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기저귀와 영유아용 물휴지, 국민청원 안전검사 첫 대상

양선아 2018. 06. 21
조회수 748 추천수 0

03886337_P_0.jpg » 한 대형마트에 어린이 기저귀가 진열돼 있다. <한겨레> 자료사진.

 

“만 24개월 딸을 둔 엄마입니다. 우리 딸이 하루종일 쓰는 기저귀는 안전한지 궁금합니다. 24시간 내내 차고 있어야 하는데 나쁜 성분이 있으면 안 되잖아요. 가끔 기저귀 갈 때 보면 발진이 생기는데 기저귀 때문은 아닌지 걱정되고 브랜드 바꿀 때마다 애한테 안 맞는 제품이면 어쩌나 걱정되더라고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게 검사해서 결과를 알려주세요. 작년에 생리대 발암물질 문제로 한동안 시끄러웠잖아요. 기저귀도 냄새 맡아보면 화학약품 냄새도 나고 잘 만들어지고 있는지도 궁금하네요.”(청원인 naver - ***)


지난 5월2일 식품의약품안전처(이하 식약처)의 ‘국민청원안전검사제’청원 사이트(https://petition.mfds.go.kr/main.do)에 올라온 내용이다. 이 글에 대해 195명의 누리꾼이 동의하고 추천했다.
 

식약처는 ‘국민청원 안전검사제’ 첫 번째 대상으로 어린이 기저귀와 영유아용으로 판매되는 물휴지를 선정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조치로 식약처는 7월 중 국내 유통 중인 해당 제품을 수거해 검사를 진행할 예정이다.

국민청원 안전검사제는 생활 속 불안요인을 국민 눈높이에 맞춰 사전에 차단하기 위해 식약처가 도입한 제도다. 국민이 불안해하는 식품, 의약품 등에 대해 청원을 받아 다수가 추천한 제품을 수거·검사하고 그 결과를 공개한다. 이번 검사 대상은 이 제도가 시행된 4월 24일부터 6월 7일까지 추천이 완료된 청원 23건에 대해 ‘국민청원 안전검사 심의위원회’ 자문을 받아 채택됐다. 국민청원 안전검사 심의위원회는 소비자단체, 언론·법조계 및 관련 교수 등 전문가로 구성되며, 국민 추천에 대한 검사 대상과 시험항목 선정 및 검사 결과의 타당성 등을 심의한다. 심의위는 지난 18일 서울 용산역 회의실에서 회의를 개최해 어린이 기저귀와 영유아 판매 물휴지 제품군을 함께 검사해 국민이 자녀를 키우면서 느끼는 불안감을 해소하는 것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제품 검사는 심의위원회를 통해 논의된 검사항목 등의 내용을 바탕으로 진행된다. 어린이 기저귀는 발진 원인 및 안전성 확인을 위하여 피부자극 등에 영향을 미치는 형광증백제, 포름알데히드를 포함한 기본 규격항목 19종과 그 외 필요한 항목을 추가하여 검사한다. 영유아용 물휴지는 유해물질 성분 함유 여부를 확인하기 위해 중금속, 포름알데히드, 프탈레이트 등 13종과 추가로 필요한 시험 항목을 검사한다.

수거와 검사 단계별 진행과정 및 결과는 팟캐스트, 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공개하고 위반 행위가 확인되는 경우 회수·폐기 조치하고 행정처분할 계획이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kr

 

*기저귀 기본 규격항목 19종: pH, 형광증백제, 포름알데히드, 염소화페놀류, 아조염료, 납, 카드뮴 등 유해원소, 프탈레이트계 가소제(DEHP, DBP, BBP)

 

*영유아용 물휴지 기본 규격항목 13종 : 납, 니켈, 비소, 수은, 안티몬, 카드뮴, 디옥산, 메탄올, 포름알데하이드, 프탈레이트류, 미생물(대장균, 녹농균, 황색포도상구균)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양선아 한겨레신문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현재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쓰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페이스북 : anmadang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 ‘처음학교로’ 참여, 사립유치원 절반 넘었다‘처음학교로’ 참여, 사립유치원 절반 넘었다

    베이비트리 | 2018. 11. 16

    15일 저녁 7시 현재 전국 56.1% 참여한유총이 퍼트린 ‘가짜뉴스’ 바로잡히고행정 제재·여론 등 이유 막판 신청 몰려대구·충남·광주 등에서 최대 4배 늘어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지난달 25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유치원 공공...

  • 한유총의 반격 “유치원 공공성 강화, 경제 자유 침탈 행위”한유총의 반격 “유치원 공공성 강화, 경제 자유 침탈 행위”

    양선아 | 2018. 11. 15

    14일 자유한국당과 공동주최 정책토론회 열어 “좌파 정책” 색깔론에 ‘재산권 인정’ 주장도 홍문종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이 14일 한국유치원총연합회가 국회의원회관에서 연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

  • 두부 2모로 국 50인분…유치원보다 나을 것 없는 어린이집 비리두부 2모로 국 50인분…유치원보다 나을 것 없는 어린이집 비리

    베이비트리 | 2018. 11. 14

    비리 근절을 위한 시민사회 간담회“외형상 관리되지만 교사 허위등록영수증 부풀리기·부실급식 문제”개인원장 소유 소규모 시설이 다수내부고발 없이 비리 드러내기 어렵지만지자체에 민원제기해도 실효성 없어부정수급 등 처벌 못하는 법적 ‘헛점’도...

  • ‘처음학교로’ 전국 참여율 40% 육박…폐원·모집정지 신청도 증가‘처음학교로’ 전국 참여율 40% 육박…폐원·모집정지 신청도 증가

    베이비트리 | 2018. 11. 13

    12일 현재 사립 4089곳 중 1589곳 참여충남·서울 90% 안팎…울산·충북 등 10%대폐원·학부모와 협의 등도 60곳으로 늘어비리신고접수는 194건…회계 관련 최다동탄유치원비상대책위원회가 21일 연 집회에서 시민들이 사립유치원 비리 근절 대책마련을 촉...

  • 김관영 “사립유치원, 일방적 몰아치기보다 자율성 존중해야”김관영 “사립유치원, 일방적 몰아치기보다 자율성 존중해야”

    베이비트리 | 2018. 11. 13

    2018 전국공공형어린이집 정책토론회에서 축사최도자 의원 “운영비·보육교사 처우개선비 등 시급”12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열린 ‘2018 전국 공공형 어린이집 정책토론회’에서 토론자들이 의견을 나누고 있다.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가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