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보다 풍물

자유글 조회수 3090 추천수 0 2014.10.09 07:02:14

-어허, 여기는 지금 풍물판이라니까. 북을 메고 있는데 타작을 우예하는고. 담에 하세.

 

바야흐로 꽃보다 풍물이다. 콤바인이 이웃 논을 베고 있는 참에 오늘 타작을 하자는 형수 전화를 그렇게 끊고 대수형님은 흥이 났다. 덩더쿵 얼쑤. 가을이니 할 일은 산더미. 참깨도 털어야하고 수수는 또 언제 베나. 사과원에 반사필름도 깔아야하고 무엇보다 타작이 급한데 에라 모르겠다, 오늘은 풍물이 급하지.

 

봉화송이축제를 열흘 앞두고 급조된 풍물패의 리더는 산 너머 이웃 하늘이 아빠. 대학가요제 본선 진출의 화려했던 과거가 꽹과리를 만나 다시 빛나는데 20년 만에 북채를 잡은 나는 20년 전의 청춘만 생각하고 자발없이 뛰다가 20년 세월을 근육통으로 실감중. 상호네는 내외 모두 북을 메고 주용이는 새파란 마흔이니 무거운 징을 들었는데 열흘의 연습 결과 익힌 장단은 자진모리 휘모리 달랑 두 개. 두 개 장단으로 10분 공연을 어떻게 때우나.

 

-남들이 뭐라든 우리만 재미있으면 안될니껴.

 

뒤뜰 아지매는 환갑 나이에 생전 처음 장구를 멨다지. 카센터 아지매는 긴장할까봐 아침부터 머루주를 권하는데 아무렴, 우리끼리 즐거우면 족하지. 자진모리 한 자락이면 호박 따낼 걱정은 잊혀지고 휘모리 한 자락이면 고추밭 설거지 따위 나 몰라라지. 필부필부된 처지에 오늘 즐거울 일을 왜 내일로 미루나. 평생을 그렇게 미루며 살았더니 요모양 요꼴인데 내일 꽃상여를 타더라도 오늘만은 가락을 타보세. 옳거니, 조금만 쪽팔리면 인생이 즐겁다지. 자, 제대로 놀아보세나. 덩더쿵 얼쑤.

 

읍면 단위 7개팀 중 다섯 번째 팀으로 출전, 준비했던 진도 엉키고 마지막 휘모리 한 판도 빼먹었지만 온 몸이 땀으로 흠뻑 젖도록 거방지게 자알 놀았다. 면장도 잡색으로 출연한 타 읍면 풍물패에 비해 준비가 부족했다는, 하나마나한 심사평 끝에 법전면 풍물패 '신명'은 무려 상금이 10만원이나 걸린 '장려상' 수상. 지화자로구나. 그런데 알고보니 꼴찌가 장려상인데 그나마의 상금도 '온라인으로 입금해드립니다'라지. 거참, 어절씨구로세.

 

-농부 통신 43

놈부통신 43.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76 [자유글] ‘즐거운 나’가 좋은 아빠·남편·작가 image 베이비트리 2011-11-03 5679
275 [자유글] 탁틴맘, 영화 ‘아이들’ 상영과 감독과의 대화에 초대합니다!(11월 4일) file minkim613 2011-10-26 8073
274 [자유글] 아빠가 아이와 놀아줘야 하는 이유? imagefile [2] yahori 2011-10-26 5668
273 [자유글] "우리는 선생님을 믿습니다" imagefile wonibros 2011-10-25 11805
272 [자유글] 주말, 딸아이와의 대화 imagefile [4] sano2 2011-10-24 8333
271 [자유글] 『개강임박』8개월과정━사회복지사&보육교사 자격증취득♬ esline0927 2011-10-21 4660
270 [자유글] ★공지★ 심리상담,미술치료,방과후아동지도 단기간 자격증취득!! esline0927 2011-10-21 5491
269 [자유글] '아이와 나를 살리는 시간, 15분' 서천석 박사님의 강의 movie [1] smnet97 2011-10-18 10535
268 [자유글] 당하는 입장의 놀이를 즐기는 아이 [2] konga 2011-10-13 4908
267 [자유글] 한겨레에서 본 <TV 보는 여자> imagefile [1] anna8078 2011-10-12 10348
266 [자유글] 속닥속닥은 어렵고 힘들기만한 우리들의 육아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마음껏, 편히 놀다 가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10-11 242580
265 [자유글] 자상한 아빠를 보면 기겁하며 거부하는 아이 imagefile suhee2k 2011-10-06 8541
264 [자유글] 희망찾기- 내 몸 안에서 희망 찾아요! _ 수수팥떡 생활단식 zeze75 2011-10-05 5125
263 [자유글] “좋은 양육은 건강한 부모의 마음에서 시작” imagefile babytree 2011-09-26 11685
262 [자유글] 유치원생에 쇠창살 체험…‘황당 경찰’ imagefile babytree 2011-09-22 10126
261 [자유글] 교과부, 원전주민 발암률 조사 은폐 의혹 babytree 2011-09-21 4634
260 [자유글] 초등생 위치확인, 휴대전화 없는 아이들엔 ‘그림의 떡’ imagefile babytree 2011-09-21 9342
259 [자유글] 고속도로 옆에서 사진은 왜 찍는데? imagefile babytree 2011-09-09 9272
258 [자유글] 32개월 장손의 효^^ imagefile akohanna 2011-08-30 9152
257 [자유글] 그 표정으론 어림 반푼어치도 없다! imagefile babytree 2011-08-30 899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