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갑여행

나들이 조회수 9148 추천수 0 2015.05.27 00:00:30

지난 연휴동안 문경으로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엄마와 이모의 환갑을 기념하기 위해서 자식들이 마련한 소박한 여행이었죠. 

쌍둥이도 아닌데 엄마는 새벽에, 이모는 저녁에 같은 날에 태어나 지금까지 각별합니다. 

해외여행 보다 가족들 모두 함께 했으면 하는 당신들 바람에 사위, 손자 할 것 없이 모두 모였습니다. 


문경부터 안동까지 그 짧은 시간에 많은 일정을 소화했지만 함께 하니 다들 얼굴에 웃음꽃 가득했답니다. 

무엇보다 기억에 남는 것은 둘째날 생일파티입니다. 

둘째날 저녁 펜션 옥상에서 고기를 구워 먹으며 소소한 대화를 하는 사이

펜션 안에서는 깜짝 파티 준비를 하고 있었습니다. 

저희 아이도 깜짝 파티에 한 몫 단단히 했어요. 

펜션 문 꼭 잠그고 누가 올때마다 확인하는 작업을 했거든요. ㅎㅎ

생일케익 축하를 하고 그동안 친척언니와 제가 몰래 몰래 친정에서 훔쳐온(?)사진을 스캔하여 만든

동영상을 틀었답니다. 보는 내내 온 가족이 얼마나 울었는지 몰라요. 다들 우니 석이도 눈물지어 버렸네요. 엄마와 이모는 물론이고 아빠와 이모부까지 감격에 겨워 뜬 눈으로 밤을 새울 정도였어요. 


두 분에게 참 쉽지 않은 인생이었어요. 

먹고 사는 것도 힘든 가정에 태어나 제대로 배우지도 못해 생활전선에 전전하다 결혼해서도 쉽지 않은 시집생활을 하셨죠. 얼마 있지도 않은 흑백사진 속에 그 삶이 고스란히 간직되어 있는 것 같아 동영상 만들며 얼마나 울었는지 몰라요. 

그래도 서로 의지하며 지금까지 같은 동네에서 사니 어쩌면 두 분이 전생이 부부였나 싶어요. 

사흘만 연락이 안 닿아도 안절부절 할 정도니까요. 


집에 와서도 평소 표현을 잘 못하는 엄마가 정말 고맙다고 얼마나 많이 말씀하셨는지 몰라요. 

별 것도 아니었는데 이렇게 좋아하시니 제 동생과 친척 동생이 올 가을 단풍놀이를 계획했다네요.

아들들과의 여행이라니 낄 수 없겠지만 벌써 흐뭇합니다. 


이제 시작인 우리 엄마, 이모!

다른 것 없이 건강만 했으면 좋겠네요. ^^


100807_여름휴가 432.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588 [자유글] 바드라김선생 김밥 쿠폰사서 신랑에게 보냈어요~ imagefile 짱구맘 2015-06-03 3299
2587 [직장맘] 메르스 미워요 imagefile yahori 2015-06-02 3574
2586 [선배맘에게물어봐] 육아 담당 기자도 어려운 육아 과제 1 imagefile [12] 양선아 2015-06-02 4378
2585 [건강] 메르스 예방, 손씻기 부터… image [1] 베이비트리 2015-06-02 6911
2584 [자유글] 올챙이 키우기 imagefile [2] 숲을거닐다 2015-06-02 7267
2583 [자유글] 중1 영어, 100점 만점에 8점! imagefile [6] 강모씨 2015-06-01 4118
2582 [자유글] 콘 아이스크림 먹고난 뒤 거울 보기는 필수~ ㅋㅋ imagefile [2] 양선아 2015-05-29 3829
2581 [자유글] 홍준표 지사님 때문에, 집에 엄마가 없어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05-28 3219
2580 [자유글] 돈 없으면 꿈도 마음대로 못 꾸는 사회 [4] 양선아 2015-05-27 3995
» [나들이] 환갑여행 imagefile [1] 숲을거닐다 2015-05-27 9148
2578 [자유글] 학교폭력, 사회악 - 가까운 곳을 간과하고 있지는 않을까? [2] koreakoala 2015-05-26 3715
2577 [가족] 엄마, 반찬 핑계 대지 말고 그냥 보고 싶다고 말해요 image 베이비트리 2015-05-25 5229
2576 [책읽는부모] 놀이만한 공부는 없다 : 아빠는 놀고 싶다 imagefile [4] 푸르메 2015-05-23 9156
2575 [자유글] 상처가 된 상자텃밭, 이젠 힐링! imagefile [2] 숲을거닐다 2015-05-22 3687
2574 [가족] ‘부부 사랑’ 위한 매일 15초 운동 [2] 베이비트리 2015-05-21 12443
2573 [요리] 끓여 만드는 태안자염, 한국의 게랑드 소금 될까 image 베이비트리 2015-05-21 8932
2572 [자유글] 독일 아빠와 캐나다 아빠의 자립심 육아 노하우 [1] jjang84 2015-05-20 3507
2571 [자유글] 행복하지 않은 한국 아이들, 어떻게 하면 행복해질 수 있을까요? [14] 양선아 2015-05-19 4904
2570 [건강] [육아웹툰- 야옹선생의 (근거중심) 자연주의 육아] 콧구멍은 소중해 imagefile [4] 야옹선생 2015-05-18 4189
2569 [책읽는부모] 놀이만한 공부는 없다. - 늙은 아빠는 돋보기가 필요하다 imagefile [4] 강모씨 2015-05-18 459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