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 놀이 ^^

자유글 조회수 2032 추천수 0 2017.11.12 12:41:15

가을이라 햇곡식, 햇과일로 식탁이 풍성하지요?

꼬맹이들이 차린 식당에도 가을이 왔어요.

 

찾아봤더니 이건 마로니에 열매라고 해요.

밤 같이 생겨서 소꿉놀이 재료로 아이들이 아주 좋아해요.

2017-11-09-16-01-41.jpg

 

커다랗고 여러 색으로 빛나는 조개껍데기를 우연히 발견해서 줬더니

아이들이 역시 엄마 최고라고 칭찬해주네요^^

저 어릴 땐 붉은 벽돌을 빻아서 고추가루라 하며 놀았는데..

우리 꼬맹이들은 고추가루 대신 단풍잎을 부숴 넣고 매콤한 국물 요리를 했대요.

2017-11-09-16-00-56.jpg

 

 

화단을 샅샅이 수색해서 찾아낸 보물들을 나뭇잎 위에 장식해서 또 한 상.

2017-11-09-16-01-27.jpg

 

 

항상 가는 나뭇가지로 젓가락만 만들어서 놀았는데

나뭇가지에 나뭇잎을 엮어서 숟가락이라고 줬더니 이게 또 그렇게 재미있나봐요

꼬맹이들도 열심히 꿰어서 여러가지를 만들었지요.

넙적한 잎을 꿴 것은 볶음주걱, 

휜 나뭇가지에 꿴 것은 국자랍니다.

2017-11-09-16-01-17.jpg

 

저희 두 아이들, 그리고 첫째 친구까지 셋이 한참을 재미있게 놀았어요.

근사한 여행지나 장난감 가득한 키즈카페에 가지 않아도

집 앞에서 할 수 있는 놀이들이 넘쳐가는 가을

끊이지 않는 아이들의 웃음소리에 추억도 행복도 차곡차곡 쌓여가네요 ^^

 

 

울긋불긋 예쁘게 물든 나뭇잎길 위에서 분위기 있게 사진 찍어주려 했는데

사진 찍는 거 눈치채면 바로 오버액션!

 

2017-11-08-12-19-13.jpg

 

가족과 함께 아름다운 가을 행복하게 보내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215 [자유글] 아침부터 삼겹살 구웠습니다 ㅎ [1] bupaman 2017-03-21 1711
1214 [자유글] [시쓰는엄마] 내 생애 최고의 순간 [2] 난엄마다 2017-03-20 3100
1213 [자유글] 에규.. bupaman 2017-03-17 1812
1212 [자유글] 예민한피부 촉촉한 쿠션 추천해주세요!! bupaman 2017-03-16 2193
1211 [자유글] 1-2학년 교과과정 학부모설명회에 다녀왔어요. [4] 푸르메 2017-03-15 1649
1210 [자유글] 어제 화이트데이였잖아요~~ [2] bupaman 2017-03-15 1897
1209 [자유글] 가습기고장..ㅠ [2] gnsl3562 2017-03-14 3092
1208 [자유글] 건강검진 병원추천좀 해주세요~ㅎ gnsl3562 2017-03-13 2034
1207 [자유글] [혁신교육의 방향을 묻는다 - 민주학교] 답답해하는 아이를 위해 무엇을 해야하나? [2] 난엄마다 2017-03-13 2088
1206 [자유글] 드디어 불금!!! [2] gnsl3562 2017-03-10 1902
1205 [자유글] 피부가 간지럽다ㅠㅠ gnsl3562 2017-03-09 1867
1204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 시는 나를 표현하는 또 다른 나 난엄마다 2017-03-08 2028
1203 [자유글] 친구2명이나 생일~ 돈좀깨질거같네요 ㅎㅎ [2] gnsl3562 2017-03-08 1944
1202 [자유글] 첫등교와 함께 엄마의 마음은 두근두근 imagefile [4] 푸르메 2017-03-07 2979
1201 [자유글] 너무너무 춥네요~ [1] gnsl3562 2017-03-07 1919
1200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난엄마다 2017-03-06 1831
1199 [자유글] 개똥이 유치원 졸업 - 원장님께 드리는 편지 imagefile [6] 강모씨 2017-02-28 3793
1198 [자유글] [하고 싶은 일해, 굶지 않아] 후기1- 과제 아닌 과제 [2] 난엄마다 2017-02-24 2146
1197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초등학교 입학 준비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7-02-15 3989
1196 [자유글] [시쓰는엄마] 욕심 난엄마다 2017-02-15 17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