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똥이 세번째 생일

자유글 조회수 4350 추천수 0 2013.05.18 15:43:24

지난 4월 이사 직후 개똥이가 세번째 생일을 맞이 하였습니다.

옮긴지 1주일이 되지 않았던 어린이집에서는 성대한(?) 생일 파티를 준비해주셨습니다.

 

출근하면서 녀석에게 어떤 생일 케익을 원하냐 물으니 "폴리 케익"을 원한다 하더군요.

그래서 남편에게 폴리 케익을 사오라고 했는데,

어린이집에서도 폴리 케익을 준비하셔서 겹쳤네요.

 

아이 낳고 힘들어 할때 "언니! 3년만 키우면 편해져!" 라는 문자를 받고, 한숨을 내쉬었었는데...

벌써 3년이 지났네요.

물론 편해졌고, 크는게 아깝지만... 뭐 어쩔 수 없지요.

 

잘 크고 있는 개똥이,

아침 마다 녀석 등원 시키느라 지각을 밥 먹듯이 하는 남편,

무릎, 허리 온몸 구석 구석 편치 않으시면서도 녀석이 있어 행복하다고 하시는 친정 엄마.

모두 모두 고맙습니다. 사랑합니다. 

 

IMG_2550.jpg

IMG_2554.jpg

IMG_2566.jpg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6 [자유글] 사랑을 나누는 ‘엄마의 기술’ imagefile 양선아 2010-04-27 11355
15 [자유글] “아이와 함께 출퇴근” 기업 어린이집 늘어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3245
14 [자유글] 아이돌보미 지원 축소…맞벌이부부 ‘한숨’ [한겨레 3월31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8021
13 [자유글] 드라마 찍느라 힘들지만 ‘나눔약속’ 떠올리면 힘나 [한겨레 3월17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9188
12 [자유글] 국격 높아진다는데 복지수준 ‘바닥’ [한겨레 3월15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5584
11 [자유글] 지방재정 악화 복지사업 직격탄 [한겨레 3월2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8781
10 [자유글] 보육시설 95% 사설…돈없는 부모는 괴로워 [한겨레 2월23일자] imagefile babytree 2010-04-26 11279
9 [자유글] 두살 미만 아이, 감기약 함부로 먹였다간 imagefile 김미영 2010-04-21 17668
8 [자유글] 24시간 가까이…다른 방법은 없었다. 대한민국 3% ‘모유 만세’ image 양선아 2010-04-20 12023
7 [자유글] 밥상머리 자녀 교육, 매우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2313
6 [자유글] 아이들 편에 서서 아이를 보라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9797
5 [자유글] 제때 잘 먹인 이유식, 비만·알레르기 예방 image 김미영 2010-04-20 14595
4 [자유글] `안절부절 아이 버릇’ 더 많이 안아주세요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6464
3 [자유글] 적기 교육이 중요하다 imagefile 김미영 2010-04-20 11877
2 [자유글] 나이들어 엄마되기 `걱정이 병' imagefile 양선아 2010-04-20 15525
1 [자유글] 아빠와 몸놀이, 키 쑥쑥 좌뇌 쑥쑥 imagefile 양선아 2010-04-19 137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