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짐] 완료 보고

자유글 조회수 4055 추천수 0 2012.12.09 22:18:43
다짐에 대한 실천이 완료(?) 되었습니다.
꾸벅~
 
1. 사표
11월 26일(월) 드디어 사표를 냈습니다.
원하던대로 웃으며 안녕 작별인사도 했습니다.
 
2. 휴식
며칠 모자라는 2개월 동안 나름의 휴식을 취했습니다.
때로는 혼자 집에서, 카페에서, 산에서, 극장에서, 찜질방에서...
 
3. 개똥이
쉬는 동안 개똥이를 계속 어린이집에 보내는 것이 살짝 미안하기도 했지만,
제주도, 부산, 강원도, 진안... 나름 여행을 다니며 꼭 붙어 있었습니다. ^^"
 
저녁 시간도 많이 함께한 덕택에 자다가 밀쳐내던 현상도 사라지긴 했는데,
지난 월요일(12/3) 새로운 회사에 출근하면서 퇴보 하고 있습니다.
저녁에 엄마를 기다리며 "엄마 안와요?"했다더니,
아침에 잠자는 개똥이 뒤로하고 일찍 출근했더니, 아침에 일어나 "엄마 아직도 안왔어요?"했다네요.
쯥~
 
그래도 외할머니 사랑 듬뿍 받으며,
눈사람 만들어 주는 아빠도 있으니,
저도 개똥이도 잘 견뎌내리라 생각하렵니다. 아자!!!
 
 
- 강모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228 [직장맘] 육아휴직 후 복귀할 것인가... [20] lizzyikim 2012-12-10 4417
1227 [자유글] 루돌프 됐지만,, 마음은 산타였던 하루 ^^ imagefile [4] 나일맘 2012-12-10 4014
1226 송년회, 괜히 했어 [1] 베이비트리 2012-12-10 4238
» [자유글] [다짐] 완료 보고 [6] 강모씨 2012-12-09 4055
1224 [자유글] 첫눈일기 imagefile [6] 분홍구름 2012-12-08 3963
1223 [자유글] 산타할아버지께 imagefile [5] ahrghk2334 2012-12-08 3895
1222 ‘크리스마스 케이크’ 달콤한 승부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2-12-07 5802
1221 [책읽는부모] <다짐 중간보고2> 베이비트리 덕에 책만 간신히 읽고 있어요...ㅜㅜ [7] mosuyoung 2012-12-07 4093
1220 [직장맘] 클스마스 선물을 미리 받은 개똥이 imagefile [8] 강모씨 2012-12-06 4565
1219 [자유글] EBS다큐프라임 <아버지의 성> 남편하고 꼭 함께 보세요 imagefile [2] jenifferbae 2012-12-06 7739
1218 [살림] [살림의 비법] ⑤ 집 안 건조함 확 잡을 수 있는 방법 베이비트리 2012-12-06 13221
1217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11월의 책! 나도 엄마!~ [1] mosuyoung 2012-12-05 4051
1216 [책읽는부모] 33년째 연애중..그리고 5년째 연애중 [5] ahrghk2334 2012-12-05 4516
1215 [책읽는부모] 엄마도 사람이니까~ imagefile [5] 분홍구름 2012-12-04 4593
1214 [가족] 글 공부에 入門하다. imagefile [1] 리디아 2012-12-04 7355
1213 기자들의 도시농부 1년의 고백 movie [2] 베이비트리 2012-12-04 5031
1212 [책읽는부모] [엄마와 연애할 때]/ [다짐] 중간보고 ~^^ [4] cider9 2012-12-04 4328
1211 [가족] 크리스마스 선물, 뭐가 좋을까요 imagefile [5] guk8415 2012-12-03 5647
1210 [자유글] 회식의 계절 그리고 건배사 imagefile [3] 양선아 2012-12-01 7495
1209 [자유글] 저만 이렇게 피곤한건가요? ... [9] 나일맘 2012-11-29 477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