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북한 친구들도 영어 공부하고 바이킹 타요

양선아 2018. 09. 21
조회수 658 추천수 0
남북관계 전문 기자가 들려주는
미처 몰랐던 북한의 참모습 생생
어른도 함께 읽고 편견·오해 벗길
00503991_20180920.JPG
다음 세대를 위한 북한 안내서 -한걸음 더 가까이 평화의 시대 북한, 북한 사람들
서의동 지음/너머학교·1만5500원

문재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의 3차 남북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면서, 그 어느 때보다도 한반도 평화 시대에 대한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그런데 이러한 변화 속에서도 우리나라 청소년의 상당수는 북한을 ‘핵무기 개발하는 나라’ ‘독재 국가’라고만 알고 있거나, 막연하게 ‘통일을 해야 하는 대상’으로만 바라보고 있다.

<다음 세대를 위한 북한 안내서>는 북한에 대한 관심이 폭발적인 시기에 청소년들에게 균형잡힌 시각으로 북한을 입체적이고 친절하게 알려주는 책이다. 지은이는 남북관계, 한반도 문제를 취재해온 서의동 <경향신문> 기자다. 28년차 기자인 그는 금강산을 포함해 북한에 6차례나 다녀온 경험이 있다. 지은이는 풍부한 경험과 방대한 자료를 토대로 북한의 어제와 오늘을 다룬다. 북한의 정치 체제뿐 아니라 지리, 자원, 풍습, 생활 방식 등을 소개해준다.

책의 시작은 남과 북이 함께였던 조선 시대로 거슬러 올라간다. 당시 임금은 이웃 나라에 관리를 정기적으로 파견했다. 청나라로 파견된 관리였던 연행사는 서울을 떠나 의주, 압록강, 심양을 거쳐 연경(지금의 베이징)에 머물렀다. 지도를 보며 북한의 지역명에 익숙해지면, 자연스럽게 다른 궁금증도 일어난다. 책은 그 궁금증을 풀어주겠다는 듯, 백두산과 묘향산, 금강산, 개마고원, 개성, 원산 등 북한 곳곳을 마치 여행지 안내하듯 소개한다. 우리가 몰랐던 북한 면면을 알게 되고, 다른 나라를 여행하고 싶듯 북한도 언젠가 여행하고 싶다는 마음이 일어난다.
00503994_20180920.JPG
청소년 독자를 염두에 두고 북녘 10대들의 생활상도 자세하게 소개한다. 소학교 5년, 초등중학교 3년, 고급중학교 3년간 총 12년이 무상교육 기간이다. 북한은 ‘독재 국가’라는 이미지가 있어 군사 훈련이나 사상 교육에 많은 시간을 할애할 것 같지만 그렇지 않다. 북한 학생들은 소학교 3학년 때부터 영어를 배우기 시작하고, <안나 카레니나> <부활> 같은 고전도 많이 읽는다. 북한의 학교에서는 한 선생님이 졸업할 때까지 학생들을 맡는다. 최근엔 과학을 중요시하는데, 휘황찬란한 미래과학자거리의 사진을 보면 눈이 휘둥그레진다.
00503992_20180920.JPG » 평성시 한 소학교에서 영어 수업을 하는 모습(2015년 10월). 너머학교 제공
이 책의 장점은 뭐니뭐니 해도 김정은 시대 뒤 달라진 북한에 대해서도 꼼꼼하게 기록하고 있다는 점이다. 서울랜드 같은 문화·편의 시설들의 등장, 우리의 복합몰과 같은 ‘종합봉사시설’ 건축, 곡물 생산량을 20~30% 늘린 농업 개혁과 같은 내용들은 최근 북한의 변화를 실감나게 전달한다. 북한에 대해 잘 모르는 청소년뿐 아니라 항상 부정적 뉴스로만 북한을 접한 성인들도 역사적인 대전환기를 맞아 북한에 대한 편견을 깨기 위해 읽어보면 좋은 책이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양선아 한겨레신문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썼으며 현재는 한겨레 사회정책팀에서 교육부 출입을 하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페이스북 : anmadang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 [2월 15일 어린이 청소년 새 책] 장날 외[2월 15일 어린이 청소년 새 책] 장날 외

    베이비트리 | 2019. 02. 15

     장날-이서지 화백 풍속 그림책 4m 가까이 되는 길이의 병풍 그림책. 옛날 장터의 풍경을 사실적으로 담았다. 숨은 그림찾기 하듯 누가 장터를 찾았는지, 무슨 일을 하는지, 무엇을 사고 파는지 살펴볼 수 있다. 뒷면에는 오늘날 오일장...

  • 제후가 손톱을 물어뜯은 이유는제후가 손톱을 물어뜯은 이유는

    베이비트리 | 2019. 02. 15

    [책과 생각] 한미화의 어린이책 스테디셀러 제후의 선택김태호 지음, 노인경 그림/문학동네(2016)어쩌다 보니 동물이 주인공으로 등장하는 어린이 책을 연달아 읽었다. 베아트릭스 포터의 ‘피터 래빗’ 시리즈도 이번에 전권을 읽었다. 피터라는 ...

  • 칠순 할머니가 그림으로 들려주는 ‘그땐 그랬지’칠순 할머니가 그림으로 들려주는 ‘그땐 그랬지’

    베이비트리 | 2019. 02. 15

    11남매 중 아홉째 이재연 할머니가난한 어린시절 정감있게 그려생활사·풍속사 자료로도 ‘생생’고향에서 놀던 때가 그립습니다이재연 글·그림/소동·1만6500원볼일이 보고 싶어지면 걱정이 태산이었어. 변소간이 집에서 외따로 떨어져 낮에도 들어가기 무...

  • 아프리카 ‘꺼벙이’ 아키시!아프리카 ‘꺼벙이’ 아키시!

    베이비트리 | 2019. 02. 15

     아키시마르그리트 아부에 글, 마티외 사팽 그림, 이희정 옮김/샘터·1만4000원시대를 풍미한 사고뭉치들이 있다. 빨강머리 삐삐나 우리나라의 꺼벙이 같은 꼬마들이 그렇다. 샘터의 새 만화책 <아키시>의 주인공 아키시도 그런 축에 끼고 ...

  • [1월 25일 어린이·청소년 새 책] 나무가 자라는 빌딩 외[1월 25일 어린이·청소년 새 책] 나무가 자라는 빌딩 외

    베이비트리 | 2019. 01. 25

     나무가 자라는 빌딩-윤강미 그림책 “휴! 오늘도 공기가 안 좋네. 또 집 안에서만 놀아야 하는 거야? 음, 그림이나 그려 볼까?” 어느 날 아파트에 사는 한 아이가 ‘자기만의 집’을 상상하며 그려간 그림은 나무와 꽃이 가득한 도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