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에 저 혼자 6살 4살 두 아이를 데리고

일산 끝자락에서 동대문으로 나들이를 갔습니다.

큰 아이 조리원에서 만난 친구들과 약속이 있었거든요.

토요일이라 차가 많이 막힐 것 같아 전철을 탔습니다.

 

4살 둘째는 유모차에 태우고 6살 아이는 자리가 없어 창 밖 풍경을 감상하며 가는데 궁금한 게 참 많습니다.

옆에 계시던 멋쟁이 할아버지가 친절하게 궁금한 것들 다 설명해주시고 좋은 말동무가 되어주셨어요.

아이는 "할아버지는 안 가본 데가 없어요????"하며 할아버지의 박식함에 존경의 눈빛을 던집니다.

아직도 가볼 데가 많지 대답하시며 흐뭇해하시더라구요.

얼마 전부터 무슨 이유인지 늙는 게 싫다, 할아버지 되고 싶지 않다 하던 아이는

저런 척척박사 할아버지라면 괜찮겠답니다...^^

 

지상으로 올라가는 엘리베이터를 기다릴 때도 할머니, 할아버지들께서

아이들 데리고 앞으로 가서 먼저 타라고 기분 좋게 배려해주시고

엘리베이터가 끊겨 난감할 때는 주위에서 도움 주려고 하시고

집에 돌아올 때는 젊은 남자분이 감사하게도 아이에게 선뜻 자리도 양보해주셨고요.

짧지 않은 거리라 걱정을 하면서 나섰는데 아이들도 다른 사람에게 피해주지 않고 의젓하게 있어줬고

많은 분들이 친절 베풀어주셔서 정말 감사한 하루였습니다.

 

인터넷 하다보면 맘충이라며 욕하는 댓글들이 많아서

(물론 제가 봐도 욕먹을 글들이 있기는 하지만 이제는 별 것 아닌 글에도 너무 심한 악플이..ㅜㅜ)

아이들 데리고는 어딜 가나 더 조심하게 되고 위축되기도 했는데요,

하루동안 받았던 배려와 좋은 말씀들이 얼마나 감사하던지요..

아이도 이런 기억이 쌓여 그날 만났던 분들처럼 좋은 어른으로 성장했으면 합니다.

저 역시 받았던 감사한 배려들 잊지 않고 친절 베풀며 살려고 합니다.

그날 모두들 감사했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수
1215 [자유글] 아침부터 삼겹살 구웠습니다 ㅎ [1] bupaman 2017-03-21 1740
1214 [자유글] [시쓰는엄마] 내 생애 최고의 순간 [2] 난엄마다 2017-03-20 3130
1213 [자유글] 에규.. bupaman 2017-03-17 1843
1212 [자유글] 예민한피부 촉촉한 쿠션 추천해주세요!! bupaman 2017-03-16 2212
1211 [자유글] 1-2학년 교과과정 학부모설명회에 다녀왔어요. [4] 푸르메 2017-03-15 1663
1210 [자유글] 어제 화이트데이였잖아요~~ [2] bupaman 2017-03-15 1913
1209 [자유글] 가습기고장..ㅠ [2] gnsl3562 2017-03-14 3116
1208 [자유글] 건강검진 병원추천좀 해주세요~ㅎ gnsl3562 2017-03-13 2060
1207 [자유글] [혁신교육의 방향을 묻는다 - 민주학교] 답답해하는 아이를 위해 무엇을 해야하나? [2] 난엄마다 2017-03-13 2109
1206 [자유글] 드디어 불금!!! [2] gnsl3562 2017-03-10 1930
1205 [자유글] 피부가 간지럽다ㅠㅠ gnsl3562 2017-03-09 1913
1204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 시는 나를 표현하는 또 다른 나 난엄마다 2017-03-08 2057
1203 [자유글] 친구2명이나 생일~ 돈좀깨질거같네요 ㅎㅎ [2] gnsl3562 2017-03-08 1964
1202 [자유글] 첫등교와 함께 엄마의 마음은 두근두근 imagefile [4] 푸르메 2017-03-07 3008
1201 [자유글] 너무너무 춥네요~ [1] gnsl3562 2017-03-07 1941
1200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난엄마다 2017-03-06 1843
1199 [자유글] 개똥이 유치원 졸업 - 원장님께 드리는 편지 imagefile [6] 강모씨 2017-02-28 3824
1198 [자유글] [하고 싶은 일해, 굶지 않아] 후기1- 과제 아닌 과제 [2] 난엄마다 2017-02-24 2179
1197 [자유글]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초등학교 입학 준비 imagefile [2] 베이비트리 2017-02-15 4041
1196 [자유글] [시쓰는엄마] 욕심 난엄마다 2017-02-15 17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