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귀를 기울여봐, 이 모든 게 시야

베이비트리 2018. 10. 26
조회수 331 추천수 0
00503768_20181023.JPG 
니엘이 시를 만난 날
미카 아처 글·그림, 이상희 옮김/비룡소·1만1000원

월요일 아침, 다니엘은 공원 입구에서 “공원에서 시(詩)를 만나요. 일요일 6시”라고 적힌 안내문을 본 뒤 궁금증에 빠진다. “시, 시가 뭘까?” 과연 우리는 아이에게 시가 무엇인지 어떻게 말해줄 수 있을까?

다행히도 “공원에 있는 바위와 나무와 동물들을 잘 아는” 다니엘에게는 시가 무엇인지 가르쳐주는 수많은 존재들이 있다. 이슬이 영롱하게 맺힌 거미집을 짓고 있던 거미는 “시는 아침 이슬이 반짝이는 것”이라 말한다. 단풍 든 나무를 오르내리는 청설모는 “시는 바삭바삭 나뭇잎이 바스락거리는 것”이라 한다. 굴 속에 사는 다람쥐는 “시는 오래된 돌담이 둘러싼 창문 많은 집”이라고 말해준다. 뭍과 물을 오가는 개구리는 “시원한 연못에 뛰어드는 것”이라고 말한다. 거북이는 “시는 따끈따끈 햇볕에 달궈진 모래밭”이라 대답한다.

어둑해지는 저녁 무렵, 귀뚜라미 울음소리가 주위에 가득해지자 다니엘은 말한다. “귀뚜라미야, 너에겐 이게 바로 시로구나!” 귀뚜라미는 대답한다. “하루가 저물 무렵의 노래? 바로 그거야, 다니엘.” 밤중에 만난 부엉이도 거든다. “나뭇가지 사이로 반짝이는 별, 풀밭의 달빛, 어디로든 나를 데려다주는 고요한 날개 같은 거야.”

그렇게 일주일 동안 매일매일 동물 친구들로부터 들은 말들은 하나로 모여 다니엘의 시가 되고, 다니엘은 일요일 공원에서 그 시를 읊는다. “내가 찾은 시”를 “함께 나눈다”는 다니엘의 말은 우리가 명확하게 표현하기 어려운 시의 본질을 제대로 드러낸다. “어느 날 시가 내게로 왔다”는 파블로 네루다의 말처럼, 언제나 우리 주위에 있으며 귀를 기울이면 언제든 찾아낼 수 있는 것이 바로 시다. 다채로운 색을 써 생동감 넘치게 표현된 가을 풍경 자체도 한 편의 시다.
5살 이상.

최원형 기자 circle@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11월 9일 어린이·청소년 새 책][11월 9일 어린이·청소년 새 책]

    베이비트리 | 2018. 11. 09

     사물인터넷-IOT 로봇 디디를 구출하라! 도둑맞은 사물인터넷(IOT) 로봇인 디디를 찾아나선 환이와 미래의 추격전. 만화로 된 흥미로운 이야기 속에 첨단과학의 개념과 원리를 말해주는 학습만화 시리즈로, 사물인터넷, 3D 프린팅, 자율 주...

  • 오, 말똥게 장군! 갯지렁 장군! 갯벌을 부탁하오오, 말똥게 장군! 갯지렁 장군! 갯벌을 부탁하오

    권귀순 | 2018. 11. 09

    칠게·세스랑게·고동·짱뚱어 등갯벌 지키기 전격 대작전화면 분할 등 만화적 기법 박진감갯벌 전쟁장선환 글·그림/모래알·1만6800원“방게 부관, 정찰 나간 갯강구 소식은 아직인가?”“네. 아직입니다.”“말똥 별동대 3백, 집결 완료!”“오 말똥게 장군...

  • 땀 냄새가 물씬 풍기는 동화

    베이비트리 | 2018. 11. 09

    [책과 생각] 한미화의 어린이책 스테디셀러불량한 자전거 여행김남중 글, 허태준 그림/창비(2009)평생 땀 흘리는 걸 싫어하며 살았다. 자세는 늘 꾸부정했고 어깨 펴고 다니라는 소리를 자주 들었다. 자연 나이보다 이르게 어깨와 목에 통증이 찾아...

  • 내 글 갖고 싶은 엄마 전기문 써보려는 아이내 글 갖고 싶은 엄마 전기문 써보려는 아이

    양선아 | 2018. 10. 26

     우리엄마 김광남전양연주 글, 김진화 그림/주니어김영사·1만1000원“엄마는 소원이 뭐야?”라고 묻는 아이에게 엄마는 “잊어버렸어”라고 답했다. 소원이 없다고 하지 않고, 잊어버렸다고 했다. ‘어떻게 소원을 잊어버릴 수 있을까?’ 아이가 이...

  • 모든 위대한 것은 작은 벽돌 위에 서 있다모든 위대한 것은 작은 벽돌 위에 서 있다

    베이비트리 | 2018. 10. 26

    작은 벽돌의 나를 찾는 여행책장마다 세계 유명 건축 드로잉건축미학과 진로탐색 어우러져작은 벽돌조슈아 데이비드 스타인 글, 줄리아 로스먼 그림, 정진호 옮김/그레이트북스·1만3000원세상은 작은 조각 모음이다. 하나의 개인은 어느 자리엔가 맞춰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