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가족 주말 농장

직장맘 조회수 10616 추천수 0 2013.05.08 14:51:09

지난 주말 우리 가족 주말 농장에 다녀왔어요.


주말 농장... 생각만 있었지 실행이 어려웠는데

마침 지난 5년간 곁에서 아이를 돌봐주시고 최근에 집으로 내려가신 친정 아버지께서

채마밭을 일구며 생활하고 싶다고 하시더니만 

덜컥! 시골의 작은 땅을 마련해서 시간가는지 모르고 지내신다기에

실사? 겸 다녀왔지요.^^


20130504_1.jpg

도로에 차를 세워두고 밭으로 내려가고 있는 아이들.

풀 내음을 맡으며 기대에 부풀어 있답니다.


짜잔.

도착하니 밭이 아니라 과실 농장이더군요.

매실 나무는 이미 꽃이 다 지었고 2-3그루씩 심어져 있는 과실 나무들 꽃이 한눈에 들어옵니다.


20130504_3.jpg

복숭아 꽃? 입니다.


20130504_11.jpg 

배 꽃입니다.


20130504_12.jpg

사과 꽃입니다.

어렷을 적 한두번씩은 봤을텐데 어른인 저도 새롭더군요.

오히려 아이들은 시큰둥 하게 또 꽃이네 하고 지나가고요.ㅋㅋ


아버지는 서울에 계실 적에 늘 시골에 내려가면 흙집을 손수 짓어 살겠다고 하셨고

저는 집이 있는데 요즘 같은 때 웬 손수 흙을 빚어 집을 짓냐며 텃밭이나 가꾸시면서 지내시라고 했었죠. 텃밭이 있으면 아이들과 자주 들러 주말농장으로 가꾸겠다고요..

그랬더니만 내려가신지 두어달만에 주말 농장을 만드셨으니 

이젠 꼼짝 못하고 자주 가야 할 것 같습니다.ㅋㅋ


20130504_5.jpg

이미 비를 피할 비닐하우스도 손수 지어 놓으셨더군요. 비닐하우스의 문도 직접 만드셨답니다.

평소 집안의 형광등 하나 손수 갈지 않는다고 핀잔을 들으셨던것 같은데

비닐하우스 짓는 방법은 어떻게 아셨는지...

자식, 손주 다 키워놓으시고 이젠 정말 하고 싶은 것을 하시는냥

신나하십니다.

최근 몇년간 하나씩 주워 놓으신 도구며 세간들이 그곳에 다 쌓여 있었습니다.


20130504_4.jpg

"엄마, 나 뭐해야해?" 묻는 아이에게 할아버지는 주변의 돌을 주워 한곳에 두라고 하십니다.

또 비닐하우스 안의 풀도 뽑고요.


20130504_6.jpg

바구니에 돌을 담고 삽으로 흙을 파서 풀을 뽑고 있는 아이...

제법 자세가 나오지요?


일을 하는가 싶더니만


"할아버지 배고파요~"


할아버지는 근처 맛집을 알아두셨다며 아이들을 데리고 시골 읍내로 나섰습니다.


바로

20130504_8.jpg

수타 짜장면...


늦은 점심시간인데도 식당안은 손님으로 소란스러운 것 보니 맛집은 맛집인가봅니다.

물론 맛도 있었고요.


20130504_10.jpg

아주~ 오랜만에 본 시골 읍내 풍경입니다.

짜장면을 먹고 나온 아이들에게 작은 누렁이 개가 달려와 깜짝 놀랐지만

그 모습 또한 정겨웠지요.


주말 농장 첫날은 

돌 줍다 풀 뽑고 자장면 먹고 또 풀을 뽑았지요. 

그사이 할아버지는 비닐하우스 문 2개를 마저 만들어 다셨지요.

할머니 집에 돌아가는 길에 아이들은 농장에 어떤 동물을 키울까 행복한 고민을

했답니다.

 

사실 지난주는 어린이날이 있는 주말이었죠.

두 아이 돌보며 회사 다니기가 힘이 들었을까요?

이두 저도 귀찮고 그저 쉬고 싶다는 생각이 들더군요. 아이들에게 소비적인 어린이날이 아닌 의미있는 날도 선물해 주고 싶었고요. 그래서 금요일 밤기차를 타고 귀향했지요.

이런 엄마의 마음 알랑가모르겠네요.ㅋㅋ


그 다음 날은

본격적으로 아이들과 귀퉁이 땅에 모종을 심어보기로 했습니다.


모종 심기 소식은 다음 편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sort
3348 [자유글] 속닥속닥 게시판에 사진 올릴 때 크기 조정하는 법 imagefile 양선아 2011-11-22 314633
3347 [자유글] 속닥속닥은 어렵고 힘들기만한 우리들의 육아 이야기를 나누는 곳입니다. 마음껏, 편히 놀다 가세요. imagefile babytree 2011-10-11 242582
3346 [자유글] 서천석-조선미 특강, 영상으로 만나다 베이비트리 2012-07-11 165040
3345 [건강]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 ⑮ 봄철, 우리 아이 면역력 높이기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4-04 64530
3344 [건강]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② 우리 아이 수면교육 어떻게?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11-21 54521
3343 [책읽는부모] [이벤트] 책 읽는 부모 발표! 축하합니다~ imagefile [33] 베이비트리 2014-12-15 48751
3342 [직장맘] [육아카툰] 이럴려면 차라리 남편 되지 말아라 imagefile [25] heihei76 2012-02-08 46740
3341 [직장맘] [육아카툰] 엄마는 왜 고추가 없어? imagefile [10] heihei76 2012-01-30 41394
3340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를 모십니다 imagefile [17] 베이비트리 2014-07-01 39502
3339 [자유글] 5월 7일, 입양부모들이 국회에 모이는 이유 imagefile 정은주 2019-04-29 39085
3338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초대합니다 imagefile [9] 베이비트리 2014-05-27 37930
3337 [자유글] ◎ 용돈벌이? 쉬우면 다 사기 인가요. ◎ wnsrb903 2019-06-12 36595
3336 [건강] 우리 아이 올 겨울 감기 예방법 imagefile [4] 베이비트리 2012-10-17 35717
3335 [자유글] [가톨릭 대학교 아동발달연구소] 인공지능 스피커 관련 연구 참여자(유아용)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oht315 2019-07-01 35647
3334 [자유글] [가톨릭 대학교 아동발달연구소] 인공지능 스피커 관련 연구 참여자(초등용)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oht315 2019-07-01 35555
3333 [건강] 2019년 가족사랑건강캠프]휴가계획이 있으시다구요?여긴어때요?나와 가족을 살리는 몸살림캠프! file kkebi33 2019-07-08 35348
3332 [살림] 화초 키우기 초보자를 위한 화초의 겨울나기 비법 image 베이비트리 2011-12-20 33097
3331 [자유글] 돌잔치 정보, 이거 하나면 끝나겠네요. jihee323 2013-04-28 33026
3330 설사, 섣부른 지사제 복용금물…수분섭취 충분히 imagefile babytree 2010-08-10 31931
3329 [자유글] [발표] 잘가~ 무더위 이벤트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15 3183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