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국가는 장애 영유아 의무교육을 보장하라

베이비트리 2018. 07. 05
조회수 332 추천수 0
청와대 분수대 앞에 모인 장애영유아 보육·교육 정상화를 위한 추진연대 

5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장애영유아 보육·교육 정상화를 위한 추진연대 주최로 열린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이 정부에 장애영유아 교육?보육 차별해소와 의무교육을 보장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이 적힌 손팻말을 들어보이고 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
5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장애영유아 보육·교육 정상화를 위한 추진연대 주최로 열린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이 정부에 장애영유아 교육·보육 차별해소와 의무교육을 보장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이 적힌 손팻말을 들어보이고 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

장애 영유아를 둔 학부모와 특수교사, 어린이집 원장 등 50여 명이 5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모였다. 장애 영유아 보육·교육 정상화를 위한 추진연대가 연 기자회견에 참여하기 위해서이다. 이들은 “장애영유아에게 보육과 교육은 성장의 문제가 아니라 생존의 문제”라고 호소한 뒤 장애 영유아 보육과 유아교육 정책에 차별을 없애고 공공성을 강화해 줄 것을 촉구했다.

장애유아 의무교육 대상 아동은 여느 영유아와 마찬가지로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각각 이용해 보건복지부와 교육부의 협력과 공조가 필수적이다. 그러나 장애 유아 의무교육이 시행 된 지 10년 여가 지나도록 부처간 아무런 협력체계가 없다. 실질적으로 장애 영유아를 어린이집에서 돌보는 데 필요한 특수교사가 배치되지 못해 장애영유아 어린이집의 의무교육은 사실상 방치되고 있는 실정이라며 현실적인 어려움을 호소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

5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장애영유아 보육·교육 정상화를 위한 추진연대 주최로 열린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이 정부에 장애영유아 교육?보육 차별해소와 의무교육을 보장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이 적힌 손팻말을 들어보이고 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
5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장애영유아 보육·교육 정상화를 위한 추진연대 주최로 열린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이 정부에 장애영유아 교육·보육 차별해소와 의무교육을 보장할 것을 촉구하는 내용이 적힌 손팻말을 들어보이고 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

5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장애영유아 보육·교육 정상화를 위한 추진연대 주최로 열린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이 정부에 장애영유아 교육?보육 차별해소와 의무교육을 보장할 것을 촉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
5일 오전 청와대 분수대 앞에서 장애영유아 보육·교육 정상화를 위한 추진연대 주최로 열린 기자회견에서 참석자들이 정부에 장애영유아 교육·보육 차별해소와 의무교육을 보장할 것을 촉구하는 구호를 외치고 있다. 신소영 기자 viator@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정치하는엄마들은 가짜 엄마”라고 말한 이경자 전학연 대표 피소“정치하는엄마들은 가짜 엄마”라고 말한 이경자 전학연 대표 피소

    양선아 | 2018. 11. 19

    정치하는엄마들, 16일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 이경자 공동대표가 지난 14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제1 회의실에서 열린 토론회 ‘사립유치원 이대로 지속 가능한가?’에 참석해 “정치하는엄마들은 가짜 엄마”등의 발언을 하고 있다. 양선아 기자...

  • 10년간 171명 사망…복지부에 ‘아동학대’ 전담부서 만든다10년간 171명 사망…복지부에 ‘아동학대’ 전담부서 만든다

    베이비트리 | 2018. 11. 19

    12월 초 ‘아동학대 대응과’ 가동 예정올해 아동학대로 숨진 아동 20명 굿네이버스, 세이브더칠드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등 42개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2016년 3월 20일 오후 서울 중구 태평로 대한문 앞에서 그해 아동학대로 사망한 채 발견...

  • ‘처음학교로’ 참여, 사립유치원 절반 넘었다‘처음학교로’ 참여, 사립유치원 절반 넘었다

    베이비트리 | 2018. 11. 16

    15일 저녁 7시 현재 전국 56.1% 참여한유총이 퍼트린 ‘가짜뉴스’ 바로잡히고행정 제재·여론 등 이유 막판 신청 몰려대구·충남·광주 등에서 최대 4배 늘어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지난달 25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유치원 공공...

  • 한유총의 반격 “유치원 공공성 강화, 경제 자유 침탈 행위”한유총의 반격 “유치원 공공성 강화, 경제 자유 침탈 행위”

    양선아 | 2018. 11. 15

    14일 자유한국당과 공동주최 정책토론회 열어 “좌파 정책” 색깔론에 ‘재산권 인정’ 주장도 홍문종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이 14일 한국유치원총연합회가 국회의원회관에서 연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

  • 두부 2모로 국 50인분…유치원보다 나을 것 없는 어린이집 비리두부 2모로 국 50인분…유치원보다 나을 것 없는 어린이집 비리

    베이비트리 | 2018. 11. 14

    비리 근절을 위한 시민사회 간담회“외형상 관리되지만 교사 허위등록영수증 부풀리기·부실급식 문제”개인원장 소유 소규모 시설이 다수내부고발 없이 비리 드러내기 어렵지만지자체에 민원제기해도 실효성 없어부정수급 등 처벌 못하는 법적 ‘헛점’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