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아침.
내가 출근하려 할때 너는 곤히 자고 있었다.
곤히 자고 있는 네 귓가에 "엄마~ 회사 갔다 올께" 하자마자
너는 눈을 뜨며 울었다.
우는 너를 품에 안고, 현관문을 열고 엘리베이터 버튼을 누르자
... 네가 말했다. "나도 같이 갈래"
그런 너를 네 아빠에게 맡기고 나는 웃으며 너에게 손을 흔들고 문을 닫았다.
그렇게 출근을 하고, 네가 잠든 후에 귀가했다.
미안하다. 사랑한다.

 

- 개똥엄마.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288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 10분 생활놀이] 몸놀이가 좋긴 좋구나 imagefile [5] lizzyikim 2013-01-30 7644
1287 [책읽는부모] <엄마, 아들을 이해하기 시작하다> 도전! 재미있는 엄마 imagefile [7] 강모씨 2013-01-30 5827
1286 [자유글] 남편의 정모 후기 [2] sano2 2013-01-25 5764
1285 [요리] 고등어의 변신은 무죄 image 베이비트리 2013-01-25 9041
1284 [책읽는부모] [아빠와 함께하는 하루10분 생활놀이] 엄마와 함께해도 좋아요~ imagefile [8] 나일맘 2013-01-25 6810
1283 [자유글] 가족과 함께한 둘째 자연출산기 imagefile [6] lotus 2013-01-24 9225
1282 [자유글] [뽀뇨아빠]제주 수산물세트 주문받아요~ imagefile [9] 홍창욱 2013-01-24 6512
1281 [자유글] 베이비트리에 '쪽지보내기, 친구추가' 가 있었네요!! 모두 알고 계셨어요?? [10] 나일맘 2013-01-23 4770
1280 이 영화, '우리도 사랑일까' 조심스레 추천해봅니다 ^^ imagefile [11] 나일맘 2013-01-23 9420
1279 오늘도 놀 궁리만 하다 image [9] anna8078 2013-01-23 8357
1278 [나들이] 부산여행 <부산 아쿠아리움> imagefile [2] lizzyikim 2013-01-21 9413
1277 [책읽는부모] 안녕하세요~ 1월 새 책 잘 받았어요^^ [2] 난엄마다 2013-01-21 5004
1276 [나들이] 부산여행 <송정토이뮤지엄-장난감 박물관> imagefile [6] lizzyikim 2013-01-21 14359
1275 헬로! 마다가스카르 가상현실 체험전 방문기. imagefile [6] 분홍구름 2013-01-20 8271
1274 [책읽는부모] 2012년 독서 목록 [7] lizzyikim 2013-01-18 5508
1273 [자유글] 조선미교수님의 강의를 듣고나서.. [1] 전병희 2013-01-18 5760
1272 [나들이] 만 4세, 스키에 입문하기 imagefile [8] 분홍구름 2013-01-17 5577
1271 [자유글] 혼자 자는 밤 [2] soojinne 2013-01-16 4990
1270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우리집 저녁 풍경~ imagefile [2] cider9 2013-01-16 5304
» [직장맘] 개똥아, 미안하다 사랑한다. [3] 강모씨 2013-01-15 5602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