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눈!

자유글 조회수 4973 추천수 0 2013.11.19 23:50:18

1146607_536972306379824_1450856430_n.jpg

 

아직 단풍이 남아있는데

한쪽에 햇님이 쨍쨍 살아있는데

눈이 왔어요!

 

엄마, 나는 북극곰이다.
눈도 먹어.
근데 이렇게 털을 벗기면
짜잔~ 해람이쥐!!
(흰 강아쥐_내가 보기엔 곰이 아니라 강아쥐!! 한 마리 눈속을 뛰 댕기는데 너무 예쁘다~)
...
유치원 다니면서 남자 아이들의 놀이에 눈을 뜬 해람군,
등긁개를 칼이라고 마구 휘두르더니
이불 속으로 파고 들며
내가 엄마 속으로 들어왔어.
박박 긁어서 다 파먹었어.
(등긁개로 막 긁는다.)

 

점점 수컷이 되어가는 작은 아들

마흔 앞두고(혹시 갱년기??) 마음 앓고 있는 큰  아들

날씨만큼 심란한 나날이네요.

 

따듯한 격려와 위로 고맙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빈진향
사진으로 만난 남편과 408일간 세계일주를 했다. 서로에게 올인해 인생을 두 배로 행복하게 만드는 것이 목표였다. 둘이 넷이 되었고, 현재를 천천히 음미하며 충실히 살아내는 것이, 돈 벌기 보다는 함께 많은 시간을 보내는 것이 좋다는 생각은 여전하다. 아루(아름다운 하루), 해람(해맑은 사람)과 함께 자연과 사람을 만나며 분주한 세상 속을 느릿느릿 걷는다. 2012년 겨울, 49일동안 네 식구 말레이시아를 여행하고 왔다. 도시텃밭에서 농사를 짓고, 사진을 통해 다양한 사람들과 만나는 소중한 경험을 하고 있다.
이메일 : babytree@hani.co.kr      
블로그 : http://plug.hani.co.kr/beanytime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136358/c91/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1349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237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009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179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571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8779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272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7658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2015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308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9790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4573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6443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1854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5508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37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