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보조교사 6천명 채용…어린이집 교사는 근무중 쉴 수 있을까?

베이비트리 2018. 06. 22
조회수 318 추천수 0
시·도에 100억원 지원해 
어린이집별 1명 채용 지원
보조교사 업무범위 확대하고
특정시간 교사 1인 2개반 담당
“업무특성상 휴식 어려워…”
휴식 대신 8시간 근무 주장도
00503254_20180621.JPG » 정부가 보조교사 6000명 채용 지원·보조교사 업무 범위 확대를 뼈대로 한 어린이집 보육교사 휴게시간 확보 대책을 내놓았다. 박종식 기자 anaki@hani.co.kr

정부가 보조교사 6000명 채용 지원과 보조교사 업무범위 확대 등을 뼈대로 한 어린이집 교사 휴게시간 확보 대책을 내놓았다.

보건복지부는 21일 정원 충족률 80%을 넘고 영아반 2개 이상을 운영하는 등 일정 요건을 갖춘 어린이집에 하루 4시간씩 주 20시간 일하는 보조교사 1명을 채용할 수 있도록 전국 시·도에 100억원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또 보조교사에게 담임교사 보조 업무만 맡기도록 한 지침을 바꾸어, 담임이 휴게시간을 사용할 때 단독으로 업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했다. 외부 강사가 운영하는 특별활동·낮잠시간 등 특정 시간에는 교사 1명이 2개 반을 담당할 수 있도록, 영유아보육법상 정해진 교사 1인당 아동 비율을 예외적으로 완화했다.

그동안 어린이집을 비롯한 사회복지서비스업은 노사 합의로 연장근로 상한(주 12시간) 초과와 근로시간 도중 보장해야 하는 휴게시간(4시간에 30분 이상, 8시간에 대해 1시간 이상) 변경이 가능한 특례업종이었으나 오는 7월부터 여기서 빠진다. 지난 2월 근로기준법이 개정됐기 때문이다. 노동시간 특례제도는 저임금·장시간 노동을 조장한다는 비판이 많았다.

정부는 지금까지 수당을 주거나 출퇴근 시간을 조정하면서 어린이집 교사 휴게시간을 보장해왔다고 설명하지만, 현장에선 이를 체감하지 못했다는 반응이다. 2014년 육아정책연구소가 낸 <어린이집 교사의 복지 실태 및 개선 방안>을 보면, 전국 어린이집 교사 772명은 하루 평균 11시간을 일하지만, 휴식시간은 17분이었다. 당시 실태조사 응답자 60.9%는 교사 휴식공간이 따로 없다고 했다.

김유미 복지부 공공보육팀장은 “보조교사는 근무 시간만 다를 뿐 보육교사와 동일한 경력·자격을 갖췄다”며 “교사가 두 개 반을 맡더라도, 원장·보조교사 순환근무 등 인력을 투입해 교사 1인당 아동수엔 큰 변화가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나 서진숙 공공운수노조 보육협의회 의장은 “정부 대책은 보조교사 역할을 확대하고 교사 1인당 아동 비율을 완화해 휴게시간을 확보하겠다는 것인데, 담임교사가 없을 때 사고라도 나게 되면 열악한 조건에서 일하는 보조교사한테 책임이 전가될 것”이라고 비판했다.

정부가 보조교사를 늘리기로 했지만, 보육교사들 사이에서는 아동 돌봄업무 특성상 온전한 휴게시간을 보장받지 못할 것이라는 우려가 나온다. 제대로 쉴 수 없는 휴게시간을 ‘유급화’하고, 하루 8시간 근무 뒤 퇴근시켜 달라는 주장이 나오는 배경이다. 초등학교와 공립유치원 교사는 점심시간 1시간을 근무시간으로 인정해 조기퇴근이 가능하다.

박현정 기자 saram@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엄마표…’가 경쟁 부추겨 육아 전쟁 악순환‘엄마표…’가 경쟁 부추겨 육아 전쟁 악순환

    양선아 | 2018. 09. 19

     오찬호 사회학자가 본 과잉·강박 육아뿌리는 가부장제와 성 역할 분업‘일도 안 하면서…, 집에만 있으면서…’눈총 시달리다 차라리 달인 결심‘내 아이를 최고로…’ 존재 증명 나서멋진 소풍도시락 싸면서 뿌듯‘나는, 내 아이는 특별해’ ...

  • 21일 아동수당 192만명에게 첫 지급21일 아동수당 192만명에게 첫 지급

    베이비트리 | 2018. 09. 18

    신청자 6만6천명 소득·재산 많아 제외탈락한 가구 월 평균소득은 1205만원서울 서대문구 남가좌1동 주민센터에서 한 부부가 9월부터 아동 1명당 월 10만원씩 지급되는 아동수당을 신청하고 있다. 연합뉴스한가위 연휴 직전인 21일, 192만3천여명이 첫...

  • 가짜뉴스 시대의 건전한 의심

    베이비트리 | 2018. 09. 17

    부모가 알아야 할 디지털요즘 웹 서핑은 거울의 미로를 걷는 것 같다. 왼쪽이 오른쪽으로 보이고, 위아래가 거꾸로 보이기도 한다. 가짜 뉴스가 진짜와 섞여서 소셜미디어를 타고 날아다니고, 주장과 의견이 사실인 것처럼 소리를 높인다. 모든 것...

  • 얼굴뼈 부러졌는데…달려올 보건교사가 없었다얼굴뼈 부러졌는데…달려올 보건교사가 없었다

    베이비트리 | 2018. 09. 12

    시행령 개정 10년 미뤄지며건강권 지킬 보건교사 충원교육청 재정·의지에 좌우지역격차 갈수록 벌어져전남·강원·제주·충북 등은초중고 절반에 보건선생님 ‘0’학교에서 넘어졌던 강정원(가명·7)군의 모습. 강기원씨 제공“아이 얼굴뼈가 부러졌는데 5시간 ...

  • ‘예전엔 애 키우기 더 힘들었다’는 정치인들에게‘예전엔 애 키우기 더 힘들었다’는 정치인들에게

    베이비트리 | 2018. 09. 12

    정치BAR_정유경의 오도가도‘육아노동’ 모르는 남성 의원들맞벌이 선호 주거 ‘사치재’ 취급“우리 때는…” 발언, 시대 탓 아닌육아노동 무경험자 고백일 뿐 그래픽-장은영한 국회의원이 저출산의 원인으로 청년들의 ‘가치관’을 지목했다는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