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전히 댓글쓰기가 안 되는데..;;

 

그래서 이런저런 이야기 몰아서 속닥속닥에 한번 써볼까 했는데.

일 땜에 90년대 아이들의 글을 찾아보다가

재밌는 글을 하나 발견해서 베이비트리에도 올려봅니다.

90년대에 초등학생이었으니 이 아이도 지금은 어른이 되어 어딘가에 살고 있겠죠?!

 

 

우리 아빠

 

내가 어릴 때 자다가 엄마 젖을 만졌는데

누구 손이 있었다. 그래서 내가

"도둑이야."

아빠도

"도둑이야."

엄마가 웃으며

"둘 다 도둑이야."

그러니까 할머니가

"도둑이 어디, 어디 어."

엄마가 "진홍이랑 진홍이 아빠가 장난친 거예요."

라고 말했다.

그래서 제삿날에 엄마가 큰엄마한테 다 말했다.

내가 엄마한테 가서 엄마 입을 손으로 막았다.

아빠는 그때 창피해서 장롱 옆에 숨어 있었다.

큰아빠가 "윷놀이하자."라고 하니까 아빠가 나왔다.

윷놀이가 최면술 같다. 아빠는 윷놀이를 좋아하셨다. (1994)

 

 

이 댁은 가족 모두가 너무 귀엽고 사랑스럽네요^^

언뜻 보면 수위가 좀 높은 글 같은데ㅋㅋ

어린이 글쓰기모음집에 실렸던 글이니 여기 올려도 괜찮겠죠?

한 가정의 육아일기를 아이 입장에서 쓴 글이라 더욱 실감나네요.

 

베이비트리 가족 여러분, 마지막 남은 여름 건강하게 잘 보내시구요,

아이들의 말이나 글, 마니마니 모아두세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윤영희
배낭여행 중에 일본인인 지금의 남편을 만나 국제결혼, 지금은 남편과 두 아이와 함께 도쿄 근교의 작은 주택에서 살고 있다. 서둘러 완성하는 삶보다 천천히, 제대로 즐기며 배우는 아날로그적인 삶과 육아를 좋아한다. 아이들이 무료로 밥을 먹는 일본의 ‘어린이식당’ 활동가로 일하며 저서로는 <아날로그로 꽃피운 슬로육아><마을육아>(공저) 가 있다.
이메일 : lindgren707@hotmail.com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126133/eb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1355 [자유글] 속닥속닥 게시판에 사진 올릴 때 크기 조정하는 법 imagefile 양선아 2011-11-22 316894
1354 [자유글] 속닥속닥은 어렵고 힘들기만한 우리들의 육아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마음껏, 편히 놀다 가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10-11 244939
1353 [자유글] 서천석-조선미 특강, 영상으로 만나다 베이비트리 2012-07-11 169415
1352 [자유글] [가톨릭 대학교 아동발달연구소] 인공지능 스피커 관련 연구 참여자(유아용)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oht315 2019-07-01 92168
1351 [자유글] [가톨릭 대학교 아동발달연구소] 인공지능 스피커 관련 연구 참여자(초등용)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oht315 2019-07-01 86030
1350 [자유글] 5월 7일, 입양부모들이 국회에 모이는 이유 imagefile 정은주 2019-04-29 85932
1349 [자유글] ◎ 용돈벌이? 쉬우면 다 사기 인가요. ◎ wnsrb903 2019-06-12 80666
1348 [자유글] SBS스페셜에서 황혼육아를 하고 계신 할마, 할빠를 찾고 있습니다. saaaaa819 2019-11-28 43540
1347 [자유글] 돌잔치 정보, 이거 하나면 끝나겠네요. jihee323 2013-04-28 40985
1346 [자유글] 크리스마스 케이크 미리미리 예약해볼까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1-12-09 38621
1345 [자유글] 아들의 첫 파마 imagefile [3] akohanna 2012-01-06 37107
1344 [자유글] “내 아기 육아정보 이 ‘앱’ 하나면 끝!” imagefile babytree 2011-08-03 36151
1343 [자유글] 1학년 받아쓰기 imagefile [6] 꿈꾸는식물 2015-06-04 34687
1342 [자유글] [발표] 잘가~ 무더위 이벤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5 34351
1341 [자유글] 스마트한 ‘건강정보 앱’ imagefile babytree 2011-08-09 33591
1340 [자유글] 세 살짜리 우리 아들의 어록, 배꼽이 데굴데굴 imagefile [17] blue029 2012-02-07 33034
1339 [자유글] [시쓰는엄마] 나는 분노한다 imagefile 난엄마다 2019-03-17 29636
1338 [자유글] `우유 고르는 것도 쉽지 않네'... 현명한 우유 선택법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29217
1337 [자유글] 하정훈 박사 "저출산의 답은 쉽고 재밌는 육아" imagefile 김미영 2010-05-25 29035
1336 [자유글] 육아지수 `양'..."엄마 아빠 공부하세욧!" imagefile 양선아 2010-05-25 2835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