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묵동에 사는 진서맘입니다.

 

920일 생인 진서는 내일 돌잔치를 합니다.

거주지와 가깝다는 지역적 특성을 고려해 첫 생일파티 장소는 '피에스타9' 강북상봉점을 선택했죠. 사실, 피에스타9 강북상봉점은 환희맘, 지호파, 윤서맘 등 다수의 친구들이 선택한 곳이기도 해요. 그 때마다 음식이나 시설, 구조, 돌잡이 분위기 등 여러 가지 면에서 좋은 인상을 받았죠.

 

그래서 저는 진서가 100일도 되기 전에 덜컥’(?) 계약을 했죠. 너무 쉽게 결정한 게 아닌가 나흘 정도 고민하긴 했었는데요, ㅎㅎ 시식을 하러 갔을 때도 그렇고, 여러 요청 사항에 응대하는 직원들의 서비스 마인드, 하나하나 꼼꼼하게 챙겨주는 체계적인 시스템 등에서 역시 피에스타9은 달라라는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제가 주위 친구들에게 피에스타9에서 진서 돌잔치를 한다고 하니까 다들 입을 맞춘 것처럼 거기 음식 맛있다며?’라는 반응을 보였어요. 신기할 정도로 말이에요. 어떤 친구는 진서 덕분에 피에스타9 구경간다며 무척 들뜬 모습이었어요. 물론, 개인의 취향에 따라 약간의 온도차가 있었지만 평균 이상이 잘 선택했다고 말해주더라고요. 얼마나 안심이 됐는지제 심정 돌잔치 하신 분이나 앞으로 하실 분들만 알 수 있지 않을까 싶네요.

 

저는 7월에 시식을 했는데 일부러 진서는 친정 어머니께 맡기고 갔어요. 객관적으로 맛을 평가하기 위해서였죠. 수산물 싱싱했고요, 육류 역시 맛있게 먹었어요. 특히, 디저트, , 쿠키, 케이크, 음료, 커피, 과일 등이 풍부해서 여느 패밀리레스토랑 보다 높은 수준을 자랑하더군요. 그리고 이건 여담인데, 제가 빨간 게장을 무척 좋아하는데요, 아니, 어떻게 돌집에서 게장을 세 번이나 리필해먹을 수 있었을까요? 신기하게도 빨간 게장이 너무 맛있어서 남편하고 보통 솜씨는 아니야라며 감탄을 하고 먹었습니다.

 

이외에도 의상, 메이크업실도 친절하게 응대해줬고, 답례품 배송 상황도 신속하게 알려줬고, , 뭐 있더라? 궁금한 게 많은 초보맘의 질문이나 요청에도 친절하게 응대해줘서 기분이 무척 좋았답니다.

 

~ 드디어 내일이 돌이네요. 정말 열심히 다이어트했는데, 이번 생은 그냥 포기요. 진서가 주인공이니까요! ㅋㅋㅋ 저는 그냥 들러리 역할 하면서 좋은 배경 만들어주겠습니다. 무척 떨리는 밤이지만 진서도 일찍 잠들었겠다~ 저도 슬슬 오늘 하루 마무리하고, 내일을 준비하겠습니다. 그럼 모두 굿나잇~!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948 [가족] 아이들 보는 앞에서 신용카드 사용 자제 [1] sybelle 2016-09-17 10721
2947 [살림] [베이비트리 콕콕 짚어줘요](17) 행복이 가득한 한가위 보내세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6-09-13 5321
» [자유글] 딸 아이 첫 생일잔치~ 축하해주세요~ gosure 2016-09-10 2462
2945 [자유글] 애들이 좀 뛸 수도 있죠, 뭐. imagefile [4] 강모씨 2016-09-10 3257
2944 [자유글] [시쓰는엄마] 이것들과의 동거 [1] 난엄마다 2016-09-08 2519
2943 [자유글] [시쓰는엄마] 한 밤에 내린 비 [2] 난엄마다 2016-09-08 2709
2942 [나들이] <로이터사진전>엄마의 욕심과 아이들의 눈높이 사이 imagefile [7] 푸르메 2016-09-04 3300
2941 [나들이] 토요일밤 중앙박물관 여행 imagefile [4] yahori 2016-08-30 4027
2940 [나들이] 폭염이었던 어느날, 로이터 사진전 다녀왔어요! imagefile [3] 꿀마미 2016-08-30 2696
2939 [책읽는부모] <여행육아의 힘> 내 아이가 이끄는 여행을 꿈꾸며 imagefile [4] 강모씨 2016-08-27 3492
2938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굿바이 여름! elf1128 2016-08-25 2742
2937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베란다 물놀이 꿀마미 2016-08-25 2458
2936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 9기 응모 imagefile [1] puumm 2016-08-24 2809
2935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여행육아의 힘 puumm 2016-08-24 2655
2934 [책읽는부모] 애들아~ 여행가자!! [여행육아의 힘을 읽고] 자두보보 2016-08-24 2397
2933 [책읽는부모] <여행육아의 힘>을 읽고, 가을 여행을 꿈꾸다. 윤기혁 2016-08-23 2781
2932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더위를 피하는 두 가지 방법 imagefile kulash 2016-08-23 2953
2931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응모] 시원하게 여름나는 비결 두가지 비법전수 lky2024 2016-08-21 2194
2930 [책읽는부모] <여행육아의 힘> '육아'빼고 여행은 나의 힘! 꿀마미 2016-08-21 2458
2929 [책읽는부모] <여행육아의 힘> 사랑하는 아이를 위해서 시간을 내세요. kulash 2016-08-21 2565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