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어린이 교통사고 피해자 대부분 저학년…하교 시간 집중

베이비트리 2018. 08. 23
조회수 242 추천수 0
지난해 사상자 4명 중 1명이 무단횡단

2017년 어린이보행자교통사고 사상자 현황. 도로교통공단 제공
2017년 어린이보행자교통사고 사상자 현황. 도로교통공단 제공

지난해 일어난 어린이 보행자 교통사고 사상자 중 64%가 초등학교 저학년이었던 것으로 조사됐다. 또 사상자 4명 중 1명은 무단횡단을 하다가 사고를 당한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안전부는 23일 “도로교통공단 교통사고분석시스템의 통계 분석결과, 최근 5년간(2013~2017) 5만8253건의 12살 이하 어린이 교통사고로 인해 7만2337명의 사상자가 발생했다”고 23일 밝혔다. 특히 지난해 사상자 중 초등학교 1~3학년이 439명(64%)로 대다수였으며, 사상자 4명 중 1명(683명, 25%)은 무단횡단을 하다가 사고를 당했다.

또 이 기간 사상자의 사고 시간을 살펴보면, 초등학교 하교 시간인 오후 4시에 6380명(전체의 27%)이 숨지거나 다쳤다. 유형별로는 10명 중 3명(2만3335명, 32%)이 보행 중에 사고를 당했다.

이에 따라 행안부는 지난달 14∼20일 교통사고가 2건 이상 발생했거나 사망자가 1명 이상 발생한 전국 36개 보호구역을 대상으로 교육부, 경찰청, 도로교통공단, 민간 전문가들과 함께 민관 합동점검을 했다.


이 결과, 안전표지 미설치, 불법 주·정차 등 모두 229건의 시설 개선이 필요한 것으로 조사됐다. 행안부는 연말까지 이들에 대한 시설 개선을 마무리하고 자치단체, 경찰청 등과 협업해 보호구역 내 과속, 불법 주·정차 등 교통 법규 위반 차량 단속을 강화할 방침이다.

지만석 행정안전부 예방안전과장은 “어린이 교통사고가 집중되고 있는 오후 2~6시 학교 주변을 지나는 운전자는 안전운전으로 아이들의 안전을 지켜줄 것”이라고 말했다.


채윤태 기자 chai@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엄마표…’가 경쟁 부추겨 육아 전쟁 악순환‘엄마표…’가 경쟁 부추겨 육아 전쟁 악순환

    양선아 | 2018. 09. 19

     오찬호 사회학자가 본 과잉·강박 육아뿌리는 가부장제와 성 역할 분업‘일도 안 하면서…, 집에만 있으면서…’눈총 시달리다 차라리 달인 결심‘내 아이를 최고로…’ 존재 증명 나서멋진 소풍도시락 싸면서 뿌듯‘나는, 내 아이는 특별해’ ...

  • 21일 아동수당 192만명에게 첫 지급21일 아동수당 192만명에게 첫 지급

    베이비트리 | 2018. 09. 18

    신청자 6만6천명 소득·재산 많아 제외탈락한 가구 월 평균소득은 1205만원서울 서대문구 남가좌1동 주민센터에서 한 부부가 9월부터 아동 1명당 월 10만원씩 지급되는 아동수당을 신청하고 있다. 연합뉴스한가위 연휴 직전인 21일, 192만3천여명이 첫...

  • 가짜뉴스 시대의 건전한 의심

    베이비트리 | 2018. 09. 17

    부모가 알아야 할 디지털요즘 웹 서핑은 거울의 미로를 걷는 것 같다. 왼쪽이 오른쪽으로 보이고, 위아래가 거꾸로 보이기도 한다. 가짜 뉴스가 진짜와 섞여서 소셜미디어를 타고 날아다니고, 주장과 의견이 사실인 것처럼 소리를 높인다. 모든 것...

  • 얼굴뼈 부러졌는데…달려올 보건교사가 없었다얼굴뼈 부러졌는데…달려올 보건교사가 없었다

    베이비트리 | 2018. 09. 12

    시행령 개정 10년 미뤄지며건강권 지킬 보건교사 충원교육청 재정·의지에 좌우지역격차 갈수록 벌어져전남·강원·제주·충북 등은초중고 절반에 보건선생님 ‘0’학교에서 넘어졌던 강정원(가명·7)군의 모습. 강기원씨 제공“아이 얼굴뼈가 부러졌는데 5시간 ...

  • ‘예전엔 애 키우기 더 힘들었다’는 정치인들에게‘예전엔 애 키우기 더 힘들었다’는 정치인들에게

    베이비트리 | 2018. 09. 12

    정치BAR_정유경의 오도가도‘육아노동’ 모르는 남성 의원들맞벌이 선호 주거 ‘사치재’ 취급“우리 때는…” 발언, 시대 탓 아닌육아노동 무경험자 고백일 뿐 그래픽-장은영한 국회의원이 저출산의 원인으로 청년들의 ‘가치관’을 지목했다는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