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케이티예요. 

어째 저는 요즘 속닥속닥에 이벤트(?) 던지러 오는 기분이네요. 송년 시 낭송회 안내에, 남편의 노래 개사에 ㅋㅋ


이번엔 독서회에 대한 안내예요. 

제가 아는 모임 중에 땡땡책협동조합, 이라는 데가 있어요. 

이곳에 대한 자세한 소개를 긁어와 봤습니다. 


"땡땡책협동조합은 책을 읽고 쓰고 만들고 전하는 모든 이들과 함께 책 읽기를 바탕으로 스스로의 삶을 성찰하고 이웃과 연대하며 자율과 자치를 추구하는 독서 공동체입니다건강한 노동으로 책을 만들고 합당한 방식으로 나눌 수 있는 구조를 만들어가는 게 저희들의 목표죠.


대개 독서는 혼자 하는 거라 여기지만함께 책을 읽고 생각을 나누며 즐거운 모임을 이어나가는 일에는 삶을 조금씩 흔들고 나아가 기반을 바꿔놓는 저력이 있어요. ‘국가폭력’ 기획독서회, ‘기본소득’ 기획독서회처럼 공부모임을 만들고 늘려가며 독서모임과 독서모임을 잇고자본과 유통의 힘에 휘둘리는 소규모 독립 출판사들과 협약을 통한 도서 직거래도 시도하고 있어요. ‘밀양 송전탑’ 문제처럼 엉망으로 굴러가는 이놈의 세상에서 사회적 참여가 필요한 일들에 나서기도 하고요그밖에 땡땡이 유랑독서회나 책 박람회땡땡이 소식지도 만들고땡땡이출판협동조합 준비모임도 고민하고 있어요조합원의 책꽂이를 공유하고 헌책을 나누는 땡땡이 책방도서관도 만들어보려고 하고요이 원대한 계획을 성사시킬 힘은 우리 관계 속에 있다고 믿어요함께 손잡고 버티며 가실 분들은 망설임 없이 문을 두드려 주세요."


이곳에서 이번 달에 기획독서회를 여는데, 마을/공동체에 대한 책을 읽고 토론한다고 해요. 

관심 있으신 분들 계실까 하여 홍보 페이지를 링크합니다. 

http://cafe.daum.net/00bookcoop/Qy7I/87


서울 마포구 성산동에서 열린다네요. 

지방/해외에 계신 분들은..안타까우시죠 ㅠㅠ 

그럼 혼자서 책이라도 사서/빌려서 보심 어떨까요? 

(사실 저는 그것도 못하니까 더더욱 안타깝...) 


[모두를 위한 마을은 없다](삶창, 2014)

[홍동마을 이야기:마을공화국의 꿈](한티재, 2013)

[마을, 그 아름다운 공화국](화남, 2005)

[래디컬 스페이스](삼천리, 2013)


함께 책읽기 프로젝트 하시는 분들, 혹시 이런 거 관심 있으시면 같이 읽어보셔도 좋을 것 같아요. [래디컬 스페이스]가 외서라니까 저는 저 책을 구해 읽을 수 있을 것 같아요. 같이 읽어보실 분 계시면 손 들어주시고, 안 계시면 저는 그냥 혼자 읽을랍니당 ㅋ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서이슬
'활동가-작가'가 되는 것이 꿈이다. 막연했던 그 꿈에 한발 더 가까워진 것은 운명처럼 태어난 나의 아이 덕분이다. 아이와 함께 태어난 희소질환 클리펠-트리나니 증후군(Klippel-Trenaunay Syndrome)의 약자 KT(케이티)를 필명으로 삼아 <이상한 나라의 케이티> 라는 제목의 연재글을 썼다. 새로운 연재 <아이와 함께 차린 글 밥상>은 아이책, 어른책을 번갈아 읽으며 아이와 우리 가족을 둘러싼 세계를 들여다보는 작업이다. 내 아이 뿐 아니라 모든 아이들을 함께 잘 키워내는 사회를 만들어 가는 데 도움이 되는 글과 삶을 꾸려내고 싶다.
이메일 : alyseul@gmail.com      
블로그 : http://plug.hani.co.kr/alyson0215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301661/3d6/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436 [자유글] 아동 포르노 근절을 위한 서명에 동참해주세요 image 베이비트리 2012-09-05 4222
435 [자유글] 내꺼의 법칙 wonibros 2012-09-05 3694
434 [자유글] 오늘도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imagefile [4] ahrghk2334 2012-09-05 3773
433 [자유글] 서천석샘 '아이 자존감의 비밀' 영상 정리 - 펌 [1] anna8078 2012-09-04 8713
432 [자유글] [뽀뇨아빠] 착한 가격의 제주산 추석수산물세트 장만하셔요~ imagefile [2] 홍창욱 2012-09-04 5777
431 [자유글] 너의 마음속엔 우주가 있는걸까? [12] 분홍구름 2012-09-02 3652
430 [자유글] 저도 무섭다고요요요 imagefile [3] anna8078 2012-08-28 3742
429 [자유글] "천사엄마 되려고 노력해요?" [8] 나일맘 2012-08-23 3677
428 [자유글] [코 자요~] 수면교육-우리는 조명 전략 [1] 양선아 2012-08-23 3983
427 [자유글] '엄친딸'이 아닌 '딸친엄'... [12] 나일맘 2012-08-23 4206
426 [자유글] [코자요] 인내와 끈기로 버텨야 하는 수면교육 imagefile [4] corean2 2012-08-22 6992
425 [자유글] [거짓말] 나 지금 생각하고 있거든? [3] mackie 2012-08-20 3901
424 [자유글] 아내의 곤란한 질문 ㅋ imagefile [4] 양선아 2012-08-17 24237
423 [자유글] 7박 8일 시댁에서의 휴가 -.-;; imagefile [12] blue029 2012-08-12 19816
422 [자유글] 드디어 분수대 속으로!! imagefile [7] 분홍구름 2012-08-09 4168
421 [자유글] 아이들 방학은 언제나 어려워요~ [7] 분홍구름 2012-08-03 4264
420 [자유글] 결코 가볍지 않았던 후두염 imagefile [10] 강모씨 2012-07-28 7983
419 [자유글] 아가야 엄마 손을 잡으렴... yahori 2012-07-26 4101
418 [자유글] 휴가 계획들 세우셨나요? imagefile [15] anna8078 2012-07-24 6892
417 [자유글] 사교육걱정없는세상 송인수 대표 만나보니... image 베이비트리 2012-07-24 483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