙 2013-10-07 3961
626 [자유글] '넌 특별하단다' 관람 후기 - 첫째와의 특별한 추억만들기 imagefile [2] 난엄마다 2013-10-05 4076
625 [자유글] 꼬마 수다쟁이에게 충고란...? [10] 분홍구름 2013-09-30 4379
624 [자유글] 40이 다가오는 연말 [11] 푸르메 2013-09-27 4411
623 [자유글] 추석풍경 imagefile [10] 분홍구름 2013-09-25 4654
622 [자유글] [펌글] 추석 특집 며느리 넋두리 아세요? [3] 양선아 2013-09-21 4390
621 [자유글] 귀촌, 어리바리 서울내기 식구에게 사흘 동안 벌어진 일 image [9] 안정숙 2013-09-12 6531
620 [자유글] 오랜만에 써본 시 [3] 루가맘 2013-09-11 4670
619 [자유글] 생일의 기쁨.. imagefile [6] 분홍구름 2013-09-10 6359
618 [자유글] 16인분 식사 준비와 설거지, 안해보셨음 말을 마세요 ㅜ.ㅜ imagefile [9] 꿈꾸는식물 2013-09-09 6632
617 [자유글] 그새 또 컸구나 [8] 분홍구름 2013-08-31 41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