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가정에서 해볼 만한 성교육 활동 3가지

베이비트리 2018. 07. 17
조회수 655 추천수 0
[함께하는 교육] 나중엔 늦은 초등 성교육

① “싫어요” “안 돼요” 내뱉도록 도와주세요 
부정적인 말 한다고 나쁜 아이가 아님을 알도록
② ‘거기’ 같은 추상적인 단어 사용하지 마세요
생식기 역시 기관 중 하나라는 점을 알려주세요
③ 덧붙여 “네 몸이 소중한 만큼 타인의 몸도 소중해”
00503912_20180716.JPG

부모 세대가 자녀들 성교육을 고민할 때 머뭇거리는 이유는 ‘성=성행위’, ‘성교육=섹스교육’이라는 잘못된 통념이 있기 때문이다. 하지만 전문가들은 “성교육은 다양한 섹슈얼리티와 젠더를 가진 구성원들이 일상 속에서 서로 얼마나 다른 경험을 하는지, 그 감수성의 온도를 높이는 데 방점을 찍어야 한다”고 강조한다. 성교육은 아동·청소년에게만 필요한 게 아니라, 부모 등 양육자들도 반드시 공부하고 ‘업데이트’ 해야 하는 ‘인생 공부’라는 이야기다.

<페미니스트 엄마와 초딩 아들의 성적 대화>를 쓴 김서화씨는 “궁극적으로 성교육은 ‘젠더 감수성’을 키워주는 방향으로 가야 한다. 누구라도 관계 속에서, 자신의 위치에 따라서 가해자가 될 수 있다. 아무리 장난일지라도 남이 싫다고 하면 ‘당장 그만둬야 한다’는 것을 어릴 때부터 가르쳐야 한다”고 강조했다.

00503913_20180716.JPG
성교육의 핵심 가운데 하나는 아이가 ‘부정적인 말’을 할 수 있도록 길을 열어주는 것이다. 대부분의 아이들이 ‘착한 아이’가 되고 싶다는 생각에 “안 돼요. 싫어요”라는 말을 내뱉는 데 심리적 어려움이 있다. 김씨는 “성적 행위가 무엇인지 모르고 어른의 말이라면 무조건 따라야 한다는 생각을 하는 유·아동기 아이들에게, ‘불쾌한 접근에는 아무리 어른이어도 싫다고 말해도 된다’고 알려줄 필요가 있다”고 했다. 아이가 ‘나쁜 아이’여서가 아니라, 어른이 ‘나쁜 행동’을 할 수도 있는 가능성을 전하기 위함이다.

가정에서 원탁에 둘러앉아 자연스레 ‘성 이야기’를 해보는 것도 좋다. 부모와 아이가 도화지 위에 색연필로 각자의 몸을 그려보는 게 첫걸음일 수 있다. 물리적으로 ‘내 몸’에 대해 알아보는 간단한 활동이다. 손과 발, 얼굴 등 ‘익숙한 부위’부터 생식기관까지 하나씩 동그라미 친 뒤 함께 이름을 써본다. ‘거기’나 ‘그거’ 등 추상적인 단어를 사용하지 말고, 생식기관 역시 눈이나 손, 귀처럼 우리 몸을 구성하는 신체 가운데 하나라는 것을 알려준다. 초등 저학년의 경우 <내 몸은 나의 것>(문학동네) 등 그림책을 활용하는 것도 방법이다.

‘내 몸에게 보내는 격려 편지’ 활동도 추천한다. ‘아빠가 아빠의 몸에게 보내는 편지’, ‘엄마가 엄마의 몸에게 보내는 편지’ 등을 통해 자연스레 아이와 이야기를 나눌 수 있다. 황고운 교사는 “가족들끼리 각자 몸에 대해 응원하고, 요즘 내 몸에 어떤 변화가 있는지 등을 터놓고 얘기해보는 것이다. 자신의 몸뿐 아니라 이성 등 상대를 대할 때 배려해야 하는 포인트도 쉽게 알려줄 수 있다”고 했다. 이때 이야기가 다이어트나 외모 비하 등으로 흐르지 말아야 한다는 점도 알려주면 좋다.

황 교사는 “성교육은 양육자의 자세와 태도가 매우 중요하다. ‘더 크면 말해줄게’, ‘그걸 지금 알아서 뭐하게’ 등 부끄러워하거나 회피하는 피드백은 성에 대한 건전한 관심을 가로막는다”고 강조했다. “특히 아이에게 ‘내 몸의 주인은 나, 누구든 내 몸을 만질 때는 나의 허락을 받아야 한다’는 것부터 알려주세요. 자기 몸이 소중한 만큼 타인의 몸 역시 마찬가지라는 것도 덧붙이면 좋겠지요. 부모라도 아이가 불편해하는 기색이 있으면 함부로 몸을 만지면 안 됩니다.”

김지윤 <함께하는 교육> 기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교육부, 학기 중 유치원 폐원 금지…에듀파인도 의무화 추진교육부, 학기 중 유치원 폐원 금지…에듀파인도 의무화 추진

    양선아 | 2018. 12. 10

    유은혜 부총리 “임시국회 열어 유치원 3법 조속한 통과를” 유은혜 사회부총리 겸 교육부장관이 10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기자들을 만나 유치원 공공성 강화를 위한 시행령 개정안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교육부 제공.여야 의원의 의견차로 ...

  • ‘아이만 낳으면…’ 지자체서 10여년간 출산장려금, 효과는?‘아이만 낳으면…’ 지자체서 10여년간 출산장려금, 효과는?

    베이비트리 | 2018. 12. 07

    겉도는 저출산 대책 124곳 시군구 첫째아이 출산장려금전국 차원 출산율은 계속 떨어져출산 조건으로 한 일회성 현금지원보단아동청소년 권리 보장 통합그림 그려야2005~2008년 다수 지자체는 출산·인구유입을 늘리겠다며 경쟁적으로 출산장려금을 ...

  • 문제는 ‘삶의 질’인데…정치권은 아직도 ‘출산, 얼마면 되겠니’문제는 ‘삶의 질’인데…정치권은 아직도 ‘출산, 얼마면 되겠니’

    베이비트리 | 2018. 12. 07

    겉도는 저출산 대책 ‘국가가 출산 강요’ 정책 방향 접겠다 외쳤지만정부·국회·지자체 단발성 ‘엇박자’ 한부모 가족 복지시설 지원금 삭감 논란에다 출산장려금 250만원 예산안 ‘없던 일로’저출산위, 오늘 새 기본계획 발표 ...

  • 정부에 협상 요구 한유총, 기자들엔 “교육부 폐지” 영상 유포정부에 협상 요구 한유총, 기자들엔 “교육부 폐지” 영상 유포

    양선아 | 2018. 12. 06

    “유치원3법, 문 닫으면 감옥 보내” 왜곡 정보 담겨 현행법에도 무단 폐원은 처벌…박용진3법과 무관 지난달 29일 오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2018년 전국 사립유치원 원장·설립자·학부모대표 총궐기대회에서 참가자들이 구호를 ...

  • 이덕선 사립유치원, 불법증여·교비유용 등 ‘비리 종합세트’이덕선 사립유치원, 불법증여·교비유용 등 ‘비리 종합세트’

    베이비트리 | 2018. 12. 05

    경기도의 이덕선 위원장 고발장 보니자녀 체험학습장 부지매입 과정서 ‘불법증여’ 의혹유아정책포럼 회원 ‘명의도용’해 소 제기일부 교재 납품업체 주소지, 이덕선 주소와 같아이덕선 한국유치원총연합회 비대위원장(서 있는 이)이 지난 10월29일 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