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플라스틱을 먹는 낯선 동물을 만났다

베이비트리 2018. 11. 09
조회수 185 추천수 0
00504019_20181108.JPG 
나와 마빈 가든
에이미 새리그 킹 지음, 유시연 그림, 이혜선 옮김/봄나무·1만3000원

열한 살 소년 오비 데블린은 집 주변을 흐르는 데블린 샛강에서 쓰레기를 청소하곤 한다. 오비의 성과 강 이름이 같은 데에서 알 수 있듯, 이 주변의 모든 것은 과거 오비의 외가인 데블린 집안의 것이었다. 이젠 남의 땅이 됐지만, 옥수수 밭은 여전히 오비의 영역이었고, 데블린 샛강은 “내 샛강이었다.” 인간은 ‘영역’ 싸움을 하고 불도저로 땅을 밀어 ‘개발’하는 데에만 정신이 팔렸을 뿐, 그 누구도 샛강을 신경쓰지 않는다.

환경과 생태 문제에 관심이 많은 오비는 어느 날 샛강에서 이상한 야생 동물과 만난다. 난생 처음 보는 종인 그 녀석은 신기하게도 환경 오염의 주범으로 꼽히는 플라스틱을 먹는다. 그 동물에게 ‘마빈 가든’이란 이름을 붙여준 오비는, “마빈이 환경 오염의 해결책이 될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하게 된다. 그러나 여기엔 큰 문제가 있었다. 마빈은 아주 심한 유독성 폐기물 똥을 누기 때문이다. 마빈과 그의 가족은 자칫 온 세상을 녹여버릴지도 모른다. 때문에 오비는 마빈의 존재를 쉽게 남에게 알리지 못한다.

또래 남자아이들과는 여러모로 다른 오비에게는 또다른 고민이 있다. 가장 친했던 친구가 ‘영역’ 싸움을 즐기는 남자아이들과 어울리면서 본격적인 갈등이 시작된 것. 자신을 과시하고 남을 괴롭하는 남자아이들의 이런 모습은, 소중한 식량을 생산하던 땅을 파괴하여 주택 지구로 개발하고 그 결과인 환경 파괴를 모른 척하는 어른들의 모습과도 닮았다. 과연 삶의 터전과 친구를 잃은 오비는 자신이 소중하게 여기는 샛강과 마빈을 둘 다 지켜낼 수 있을까? 책 중간중간에 백년 전 소중한 땅을 팔아야 했던 증조할머니의 옛 이야기가 등장하는데, 그것은 오늘날 소중한 것을 지켜내려는 오비의 노력에 ‘희망’을 전해준다. 청소년.

최원형 기자 circle@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처음학교로’ 참여, 사립유치원 절반 넘었다‘처음학교로’ 참여, 사립유치원 절반 넘었다

    베이비트리 | 2018. 11. 16

    15일 저녁 7시 현재 전국 56.1% 참여한유총이 퍼트린 ‘가짜뉴스’ 바로잡히고행정 제재·여론 등 이유 막판 신청 몰려대구·충남·광주 등에서 최대 4배 늘어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지난달 25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유치원 공공...

  • 한유총의 반격 “유치원 공공성 강화, 경제 자유 침탈 행위”한유총의 반격 “유치원 공공성 강화, 경제 자유 침탈 행위”

    양선아 | 2018. 11. 15

    14일 자유한국당과 공동주최 정책토론회 열어 “좌파 정책” 색깔론에 ‘재산권 인정’ 주장도 홍문종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이 14일 한국유치원총연합회가 국회의원회관에서 연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

  • 두부 2모로 국 50인분…유치원보다 나을 것 없는 어린이집 비리두부 2모로 국 50인분…유치원보다 나을 것 없는 어린이집 비리

    베이비트리 | 2018. 11. 14

    비리 근절을 위한 시민사회 간담회“외형상 관리되지만 교사 허위등록영수증 부풀리기·부실급식 문제”개인원장 소유 소규모 시설이 다수내부고발 없이 비리 드러내기 어렵지만지자체에 민원제기해도 실효성 없어부정수급 등 처벌 못하는 법적 ‘헛점’도...

  • ‘처음학교로’ 전국 참여율 40% 육박…폐원·모집정지 신청도 증가‘처음학교로’ 전국 참여율 40% 육박…폐원·모집정지 신청도 증가

    베이비트리 | 2018. 11. 13

    12일 현재 사립 4089곳 중 1589곳 참여충남·서울 90% 안팎…울산·충북 등 10%대폐원·학부모와 협의 등도 60곳으로 늘어비리신고접수는 194건…회계 관련 최다동탄유치원비상대책위원회가 21일 연 집회에서 시민들이 사립유치원 비리 근절 대책마련을 촉...

  • 김관영 “사립유치원, 일방적 몰아치기보다 자율성 존중해야”김관영 “사립유치원, 일방적 몰아치기보다 자율성 존중해야”

    베이비트리 | 2018. 11. 13

    2018 전국공공형어린이집 정책토론회에서 축사최도자 의원 “운영비·보육교사 처우개선비 등 시급”12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2018 전국 공공형 어린이집 정책토론회’에서 토론자들이 의견을 나누고 있다.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