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비리 의혹 피해야”…‘처음학교로’ 참여 사립유치원 5배 늘어

베이비트리 2018. 10. 24
조회수 298 추천수 0
24일 현재 참여 유치원 504곳
참여율 12.3%…절대 다수 여전히 불참
한유총, 비리 명단공개 반발 ‘집단보이콧’ 선언
‘처음학교로’ 누리집
‘처음학교로’ 누리집

사립유치원 개선 방안의 하나로 학부모 요구가 컸던 온라인유치원입학시스템 ‘처음학교로’에 참여하는 사립유치원이 조금씩 늘고 있다. 하지만 참여율이 여전히 10%대로 낮은데다, 한국유치원총연합회(한유총)를 중심으로 ‘처음학교로’ 참여를 집단저항 수단의 하나처럼 여기고 있어 입학 시즌을 앞둔 학부모들이 발을 구르고 있다. 24일 교육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현재 전국 시·도 교육청을 통해 ‘처음학교로’에 참여 뜻을 밝힌 사립유치원은 504곳(12.3%)으로 집계됐다. 지난해 사립유치원 최종 참여율이 2.8%였던 것과 견줘 5배 가까이 늘었다. ‘처음학교로’가 다음달 1일 다자녀·저소득층 자녀 등 우선 모집으로 첫 개통되고, 일반 모집이 21일 이뤄지는 점을 고려하면 앞으로 참여 유치원 수는 상당폭 추가될 것으로 보인다. 교육부 관계자는 “사립유치원 비리가 불거진 뒤 투명성과 공공성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커진 영향으로 보인다”며 “장기적으로 사립유치원 100% 참여를 목표로 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처음학교로’는 유치원 입학 신청과 당락 추첨, 최종 결과 통보를 모두 온라인으로 처리하는 유치원 입학 시스템이다. 학부모들이 일일이 현장에 가지 않아도 되고, 당락도 암호화된 전자추첨으로 정해져 공정성에서 호평을 받아왔다. 국·공립유치원은 100% ‘처음학교로’를 이용한다.

하지만 사립유치원의 미참여율이 여전히 90%에 가까운데다, 한유총을 중심으로 개별 유치원의 ‘처음학교로’ 참여를 막으려는 움직임에 대한 우려도 커지고 있다. 실제 사립유치원들은 ‘처음학교로’에 참여하면 선호도가 높은 국·공립유치원에 밀려 원생 모집에 어려움에 겪을 것이라는 명분으로 지금껏 대다수가 이를 거부해왔다. 앞서 한유총 쪽은 비리 사립유치원 명단 공개에 반발해 ‘처음학교로’ 집단보이콧을 선언하기도 했다. 이에 대해 교육부는 “뜻하지 않은 외부 압력 등으로 ‘처음학교로’ 참여에 어려움을 겪는 유치원 상황을 알려달라”며 ‘고충상담 전화’를 여는가하면, 서울시교육청은 ‘처음학교로’ 불참 유치원에 원장 수당 미지급 등 재정적 불이익을 주겠다고 경고한 바 있다.

당장 학부모들은 비상이 걸렸다. 다음달 1일부터 본격적인 유치원 입학 시즌이 시작되는데, 일부 비리 유치원이 ‘처음학교로’ 참여 거부 뿐 아니라 입시설명회를 연기하는 등 오프라인 입학 절차마저 미루고 있기 때문이다. 반대로 비리가 적발되지 않은 유치원에 학부모 쏠림 현상이 빚어지면서 경쟁률이 치솟고 있다. 경기도 남양주의 학부모 이아무개씨는 <한겨레>와 통화에서 “몇몇 유치원은 ‘입학설명회 날짜가 정해지지 않았으니 연락처를 남기라’는 말만 한다”며 “설명회에 참석해야 입학원서를 주겠다는데 ‘처음학교로’만 믿다가 입학기회를 놓칠까봐 걱정된다”고 말했다.


홍석재 황춘화 기자 forchis@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원아 200여명 이상 사립유치원에 3월부터 에듀파인 첫 도입원아 200여명 이상 사립유치원에 3월부터 에듀파인 첫 도입

    양선아 | 2019. 01. 16

    전국 581곳 유치원에서 우선 도입될 예정 사립유치원 실정 맞게 메뉴 간소화해 도입 거부하면 정원 감축 등 행정처분 검토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지난해 10월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유치원 공공성 강화 당정협의’...

  • 아동학대 발견율, 2022년까지 4%로 높인다아동학대 발견율, 2022년까지 4%로 높인다

    베이비트리 | 2019. 01. 15

    아동 1천명당 학대 발견율 현재 2% 수준미국·호주 등은 8~9%대...“잠재적 아동학대 많을 것”15일부터 복지부에 ‘아동학대대응과’ 신설 아동학대 문제를 정면으로 다룬 문화방송 드라마 ’붉은달 푸른해’의 한 장면.2019년 1월 1일, 경기도 ...

  • 전국 대형·고액 유치원 1000곳 종합감사 나선다전국 대형·고액 유치원 1000곳 종합감사 나선다

    양선아 | 2019. 01. 14

    사립유치원 감사 대상 기간 축소하려 안간힘 교육당국 “원칙대로 지난 5년 동안 사안 감사” 비리를 저질러 적발된 경기 화성시 동탄 환희유치원 원장 김아무개씨와 직원들이 지난해 10월 17일 유치원 강당에서 학부모들에게 사과한 뒤 ...

  • 딱딱하고 똑같은 네모 교실 안녕, 공부하고 쉬고 노는 ‘미래형 학교’ 늘어난다딱딱하고 똑같은 네모 교실 안녕, 공부하고 쉬고 노는 ‘미래형 학교’ 늘어난다

    양선아 | 2019. 01. 10

    취임 100일 맞은 유은혜 교육부 장관 서울 공간 혁신 우수 학교 둘러봐 ‘학교시설 환경개선 5개년 계획’ 발표 노후 시설 개선하고 공간 혁신 예정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과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9일 오후 서울...

  • 경기도 교육청, 사립유치원 945곳 모두 감사한다경기도 교육청, 사립유치원 945곳 모두 감사한다

    베이비트리 | 2019. 01. 09

    공공성 확보 위해 ‘부모협동형 유치원’도 추진이 교육감 “비리 근절…학부모들과 협력할 것”9일 신년 기자간담회를 하는 이재정 경기도 교육감. 경기도 교육청 제공유치원 공공성 확보를 위해 경기도 교육청이 새해 사립유치원 945곳에 대한 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