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뜬금없이 진행한 운동 강사 자격증 도전!!

어언 4주가 지났습니다.

고개를 들어보니, 6월말이네요. 그간 평일과 주말 가리지 않고 눈썹이 휘날려라 분주했었죠.

주말엔 꼼짝없이 교육 스케줄을 소화했고, (자그마치 하루에 6시간씩 운동했답니다)

평일에도 짬짬이 시간 쪼개어 운동하고,

밥하고 빨래하고 청소하고 등등 집안일도 버려둘 수 없었고,

심지어 이사까지 혼자 해야했답니다.

정신없이 한달을 보내고 났더니, 보람차게도 합격!!!을 했습니다.

합격했음에도 "중간보고"인 이유는, 아직 출강을 나가지 않았기 때문이예요.

교육 수료 하고 시험봐서 합격을 했지만, 출강준비&교육이 아직 남았답니다.

 

뭐 하나 도전 하기가 쉽지만은 않은 나의 위치..

힘들고 지치고 외로운  도전이었네요.

이사까지 혼자 해내야 했으니.. 남편이 정말 원망스럽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제 스스로 노력으로 일구어내고 있는 이 도전의 결과가 말해주겠죠?

 

지금보다 더 보람차고 싶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1355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245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023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190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585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8781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281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7669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2028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314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9798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4596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6464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1879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5527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37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