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트리 여러분

연말연시의 분주함과 번잡함이 아직도 사그라들지 않아
새해 인사도 못 드린채 벌써 시간이 이만큼 흘렀네요.
늦었지만, 올 한 해 여러분 모두 새해 복 많이 받으시길 멀리서나마 바라옵니다.^^

저희집은 큰아이가 양띠거든요.

12년 전 양띠해에 태어난 뒤, 한 바퀴 돌아 다시 양띠해를 맞이하고 나니

엄마로서 기분이 묘하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하고.. 그러네요.

커다란 하나의 원을 순환한 뒤, 제자리로 돌아와 다시 시작하는 느낌이랄까.

익숙함과 신선함이 교차하는 그런 기분으로 2015년을 맞이했답니다.


지난 늦가을 여행할 때 찍어둔 양과의 기념사진이 있어 올려봅니다.

올해는 둘째도 드디어 초등 입학을 앞두고 있어요.

아직 7살인데 학교를 보내야 해서

아이도 부모인 저희도 이런저런 성장통을 겪으며 이 겨울을 지내고 있습니다.


쌓아둔 이야기들이 너무 많아

얼른 아날로그 이야기에 하나씩 풀어야 할텐데.

오늘은 오소희 작가님 블로그에서 마음에 드는 글을 발견해,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잠깐 들어와 한 부분만 올려봅니다.

세상이 참 헛헛한데도 이런 글을 읽으면,

내 편같은 사람들이 그래도 이렇게 힘껏 살고있구나 싶어 잔잔한 미소가 지어지네요.

우리, 올 한 해도 같은 편이 되어 서로의 기쁨과 눈물 닦아주며 잘 지내보아요.^^



새해에는 내 아이가, 내 남편이, 내가

중간만큼만 잘하기를 바라봅니다.

너무 많은 것을 바라는 피로를 내려놓읍시다.

넘치는 것, 지나친 것에는 반드시 대가가 따릅니다.

그러니 스스로 볶지 말고, 곁의 사람도 볶지 맙시다.

이웃집 남편의 억대연봉이 우리집 창문을 뒤흔들고

엄친아의 풍문이 우리집 현관문을 두드려도,

문고리를 꽉 붙잡고 웅녀처럼 끄덕도 하지 맙시다.

더도 아니고 덜도 아니고

딱 중간에 놓인 내 가정의 행복을

느긋한 마음으로 품어 안읍시다.


                             - 오소희 작가의 블로그, 태평양의 끝 에서 -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윤영희
배낭여행 중에 일본인인 지금의 남편을 만나 국제결혼, 지금은 남편과 두 아이와 함께 도쿄 근교의 작은 주택에서 살고 있다. 서둘러 완성하는 삶보다 천천히, 제대로 즐기며 배우는 아날로그적인 삶과 육아를 좋아한다. 아이들이 무료로 밥을 먹는 일본의 ‘어린이식당’ 활동가로 일하며 저서로는 <아날로그로 꽃피운 슬로육아><마을육아>(공저) 가 있다.
이메일 : lindgren707@hotmail.com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307634/0b7/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016 [자유글] 임신중 부부싸움 대처법!! 매우 중요한팁!! happyhyper 2015-03-12 3105
1015 [자유글] 3.11 대지진과 원전사고 후 4년이 지난 오늘 imagefile [4] 윤영희 2015-03-11 4389
1014 [자유글] 이빨요정이 필요해 imagefile [6] yahori 2015-03-11 18919
1013 [자유글] 토토가를 보던 일반 가정집들 풍경 [6] anna8078 2015-03-05 3114
1012 [자유글] 책모임 다녀왔어요. [1] 난엄마다 2015-03-02 3406
1011 [자유글] 이제 실업급여 받는 여자 [8] 숲을거닐다 2015-02-25 6512
1010 [자유글] 아이 잠 재우기…!! 질문이요! bf0967 2015-02-11 3478
1009 [자유글] 설명절 선물이 필요하신 분께 권해드려요 ^^ file 홍창욱 2015-01-30 4059
1008 [자유글] 흔들리지 않는 편안함, 무도vs삼시세끼 happyhyper 2015-01-26 3092
1007 [자유글] 90년대 로맨틱 공주, 웹툰 정글로 납시오 image 베이비트리 2015-01-26 4046
1006 [자유글] 딸에게 편안한 잠자리 imagefile bf0967 2015-01-23 3338
1005 [자유글] 여러분!! 어린이집 CCTV 설치 의무화 2월 국회에서 법안 추진하기로 했대요! imagefile 얄롸 2015-01-23 3944
1004 [자유글] [조한욱의 서양사람] 그늘 속의 아이들 베이비트리 2015-01-22 3406
1003 [자유글] [빛깔 있는 이야기] 아이를 방해하지 않기 image 베이비트리 2015-01-21 3654
1002 [자유글] [토토로네 감성육아] 이런 보육현장 꿈꾸면 안될까? imagefile [12] pororo0308 2015-01-20 8323
1001 [자유글] 푸근해진 러셀 크로우 내한 image happyhyper 2015-01-20 3084
1000 [자유글] 아파트 단지 <품>에서 자라는 개똥이 imagefile [15] 강모씨 2015-01-18 6187
999 [자유글] 택시 기사분이 말해준 삶의 지혜 [2] 양선아 2015-01-14 4129
» [자유글] 새해의 행복 만들기는 이렇게 imagefile [6] 윤영희 2015-01-13 4786
997 [자유글] 오늘 중앙일보 1면 기사 보고 난 뒤... [5] 양선아 2015-01-12 401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