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둘째가 코감기로 어린이집에 안가고, 병원갔다가 집에서 놀았어요.
열은 없는데...그냥 하루 집에서 엄마 옆에서 쉬고 싶다구...
형아 하교시간 맞춰서 교문 앞에 마중나가자고 해서 기다렸다가 돌아오는 길에 놀이터에 들렸어요.
첫째는 하교길에 놀이터 들르는 거 별로 안좋아해서 처음엔 내켜하지 않다가
동생이 노니까 같이 놀았어요.
놀이터에 형제 둘만 있었는데, 곧 다른 1학년 친구 두명이 왔어요. 한명이 같은 반 친구였어요.
그 친구가 반갑게 다가와서 첫째랑 놀기 시작했고, 사교성 좋은 둘째가 같이 쫓아다니구 셋이서 잡기 놀이를 하더라구요.
눈 앞에서 놀이터 밖으로 나가서 아파트 주변을 빙 돌아서 쫓아다니기에 주차장에 나가는 건 위험하다구 알려주고...
그렇게 깔깔거리면서 재미있게 놀았는데...

친구 왈 "네가 도둑해라. 항상 멀리 떨어져 있잖아."
"그게 무슨 말이니?" 제가 묻자
"이것 봐요. 얘는 또 떨어져 있어요." 하는데...
마음이 철렁...

우리 애는 전혀 상처받거나 하는 표정은 아니고 웃으면서 자전거 타고 노는데,
저는 마음이 싸해지면서 뭔가 잘못된 거 같고

1학년 되면서, 첫째가 친구들에게 막 다가서는 성격이 아니라서 외톨이 될까봐 내심 걱정했는데...
즐겁게 학교 다니는 것 같아서 안심하고 있었거든요.
통지표에도 교우 관계 좋고, 학습태도도 좋다...좋은 말만 써있는데...애가 눈에 안 띄니 그냥 좋게 써 놓으신건지
그런데, 그 아이 한마디 들으니 불안한 마음이 스멀스멀 
친구들 놀이에 바로 몰입 못하구, 뒤꼍에서 관찰만 하고 있나 하고 걱정 되네요.
집에서 심심하다고는 해도, 편하게 동생이랑 놀고...친구 찾아나서는 성격이 아니라 
아이는 편안한데 엄마만 괜히 걱정하는 것 같기도 하고...마음이 그렇네요.
태권도나 축구하자고 해도 아이가 계속 싫다고 해서 안하고 있어요.

곧 2학기 상담기간이던데...이건 뭐 상담거리도 안되는 것 같고
담임샘께는 보통 뭐 물어보시나요?
형식적인 상담이겠지만...혹시나 싶어서 신청은 해놨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347 [자유글] 속닥속닥 게시판에 사진 올릴 때 크기 조정하는 법 imagefile 양선아 2011-11-22 314131
3346 [자유글] 속닥속닥은 어렵고 힘들기만한 우리들의 육아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마음껏, 편히 놀다 가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10-11 242072
3345 [자유글] 서천석-조선미 특강, 영상으로 만나다 베이비트리 2012-07-11 164234
3344 [책읽는부모] [이벤트] 책 읽는 부모 발표! 축하합니다~ imagefile [33] 베이비트리 2014-12-15 48082
3343 [직장맘] [육아카툰] 이럴려면 차라리 남편 되지 말아라 imagefile [25] heihei76 2012-02-08 45936
3342 [건강]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② 우리 아이 수면교육 어떻게?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11-21 45384
3341 [직장맘] [육아카툰] 엄마는 왜 고추가 없어? imagefile [10] heihei76 2012-01-30 40295
3340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를 모십니다 imagefile [17] 베이비트리 2014-07-01 38888
3339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초대합니다 imagefile [9] 베이비트리 2014-05-27 37303
3338 [건강] 우리 아이 올 겨울 감기 예방법 imagefile [4] 베이비트리 2012-10-17 33240
3337 [살림] 화초 키우기 초보자를 위한 화초의 겨울나기 비법 image 베이비트리 2011-12-20 31666
3336 설사, 섣부른 지사제 복용금물…수분섭취 충분히 imagefile babytree 2010-08-10 31134
3335 [자유글] [발표] 잘가~ 무더위 이벤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5 31030
3334 [나들이] [이벤트공지] 봄나들이 어디로 갈까요? imagefile babytree 2011-03-30 30612
3333 [자유글] 세 살짜리 우리 아들의 어록, 배꼽이 데굴데굴 imagefile [17] blue029 2012-02-07 30447
3332 [건강]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 ⑮ 봄철, 우리 아이 면역력 높이기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4-04 30330
3331 [자유글] 돌잔치 정보, 이거 하나면 끝나겠네요. jihee323 2013-04-28 29428
3330 [나들이] [딸과 함께한 별이야기 1]천체망원경을 지르다 imagefile [3] i29i29 2013-07-28 28649
3329 [자유글] 아들의 첫 파마 imagefile [3] akohanna 2012-01-06 28647
3328 [직장맘] 어린이집 수족구에 비상! 우리집도... imagefile yahori 2010-07-14 277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