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서천석의 내가 사랑한 그림책] 빨간양말 신은 참새들의 선물

베이비트리 2015. 11. 20
조회수 5051 추천수 0
00544418301_20151120.JPG
그림 비룡소 제공
서천석의 내가 사랑한 그림책
참새의 빨간 양말
조지 셀던 글, 피터 리프먼 그림, 허미경 옮김/비룡소 펴냄(2014년)

현대 사회가 어린이의 삶에 가져온 극적인 변화는 노동의 금지다. 불과 100년 전만 해도 선진국에서도 어린이 노동은 자연스러웠다. 미국에서 어린이 노동이 금지된 것은 2차대전이 끝난 후였다. 노동하지 않아도 되는 삶은 아이들에게 분명 행운이지만 그 이면이 없는 것은 아니다. 아이들은 이제 당장은 쓸모없는 존재가 되었다. 부모에게 심리적인 만족감을 줄 수 있지만 성공 여부는 늘 아슬아슬하다. 노동을 통해 산출물을 내고 이를 통해 존재 가치를 확인하던 시절에는 복잡할 것이 없었다. 그저 어른들과 마찬가지로 자기 몫의 일을 하면 됐다. 역사의 진보는 아이들에게 시간적 여유뿐 아니라 불안도 늘려주었다.

조지 셀던이 글을 쓰고 피터 리프먼이 그림을 그린 <참새의 빨간 양말>은 옛 시절의 이야기다. 주인공 앙거스는 학교에 가지 않는다. 대신 아빠와 삼촌들이 일하는 ‘맥피 양말 공장’에서 자기 몫의 일을 한다. ‘맥피 양말 공장’은 멋진 양말을 만들어내지만 안타깝게도 상황은 점점 어려워진다. 시내 중심가의 대형 백화점으로 손님들이 몰려 더는 변두리의 양말 공장은 찾지 않기 때문이다. 아빠와 삼촌들은 아이디어를 짜내지만 살림살이는 점점 어려워진다.

아이들은 집안의 공기를 쉽게 감지한다. 가정에 어려움이 닥치면 불안정해지고, 자신도 어떤 역할을 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자신 때문에 상황이 나빠진 것은 아닌지 염려하고 자신이 나서서 할 일은 없을지 답답해 한다. 안타깝게도 아이들이 할 수 있는 일은 거의 없기에 이런 상황에서 아이들을 무력감과 불안을 경험한다. 앙거스 역시 마찬가지다. 아직 어린 앙거스에게 판로가 막힌 양말 공장을 살릴 묘수가 있을 리 없다.

하지만 앙거스에겐 참새 친구 브루스가 있다. 앙거스는 겨울을 맞아 추위에 떠는 브루스가 안타까웠다. 앙거스는 브루스를 위해 작은 털양말을 짜주었다. 어차피 공장기계는 놀고 있으니 어려울 것이 없다. 마음이 추운 앙거스이기에 브루스의 추위가 더 눈에 띄었을지 모른다. 브루스의 털양말을 본 참새 친구들은 부러워하며 앙거스를 찾아온다. 앙거스는 공장의 남은 재료를 다 써가며 참새들에게 양말을 만들어준다.

그런데 이것이 신의 한 수. 빨간 코 양말을 신고 날아다니는 참새들을 본 마을 사람들은 저 양말을 어떻게 구할 수 있을지 궁금해 한다. 그리고 맥피 양말 공장으로 몰려온다. 공장은 다시 부활하게 된다. 이 그림책은 아이들의 꿈이다. 힘든 부모를 자기 힘으로 도와 우울한 부모의 얼굴을 밝게 만들고 싶다. 내 능력을 보여주고 싶고, 행복한 부모의 모습을 보고 싶다. 이 그림책은 아이들의 이런 소망을 만족시켜 아이들의 마음을 따뜻하게 한다.

서천석 소아정신과 의사
서천석 소아정신과 의사
이제 곧 겨울이다. 털양말이 필요한 계절이다. 경제적인 상황만 놓고 보자면 많은 가정에서 이미 겨울은 현재진행형일지 모른다. 이 겨울이 더 추운 아이들도 분명 많을 것이다. 그 아이들에게 이 그림책이 작은 위안이 될 수 있을까? 이룰 수 없는 꿈은 슬프다지만 아이들에겐 아무래도 꿈이 더 필요하다.

서천석 소아정신과 의사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끝말잇기만 알아? 첫말잇기의 말맛을 느껴봐끝말잇기만 알아? 첫말잇기의 말맛을 느껴봐

    베이비트리 | 2019. 03. 29

    ‘가구-가족사진’, ‘안경-안녕’ 등첫말이 같은 단어가 빚어내는재밌고 따뜻한 40편의 놀이 박성우 시인의 첫말 잇기 동시집박성우 시, 서현 그림/비룡소·1만1000원끝말잇기는 남녀노소 누구나 즐기는 ‘스테디셀러’ 놀이다. 아무 것도 필요 없이 어깨를...

  • 당신에겐 진짜 이웃이 있나요?당신에겐 진짜 이웃이 있나요?

    베이비트리 | 2019. 03. 29

     이웃집 공룡 볼리바르숀 루빈 지음, 황세림 옮김/위즈덤하우스·1만9000원지구에 남은 마지막 공룡 볼리바르는 뉴욕 웨스트 78번가에 산다. 볼리바르는 아침에 신문가판대에서 <뉴요커>를 사서 읽고, 미술관에서 예술작품을 감상하며, 오후에...

  • 초록숲으로 떠나자, 보물을 찾으러초록숲으로 떠나자, 보물을 찾으러

    권귀순 | 2019. 03. 29

      보물을 품은 숲으로불을 뿜는 화산으로에릭 바튀 지음, 이희정 옮김/한울림어린이·각 권 1만3000원세계적 작가 반열에 오른 에릭 바튀지만, 그의 작품은 얼핏 보면 썰렁하다. 은유 뒤에 숨은 절제된 언어 때문일까? 빨강, 파랑, 검정, 초록을...

  • [3월 15일 어린이 청소년 새 책] 둘리틀 박사의 퍼들비 모험 외[3월 15일 어린이 청소년 새 책] 둘리틀 박사의 퍼들비 모험 외

    베이비트리 | 2019. 03. 15

     둘리틀 박사의 퍼들비 모험 <둘리틀 박사와 초록 카나리아>(11권) <둘리틀 박사의 퍼들비 모험>(12권)이 나와 둘리틀 박사의 모험 시리즈가 완간됐다. 1차 대전에 참전한 휴 로프팅이 동물의 말을 알아듣는 둘리틀 박사 이야...

  • 선과 색이 그려낸 나만의 멋진 개성선과 색이 그려낸 나만의 멋진 개성

    베이비트리 | 2019. 03. 15

    파랗고 빨갛고 투명한 나황성혜 지음/달그림·1만8000원사람은 모두 닮은 듯하면서 다르다. 하지만 이 단순한 사실을 진심으로 깨닫고, 다른 사람을 그렇게 인정하기는 의외로 쉬운 일이 아니다. 그래서 개성에 대한 이야기는 어린이 책에서 즐겨 이야...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