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③ 동생이 생겼어요

동생이 생긴다는 것은 아이에게 어떤 의미일까요? 
또 엄마 아빠에게는 어떤 의미로 다가갈까요?

축복받아야 할 동생 소식이지만 다른 한편으로는 동생으로 인해 큰 아이가 스트레스 받고.
우리 엄마 아빠들의 육아 고민도 더 많아 지실텐데요.
그래서 베이비트리가 '동생'에 대한 글을 모았습니다.

전문가가 올려준 글, 생생육아 필자들의 생생한 이야기, 베이비트리 상담실에 올려진 '동생'과 관련 상담 글입니다.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준 '동생이 생겼어요'
엄마 아빠들의 '동생'에 대한 고민 해결에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언니와동생.jpg » 언니와 동생








[기사]



[생생육아기]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① 감기 예방, 이 안에 다 있다
bn_20101018.jpg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② 우리 아이 재우기 어떻게?
bn_20121127.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268 [자유글] 때론, 고장난 게 좋을 때도 있네요 ^^ [8] 나일맘 2013-01-12 4157
1267 [자유글] 삐삐(개똥이)와 함께 부르는 삐삐쏭~ imagefile [3] 강모씨 2013-01-12 11724
» [건강] [베이비트리가 콕콕 짚어줘요] ③ 동생이 생겼어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3-01-11 12320
1265 포근한 중독성 뜨개질 명상 image 베이비트리 2013-01-11 7065
1264 [가족] 엄마 여행 잘 다녀오세요 imagefile [3] yahori 2013-01-10 7956
1263 [가족] 딸 위해 인생 바쳤는데 나 때문에 숨막힌다고? image [1] 베이비트리 2013-01-07 4518
1262 [자유글] 2012년 독서 목록 [13] 강모씨 2013-01-06 4469
1261 [자유글] [책읽는 부모] 아빠와 함께 노는 책 보며 아빠가 달라졌어요~ imagefile [8] 분홍구름 2013-01-06 5906
1260 [자유글] 그녀, 돈상자를 열다 imagefile [4] soojinne 2013-01-05 4869
1259 [자유글] '교양 있는' 부모, 교육 쇼핑 중독에 빠지다 wonibros 2013-01-04 4506
1258 [책읽는부모] 2012년 나를 있게 만든 책 [5] 난엄마다 2013-01-04 4256
1257 [자유글] 다짐 보고와 2013년 새해 결심 ~! [8] 새잎 2013-01-02 22143
1256 [자유글] 2013년 한해도 건강하고 행복합시다! [6] 강모씨 2013-01-01 3968
1255 [나들이] 강원도 화천 바로파로 축제 imagefile [6] 분홍구름 2012-12-31 4793
1254 [자유글] 세번째 책을 받고~우리 아들 버릇고치다~야호~! [8] jenaya 2012-12-31 4376
1253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 할 때]-꿈꾸는 엄마가 좋아요 [4] selbi 2012-12-31 4706
1252 [책읽는부모] 눈물의 크리스마스 이브 [4] lizzyikim 2012-12-31 4188
1251 [자유글] 우리집은 얼마나 가난할까? imagefile [3] wonibros 2012-12-28 4832
1250 [자유글] 우리 남편을.. 어떻게 해야 좋단말입니까..... [13] 나일맘 2012-12-27 4427
1249 2012년 스타일계를 휩쓸고 간 열쇳말은? image 베이비트리 2012-12-27 4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