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따르르르릉~" 오랜만에 듣는 아침 알람 소리.

 

늦잠을 자는건 아니지만 적당히 아침 준비할 시간을 남겨두고 잠에서 깬다.

바쁘게 시작하는 하루. 그래도 괜찮았다. 아이들을 보내고 쉬면 되니까.

적어도 아침은 먹여서 보냈으니 매일 아침이 성공적인줄 알았다.

 

그러다 분주한 내 아침시간을 바꾸고 싶은 의지가 생겼다.

블로그 이웃들의 아침일기를 보면서 도전의식이 생긴것이다.

보통 아이들 등교시간보다 한시간 빠른 7시 30분에 기상을 했던 나와는 달리,

5시 즈음부터 일어나 하루를 시작하는 그들은, '미라클 모닝'을 신천하고 있었다.

뭐 대단한 일을 하는걸까 들여다보니 명상, 확언, 상상하기, 책읽기, 글쓰기 등이었다.

 

일찍 일어난것에 비해 대단한것을 하는것 같지는 않았지만,

이런 행동의 공통점을 찾아보니 바로 혼자만의 '자유'가 주어진다는 것이다.

그때 내게 큰 울림이 있었다.

 

'매일 아이들이 빨리 안잔다고 불평했었지. 아이들때문에 책을 읽을 시간도,

가만히 생각에 잠길 시간조차 없다고 불평했었지. 아침을 나 혼자 빨리 시작했더라면

그 시간은 모두 내 것이었는데, 왜 진작 시작하지 못했을까?'

 

깨달음을 얻고 바로 실천에 옮겼다. 백개의 지식이 있더라도 실천하지 않으면 없는것과 같은 것이지 않을까? 오늘 5시 반에 알람을 맞추고, 뒤척이는 막내를 좀 더 재운뒤 7시 전에 자리에서 일어났다. 그리고 잠시 앉아서 눈을 감고 잠을 깨운 뒤 다이어리를 펴고 어제의 일기를 보았다.

 

다음날 할 일 3가지를 다이어리에 적어두는 습관 덕분에

드디어 나 혼자만의 자유시간을 오랜만에 가지게 되었을때, 당장 할 일을 알아챌 수 있었다.

이 습관을 가지게 된 것도 어떤 계기로 바로 실행에 옮겼기 때문이다. 작은것이라도 차곡차곡 쌓이니 어느새 내 것의 일부로 자리잡았기에 뿌듯했다.

 

 

아침잠을 포기했을 뿐인데.. 하루 중 얻기 어려운 '자유'라는 시간을 얻었으니,

꽤 큰 소득이었다. 나에겐 세 아이가 있는데 셋째는 기관에 다니지 않으니 24시간 아이와 함께 해야하기 때문에 '자유'란 내게 사치스럽게 느껴졌다. 이제 셋째가 클 만하니 다다음달이면 넷째가 태어난다. 다시 잠이 부족하고 먹이고, 재우는 하루가 반복되겠지.

피곤해서 알람소리를 못 듣게 될지도 모르지만, 그때쯤이면 아침의 자유에 익숙해졌을테니, 신생아를 키우느라 더 '자유'에 간절해졌을테니, 아침에 홀로 일어나 나만의 시간을 가지는 것이 가능해질지도 모른다.

 

오늘도 성장을 위해 한걸음 달려갈 수 있어 감사하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348 [자유글] 속닥속닥 게시판에 사진 올릴 때 크기 조정하는 법 imagefile 양선아 2011-11-22 314774
3347 [자유글] 속닥속닥은 어렵고 힘들기만한 우리들의 육아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마음껏, 편히 놀다 가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10-11 242717
3346 [자유글] 서천석-조선미 특강, 영상으로 만나다 베이비트리 2012-07-11 165187
3345 [건강]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 ⑮ 봄철, 우리 아이 면역력 높이기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4-04 78576
3344 [건강]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② 우리 아이 수면교육 어떻게?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11-21 56208
3343 [자유글] 5월 7일, 입양부모들이 국회에 모이는 이유 imagefile 정은주 2019-04-29 52477
3342 [자유글] ◎ 용돈벌이? 쉬우면 다 사기 인가요. ◎ wnsrb903 2019-06-12 49312
3341 [책읽는부모] [이벤트] 책 읽는 부모 발표! 축하합니다~ imagefile [33] 베이비트리 2014-12-15 48901
3340 [자유글] [가톨릭 대학교 아동발달연구소] 인공지능 스피커 관련 연구 참여자(유아용)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oht315 2019-07-01 48300
3339 [자유글] [가톨릭 대학교 아동발달연구소] 인공지능 스피커 관련 연구 참여자(초등용)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oht315 2019-07-01 48186
3338 [건강] 2019년 가족사랑건강캠프]휴가계획이 있으시다구요?여긴어때요?나와 가족을 살리는 몸살림캠프! file kkebi33 2019-07-08 47971
3337 [직장맘] [육아카툰] 이럴려면 차라리 남편 되지 말아라 imagefile [25] heihei76 2012-02-08 46884
3336 [직장맘] [육아카툰] 엄마는 왜 고추가 없어? imagefile [10] heihei76 2012-01-30 41675
3335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를 모십니다 imagefile [17] 베이비트리 2014-07-01 39625
3334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초대합니다 imagefile [9] 베이비트리 2014-05-27 38057
3333 [건강] 우리 아이 올 겨울 감기 예방법 imagefile [4] 베이비트리 2012-10-17 35995
3332 [살림] 화초 키우기 초보자를 위한 화초의 겨울나기 비법 image 베이비트리 2011-12-20 33493
3331 [자유글] SBS스페셜에서 황혼육아를 하고 계신 할마, 할빠를 찾고 있습니다. saaaaa819 2019-11-28 33445
3330 [자유글] 돌잔치 정보, 이거 하나면 끝나겠네요. jihee323 2013-04-28 33416
3329 [자유글] [발표] 잘가~ 무더위 이벤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5 32608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