딸 머리를 이렇게 저렇게 변화주어가며 묶어주는 걸 "제가" 참 좋아해요.

딸은 좀 귀찮아하는 것 같은데 유치원 가면 선생님과 친구들이 띄워주니 마지못해 참고요 ㅎㅎ

 

웹서핑을 하다가 재미있는 아이디어가 있어서 따라해봤어요.

왕관 머리띠를 씌우고는 머리띠를 가운데 두고 디스코머리를 땋으면

대는 가려지고 왕관만 보이면서 단단히 고정도 되어서 원에 보낼 때 좋겠더라구요.

 

IMGP2412.jpg

 



그리고 빈약한 머리숱으로는 불가능한 통통한 똥머리의 비밀은.....

IMGP2418.jpg

 



양말입니다 ^^

20180715_230939.jpg

 



작아진 아이 양말(작은 볼륨을 원할 때)이나 짝 잃은 아빠양말(큰 똥머리가 되겠죠?)의

앞부분을 자르고 돌돌 말아서 묶은 머리의 끝에 끼워넣고 돌돌 말아 고무줄로 고정하면 됩니다.

저도 아직 어설픈데 연습이 필요할 것 같아요 ^^

20180715_231002.jpg

 

최대한 빡빡하게 땋아서 외출할 때도 좋고 자고 일어나도 많이 풀어지지 않는 디스코머리

20180412_162257.jpg

 

망핀을 이용해 간단히 중국인형 느낌으로 묶은 날...ㅎㅎ

2018-06-02-17-39-19.jpg

요즘은 날이 너무 더워서 앞머리를 이렇게 땋아 보내는 날이 많아요.

1530858530155417_o.jpg

 

1530858525440646_o.jpg

 



바로 땋고, 사선으로 땋고, 돌려 땋고 여러가지 시도해봤는데

아침에 보내기 바쁘다보니 찍은 사진이 거의 없네요.

유튜브나 블로그에 머리 잘 묶는 엄마, 아빠가 동영상으로 설명해주는 것도 많길래

저도 보면서 공부 열심히 하고 재미있게 묶어주고 있어요.

딸아이 머리 매만지는 것, 기뻐하는 모습 보는 게 행복한 요즘이예요. 

 

5살 요 꼬마도 몇년 후에는 유치하다고 싫어할 날이 오겠지요?

그날이 늦게 늦게 천천히 오면 좋겠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76 [자유글] [시쓰는엄마] 그리움 난엄마다 2017-03-06 1892
75 [자유글] 남양주'굿바이아토피교실'11/23 오전11시 접수중~-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6-11-18 1890
74 [자유글] 푸른바다 전설 너무 재밌네요~ gnsl3562 2016-12-14 1886
73 [자유글] 자유를 위해 아침잠을 포기했다 #사랑가득 엄마의 성장이야기 [4] 사랑가득 엄마 2018-03-13 1885
72 [자유글] 둘째 유치원 합격했어요 ^^ imagefile [4] 아침 2017-12-04 1873
71 [자유글] [시쓰는엄마] 욕심 난엄마다 2017-02-15 1839
70 [자유글] [시쓰는엄마] 또 먹고 싶어 [5] 난엄마다 2017-06-14 1828
» [자유글] 딸 키우는 재미 중 하나...^^ imagefile [4] 아침 2018-07-15 1824
68 [자유글] 어른이 봐도 재미있는 김영진 그림책 imagefile 아침 2018-06-15 1825
67 [자유글] 반가워요~~ [3] ?????? 2017-03-23 1820
66 [자유글] 잊을 수 없는 장소 난엄마다 2017-03-26 1804
65 [자유글] 아침부터 삼겹살 구웠습니다 ㅎ [1] bupaman 2017-03-21 1803
64 [자유글] 현재 모유수유를 하고 있거나 중단한 어머니들을 찾고 있습니다~ zzz0621 2017-08-10 1796
63 [자유글] 민들레에서 준비한 부모특강 (성 교육, 코딩 교육) 소식 전해드려요. ^^ imagefile 민들레출판사 2018-01-16 1787
62 [자유글] [시쓰는엄마]수많은 넋을 기리며 [2] 난엄마다 2017-06-11 1783
61 [자유글] 6세 아들의 첫사랑과 헤어짐 imagefile [3] 아침 2017-10-11 1765
60 [자유글] 응급실에서.. 길고 무거웠던 하루 imagefile [5] 아침 2017-10-20 1762
59 [자유글] 어설프지만, 엄마가 그려주는 색칠공부 ^^ imagefile [2] 아침 2017-12-13 1755
58 [자유글] SBS스페셜에서 황혼육아를 하고 계신 할마, 할빠를 찾고 있습니다. saaaaa819 2019-11-28 1749
57 [자유글] 아랫입술 쪽쪽 빨던 첫째의 버릇이 문득 생각이 나서... [4] 아침 2018-01-24 17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