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계산 나들이

나들이 조회수 4898 추천수 0 2012.11.07 15:50:49

지난 주말 일요일에 집 근처에 있는 청계산에 잠깐 단풍구경을 다녀왔어요.

공용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청계사까지 도로를 걸어가다보면 오가는 자동차에 조금 불편했었는데, 오랫만에 이번에 가보니 계곡 옆으로 데크 산책로를 예쁘게 조성해놓았더라고요.

늦가을 날씨 쌀쌀한 바람이 불고, 비도 조금 내렸지만 1시간 남짓 걸으니 기분이 좋았어요.

사실 단풍구경은 가고 싶은데, 몸살기가 있어서 나가기 너무너무 귀찮아서 안간다고 했다가 따라 나선 길이었는데, 역시 바깥 바람 한번씩 쐬줘야 심신이 안정이 되는 것 같아요.

세살 아들은 감기 앓은 후로는 입맛도 없고 기운이 없어 캐리어에 올라타서 구경했답니다.

가만히 앉아서 구경하더니 춥다고 해서, 청계사까지는 가지도 못하고 데크 산책로가 끝나는 길에서 돌아 내려왔어요.

 

언제쯤이면 아이들 데리고 설악산 같은 큰 산에 등산을 할 수 있을까요?

 

(청계산은 4호선 인덕원역에서 마을 버스를 타면 공용주차장까지 도착한답니다.)

P20121104_144009000_1000001917.PN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188 [자유글] [다짐] 중간보고~! [4] jenaya 2012-11-14 5023
1187 [자유글] 작심삼일 다짐 경과 보고 입니다. [5] selbi 2012-11-13 4439
1186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내 소신을 갖자 [12] 난엄마다 2012-11-13 5312
1185 [요리] 겨울 탕거리 지존, 생태탕 아닌 ‘대구탕’ 된 사연은… image 베이비트리 2012-11-12 4431
1184 [자유글] 어린이집 이야기 [6] lizzyikim 2012-11-09 4849
1183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아날로그의 미학.. [5] cye0202 2012-11-09 4937
1182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옛날 놀이에 빠지다~! [12] jenaya 2012-11-08 4447
1181 [자유글] 2012년도 얼마 안남았네요.. [16] 나일맘 2012-11-08 4093
1180 [자유글] [뽀뇨아빠] 최고품질의 꿀귤, 한정 판매합니다~ ^^ 홍창욱 2012-11-07 4909
1179 [책읽는부모] [책 오래된 미래 전통 육아의 비밀]육아 감 잡았습니다. [4] selbi 2012-11-07 4635
» [나들이] 청계산 나들이 imagefile [8] lizzyikim 2012-11-07 4898
1177 [책읽는부모] 지인들에게 선물해주고 싶은 <오래된미래 전통 육아의 비밀> [6] ahrghk2334 2012-11-07 4647
1176 [책읽는부모] [오래된 미래 전통육아의 비밀] [18] 분홍구름 2012-11-06 4598
1175 [가족] 바로크 리코더 정기 연주회- 11월 6일 화 PM 8 [1] 리디아 2012-11-06 5117
1174 [나들이] 상암 노을공원 다녀왔어요 imagefile [8] yahori 2012-11-05 11885
1173 [나들이] 미션 임파서블 : 5명 아이의 사진찍기! imagefile [10] 강모씨 2012-11-02 7970
1172 [가족] 세상 살아가는 공부 imagefile [10] 리디아 2012-11-02 8818
1171 [직장맘] 아이를 어린이집에 다시 보내고 [3] 새잎 2012-10-31 4586
1170 [자유글] 올해 할로윈, 지나갔다 - imagefile [10] 분홍구름 2012-10-30 4702
1169 병원에서 온 문자를 받고 [7] anna8078 2012-10-29 4870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