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아이들 타는 버스 1만5천대에 ‘슬리핑 체크 장치’ 설치한다

베이비트리 2018. 09. 03
조회수 135 추천수 0
교육부 “차량당 30만원 지원”
학원버스는 자율적 설치하되
5살이하 차량은 올해 안 도입 권고
한겨레 자료사진
한겨레 자료사진

어린이가 통학버스에 홀로 갇히는 사고를 막기 위한 ‘잠자는 아이 확인 장치’(슬리핑 차일드 체크)가 유치원과 초등학교 등 전국 통학차량 1만5천여대에 설치된다. 학원 버스도 5살 이하 유아들이 이용하는 차량을 중심으로 올해 하반기 도입이 확대될 것으로 보인다.


교육부는 2일 유치원·초등·특수학교 버스에 탑승자 하차 여부를 챙겨보도록 하는 ‘안전확인장치’를 설치하기로 하고, 예산 46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대상 차량은 유치원 1만800여대, 초등·특수학교 4300여대 등 모두 1만5천여대로 차량당 30만원이 지원된다.


‘안전확인장치’는 운전자가 시동을 끈 뒤 통학차량 가장 안쪽에 설치된 버튼을 누르거나, 차량 안쪽에 설치된 근거리무선통신(NFC) 패드에 휴대전화를 갖다 대는 방식이 될 전망이다. 운전자가 차량 내부를 한 번 더 점검하게 되고, 학부모와 어린이집에도 휴대전화 등으로 승·하차 상황이 자동 통보된다. 운전자가 점검 의무를 지키지 않으면 경보가 울린다. 통학차량이 정차한 뒤, 내부 움직임을 유치원 등에 알려주는 ‘동작감지센서’ 방식도 있다.


학원 차량은 시·도 교육청이 학원총연합회와 협력해 ‘안전확인장치’를 자율적으로 설치하되 3~5살 유아용 통학버스는 올해 안에 도입하도록 권고하기로 했다. 아울러 교육부는 어린이들이 통학버스에 갇혔을 때, 스스로 안전띠를 풀어 내부 안전벨이나 차량 경적을 눌러 위험을 알리는 체험교육도 강화할 계획이다. 류정섭 교육부 교육안전정보국장은 “어른들의 부주의로 안타까운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안전한 교통환경을 조성하고, 시·도 교육청에도 필요한 지원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석재 기자 forchis@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엄마표…’가 경쟁 부추겨 육아 전쟁 악순환‘엄마표…’가 경쟁 부추겨 육아 전쟁 악순환

    양선아 | 2018. 09. 19

     오찬호 사회학자가 본 과잉·강박 육아뿌리는 가부장제와 성 역할 분업‘일도 안 하면서…, 집에만 있으면서…’눈총 시달리다 차라리 달인 결심‘내 아이를 최고로…’ 존재 증명 나서멋진 소풍도시락 싸면서 뿌듯‘나는, 내 아이는 특별해’ ...

  • 21일 아동수당 192만명에게 첫 지급21일 아동수당 192만명에게 첫 지급

    베이비트리 | 2018. 09. 18

    신청자 6만6천명 소득·재산 많아 제외탈락한 가구 월 평균소득은 1205만원서울 서대문구 남가좌1동 주민센터에서 한 부부가 9월부터 아동 1명당 월 10만원씩 지급되는 아동수당을 신청하고 있다. 연합뉴스한가위 연휴 직전인 21일, 192만3천여명이 첫...

  • 가짜뉴스 시대의 건전한 의심

    베이비트리 | 2018. 09. 17

    부모가 알아야 할 디지털요즘 웹 서핑은 거울의 미로를 걷는 것 같다. 왼쪽이 오른쪽으로 보이고, 위아래가 거꾸로 보이기도 한다. 가짜 뉴스가 진짜와 섞여서 소셜미디어를 타고 날아다니고, 주장과 의견이 사실인 것처럼 소리를 높인다. 모든 것...

  • 얼굴뼈 부러졌는데…달려올 보건교사가 없었다얼굴뼈 부러졌는데…달려올 보건교사가 없었다

    베이비트리 | 2018. 09. 12

    시행령 개정 10년 미뤄지며건강권 지킬 보건교사 충원교육청 재정·의지에 좌우지역격차 갈수록 벌어져전남·강원·제주·충북 등은초중고 절반에 보건선생님 ‘0’학교에서 넘어졌던 강정원(가명·7)군의 모습. 강기원씨 제공“아이 얼굴뼈가 부러졌는데 5시간 ...

  • ‘예전엔 애 키우기 더 힘들었다’는 정치인들에게‘예전엔 애 키우기 더 힘들었다’는 정치인들에게

    베이비트리 | 2018. 09. 12

    정치BAR_정유경의 오도가도‘육아노동’ 모르는 남성 의원들맞벌이 선호 주거 ‘사치재’ 취급“우리 때는…” 발언, 시대 탓 아닌육아노동 무경험자 고백일 뿐 그래픽-장은영한 국회의원이 저출산의 원인으로 청년들의 ‘가치관’을 지목했다는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