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선과 색이 그려낸 나만의 멋진 개성

베이비트리 2019. 03. 15
조회수 531 추천수 0
00503883_20190314.JPG
파랗고 빨갛고 투명한 나
황성혜 지음/달그림·1만8000원

사람은 모두 닮은 듯하면서 다르다. 하지만 이 단순한 사실을 진심으로 깨닫고, 다른 사람을 그렇게 인정하기는 의외로 쉬운 일이 아니다. 그래서 개성에 대한 이야기는 어린이 책에서 즐겨 이야기하고, 많이 읽히는 주제인가 보다. <파랗고 빨갛고 투명한 나>는 이 진리를 번잡하지 않은 일러스트레이션으로 담백하게 그려낸 책이다.
00503881_20190314.JPG
시작은 ‘동그라미’다. 우리 모두는 하나의 동그라미였다. 무언가를 기다리는 동그라미에 거대한 ‘파랑’이 다가온다. 그것은 모두에게 같은 파랑을 남기지만 어떤 파랑도 같은 파랑은 아니다. 파랑뿐이 아니다. 빨강도 다가오고, 어둠도 다가온다. 인생에서 우리에게 다가온 그것들은 무엇이었을까? 꿈일 수도 있고, 열정이나 상처 또는 갈등이었을 수도 있다. 누구에게나 다가오지만, 모두 다른 모양으로 남는 것들이다.
00503880_20190314.JPG
선, 세모, 네모, 동그라미 등 단순한 요소로 그려진 그림은, 그래서 더 많은 것들을 상상하게 하는 힘이 있다. 아이는 일러스트를 보는 것만으로도 즐겁겠지만, 책을 읽어주는 어른도 추상을 통해 자신과 주변을 다시 돌아보는 계기가 될 법하다. 투명한 트레이싱지를 활용해 책 중간에 페이지를 어느 쪽으로 넘기느냐에 따라 양쪽 페이지가 다르게 나타나는 부분은 비교적 고요한 책에 작은 일탈과 재미를 더한다.
00503882_20190314.JPG
지은이 황성혜는 2018년 볼로냐 국제아동도서전에서 이 책을 통해 ‘올해의 일러스트레이터’로 선정된 바 있다. “상상하는 것을 좋아하고, 그것을 이야기로 만드는 것에 행복해 하는” 그의 관찰은 이 책에서 “한 사람 한 사람이 각자 멋진 개성을 가진 소중한 존재”라는 울림으로 맺혔다. 5살 이상.

권오성 기자 sage5th@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3월 15일 어린이 청소년 새 책] 둘리틀 박사의 퍼들비 모험 외[3월 15일 어린이 청소년 새 책] 둘리틀 박사의 퍼들비 모험 외

    베이비트리 | 2019. 03. 15

     둘리틀 박사의 퍼들비 모험 <둘리틀 박사와 초록 카나리아>(11권) <둘리틀 박사의 퍼들비 모험>(12권)이 나와 둘리틀 박사의 모험 시리즈가 완간됐다. 1차 대전에 참전한 휴 로프팅이 동물의 말을 알아듣는 둘리틀 박사 이야...

  • 흥! 쳇! 으! 나쁜말 삼총사도 필요할 때가 있을걸흥! 쳇! 으! 나쁜말 삼총사도 필요할 때가 있을걸

    권귀순 | 2019. 03. 15

    동음이의어 ‘말’과 ‘말’로 빚은개성 넘치는 말들의 이야기유머 가득한 그림 ‘웃음꽃’말들이 사는 나라윤여림 글, 최미란 그림/스콜라·1만3800원【말:】과 【말】은 같은 소리가 나지만, 길고 짧음에 따라 뜻이 다른 동음이의어다. <말이 사는 ...

  • 남사당놀이 신명판 서글픈 어린 광대남사당놀이 신명판 서글픈 어린 광대

    권귀순 | 2019. 03. 08

     줄 타는 아이 어름 삐리 신지은 지음, 정지윤 그림/보리·1만5000원 남사당패의 놀이판을 생생하게 그려낸 <줄 타는 아이 어름 삐리>가 11년 만에 출판사를 바꿔 다시 나왔다. 남사당놀이는 남자들로 구성된 유랑광대들이 ...

  • 린 할머니네 마을에 복숭아가 열리면린 할머니네 마을에 복숭아가 열리면

    베이비트리 | 2019. 03. 08

     린할머니의 복숭아나무탕무니우 지음, 조윤진 옮김/보림·1만2000원복숭아나무는 꽃이 피고 잎이 지면 열매가 열린다. 이듬해 봄볕이 고이면 꽃도 발그레 다시 볼을 내민다. 이 단순한 자연의 이치를 머금은 린 할머니의 놀라운 ‘나눔 이야기’...

  • [3월 1일 어린이 청소년 새 책] 궁디 팡팡 외[3월 1일 어린이 청소년 새 책] 궁디 팡팡 외

    | 2019. 03. 08

     궁디팡팡 숲속 마을에 ‘궁디팡팡 손’이 있어요. 궁디팡팡 손이 ‘궁디팡팡’을 해 주면 상처받은 마음이 약을 바른 것처럼 스르르 낫죠. 힘든 일이 있을 때면 궁디팡팡 손을 찾아 마음을 털어놓고 위로를 받지요. 어느 날 아무리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