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가 가끔 둘러보는 지역 카페에서 퍼왔습니다. 

'7세 공부 어느 정도 시켜야 할까요' 제목으로 올라왔길래

딸아이와 같은 나이라 궁금해서 클릭했다가

겁만 잔뜩 먹고 왔습니다. ㅠㅠ

취학을 앞둔 아이를 둔 엄마로서 이래도 되는가,하는 자괴감도 함께 말입니다. 


솔직히 까놓고 말하면

곧 취학통지서를 받을 딸아이는 한글과 셈 밖에 모르거든요. (가끔 그림일기)

그것도 교재가 있거나 규칙적으로 하거나 그러지 않구요. 

엄마표로 하고 있고 

물어봐서 아이가 하고싶어할 때만 합니다. 

학습지 같은 것은 한번도 해 본 적 없구요. 


오늘부터 고민을 좀 해봐야겠어요. 

직장을 다니면서 아이를 가르킬 자신이 없으면 학습지라도 하던가

아니면 직장을 관두던가 등에 대해서요.



 아래 사진은 모 카페에서 왔습니다. 

dfdf.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087 [가족] 나는 세입자다 - 수기 공모전 imagefile [1] kimja3 2012-09-20 4119
1086 [자유글] 딸아이가 받은 생일축하 카드 imagefile [7] 나일맘 2012-09-19 5194
1085 [가족] 비 피해 없길 간절히 바랍니다. imagefile [6] 리디아 2012-09-18 6080
» [직장맘] 어느 카페 클릭했다가 겁만 잔뜩 먹고 imagefile [7] jjang84 2012-09-17 4576
1083 [가족] 나보고 먼저 자라더니, 당신 밤새 뭘 본 거야? image 베이비트리 2012-09-17 7271
1082 [자유글] 감기 걸린 수다쟁이 형민군~ imagefile [4] blue029 2012-09-16 9108
1081 [가족] 진정한 농부는 김장 배추 파종했다! imagefile [2] 리디아 2012-09-16 5399
1080 [책읽는부모] <아이의 회복탄력성> 아이의 요구를 거절하라 [4] 강모씨 2012-09-16 5051
1079 [자유글] 집주인의 월세 타령 [4] 양선아 2012-09-15 3956
1078 [책읽는부모] [아이의 회복탄력성]자식에게 사랑받으려고 애쓰지 말기! [2] corean2 2012-09-14 4104
1077 [자유글] 29개월 개똥이의 세살이란? imagefile [4] 강모씨 2012-09-14 4444
1076 [자유글] 앗, 지붕에 낙엽이 yahori 2012-09-14 3476
1075 [가족] *마트에서 저와 유사 향기를 풍기신 아버님께 [6] guk8415 2012-09-13 4094
1074 [직장맘] 아침이 즐거운(?) 직장맘 imagefile [4] yahori 2012-09-13 4616
1073 [자유글] 아이의 원생활 놀이로 소통하자 imagefile ahrghk2334 2012-09-13 3805
1072 [가족] 이혼에 관한 초딩5의 생각 imagefile [2] jjang84 2012-09-13 4234
1071 [가족] 야구장 간식은 내가 쏜다! imagefile [2] 리디아 2012-09-13 4889
1070 [책읽는부모] <아이의 회복탄력성> 지금 vs. 기다림 [1] lizzyikim 2012-09-12 3617
1069 [자유글] 추억을 파는 문구점 imagefile ahrghk2334 2012-09-12 3688
1068 [자유글] 이를 어쩌나 imagefile [10] anna8078 2012-09-12 88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