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이 가네요

직장맘 조회수 829 추천수 0 2018.08.30 12:39:14

끝나지 않을 것 같던 더위가 물러가고...시원한 바람이 부네요.

누구도 견딜 수 없었던 폭염에 다들 건강히 잘 지내셨나요?

저는 둘째 어린이집 방학 2주간은 꼼짝없이 집에서 아이들과 방콕 했어요. 에어컨 앞에서 시름시름 여름을 앓았던 것 같아요. 6월에 일찍 여름휴가를 다녀와서...어디로 떠나고 싶다는 의욕조차 없더라고요.

어른도 시들해졌던 여름에, 아이들도 면역력이 약해져서 번갈아가며 아팠고, 방학내내 팽이를 돌리며 두 아이는 실컷 놀았습니다.


가을이 다가오면서 이제서야 학습적인 면을 너무 팽개쳤나 하는 생각이 드네요. 아이들에게 책만 사다 놓고 읽어주는 것도 게을리 했고...교육컨텐츠가 많이 들어있다는 웅*북클럽 패드가 눈에 띄어서 상담을 받아봤는데...짧은 테스트를 통해서 초2 아이 기억력 논리력 등등을 평가하던데, 솔직히 신빙성은 떨어진다 생각해서 참고하겠다 했는데, 학부모 불안감 조장 같은 느낌도 들구요.

교육 컨텐츠에 솔깃해지면서도 그것도 엄마가 관리는 해줘야 하는 것이고, 2~3년 계약이라는 것이 마음에 걸리던 차에 남편이 애들 눈 나빠지고 패드는 분명 장난감이 되고 말거라는 반대에 안하기로 했어요.


직장다니시는 분들은 퇴근 후 아이들 뭐 봐주시나요? 저녁 식사 차려서 밥 먹이고, 자유롭게 놀다보면 씻고 잘 시간. 숙제 알림장 챙겨봐도 아직은 숙제는 별로 없어요. 독서는 꾸준히 지도해주고 싶은데, 요즘은 저도 <대한민국 엄마표 하브루타> 읽으면서 생각하는 아이로 어떻게 지도할 지 고민이 됩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328 [자유글] [영상] ‘사립 유치원 비리’ 중간 점검 (feat. 장하나) 베이비트리 2018-10-29 401
3327 [책읽는부모] [문어목욕탕]을 읽고 imagefile 고려교장 2018-10-23 568
3326 [책읽는부모] <우리 어떤 놀이 할까?> 숲 체험 동시집을 읽고 imagefile 고려교장 2018-10-17 1039
3325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의 연관 그림책 <내가 엄마를 골랐어!> imagefile 고려교장 2018-10-17 683
3324 [책읽는부모] 로봇 소스 imagefile 고려교장 2018-10-17 657
3323 [책읽는부모] <고마워 내 아이가 되어줘서>독후감 쓰기가 이렇게 어려워서야 ㅠㅠ file [1] 고려교장 2018-10-17 680
3322 [자유글] 저 피아노 배워요 imagefile [1] 아침 2018-09-18 1149
3321 [자유글] 잠시 머물다 간 손님...^^ imagefile 아침 2018-09-11 1000
3320 [책읽는부모] <무슨 애엄마가 이렇습니다>를 읽고 나서... imagefile [4] 푸르메 2018-09-10 1088
3319 [책읽는부모] <대한민국 엄마표 하브루타> 춤을 책으로 배우는 기분이긴 하지만 imagefile 강모씨 2018-09-08 830
3318 [자유글] 웰다잉: Death Cafe에 초대합니다~ imagefile 정은주 2018-09-06 1082
3317 [책읽는부모] <대한민국 엄마표 하브루타>를 읽고 imagefile xiaoxuan 2018-08-31 530
3316 [요리] 남은 치킨으로 치킨마요덮밥 ^^ imagefile 아침 2018-08-31 485
» [직장맘] 여름이 가네요 [7] 푸르메 2018-08-30 829
3314 [자유글] 계절이 바뀌고 있음을 imagefile [4] 아침 2018-08-28 536
3313 [책읽는부모] <대한민국 엄마표 하브루타>를 읽고 [2] puumm 2018-08-27 572
3312 [건강] [수수팥떡 건강강좌 안내]무더위에 지친 몸과 맘~비우고&맑게 채우고~ imagefile kkebi33 2018-08-22 468
3311 [자유글] 9세 남아 개똥이의 분노 유발 수학 풀이 [4] 강모씨 2018-08-14 1007
3310 [책읽는부모] 대한민국 엄마표 하브루타를 읽고 [2] 새복맘 2018-08-10 750
3309 [자유글] '강아지똥' 다시 읽고 [4] 난엄마다 2018-08-10 75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