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꽃을 보러 지난 주말에 아이들과 친구들과 가까운 한글공원과 모락산에 올랐어요.

꽃샘추위로 바람이 꼭 2월 바람처럼 느껴졌던 오후였지요. 진달래와 벚꽃을 보며, 봄날 오후를 지냈답니다. 모락산에서 고사리 순이 올라온 것을 저는 처음 봤어요. 아이들은 이미 나들이길에서 봤다고 하네요. 고사리 나물을 좋아하는 저희 아이들..고사리 따다가 쪄서 말리면 된다고 제게 알려주네요. 그냥 싹 난 것이 예뻐서 기념으로 찍어 두기만 했어요. 봄바람에 벚꽃잎은 후두둑 떨어지기 시작하고, 연두빛 새싹들이 올라오고 있네요. 가로수 은행나무에도 연두빛 잎이 예쁘게 나고 있더라고요. 미세먼지로 나들이 할 수 있는 날이 줄어들었지만, 오늘처럼 보통인 날은 밖에 나가고 싶네요. 모처럼 출근길에 전철역까지 자전거를 타고 봄바람을 느껴보았답니다.

 

20180407_143408_1523105209735.jpg

 

4월에 기억하고 싶은 것은 세월호 참사 4주기가 다가온다는 것이에요.

4주기 다큐멘터리 영화가 전국 곳곳에서 상영된다고 합니다.

저희동네에서는 16일 저녁7시에 공동체상영을 합니다.

가까운 상영관 찾으셔서 함께 기억해보면 좋을 것 같아요.

 

https://www.tumblbug.com/416media/community/35567bc8-6e83-4351-9fed-78df38f15fb3

1522392830540_1522449074227.jpg 1522914240720.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278 [선배맘에게물어봐] 7살 아들, 유아 사춘기일까요? update [12] 아침 2018-04-24 135
3277 [자유글] 피는 물보다 진할까?(대전 MBC 4월 19일 방송) updateimagefile [1] 정은주 2018-04-23 122
3276 [자유글] 동네 사람들과 함께 한 <반갑다 친구야> imagefile [2] 강모씨 2018-04-23 180
3275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4월 추천 도서- 미안하고 고맙고 사랑해 [1] 새복맘 2018-04-22 93
3274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다르게 산다고 틀린 건 아니야 imagefile [1] waytogofairy 2018-04-22 114
3273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4월, 기억해 봄~ file puumm 2018-04-18 131
3272 [책읽는부모] [13기 책읽는부모 응모] imagefile xiaoxuan 2018-04-16 158
3271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 4월 추천 도서 - 똥만이 imagefile 강모씨 2018-04-16 261
3270 [자유글] 자일리톨로 강제 장 청소... 아침 2018-04-16 148
3269 [책읽는부모] <헝거>, 이 보다 더 솔직할 순 없다. imagefile [2] 강모씨 2018-04-16 229
3268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3기]응모합니다. imagefile [1] elpis0319 2018-04-15 189
3267 [자유글] 꽃구경 하셨어요?^^ imagefile [2] 아침 2018-04-13 304
»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응모] 4월 소식~ imagefile [2] 푸르메 2018-04-12 206
3265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초등학교 책읽어 주기 봉사를 기억하며 4월에 기억될 책<검은강아지>를 추천합니다. imagefile [6] aelee76 2018-04-09 343
3264 [자유글] 근황 imagefile [8] 아침 2018-04-06 538
3263 [직장맘] 2학년 학부모총회 imagefile [6] 푸르메 2018-03-30 604
3262 [자유글] 2018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인디고 에디터 스쿨> 1기를 모집합니다! imagefile indigo2828 2018-03-30 278
3261 [책읽는부모] [라틴어수업]을 읽고 [2] 푸르메 2018-03-30 322
3260 [직장맘] 9세 남아 개똥이, 엄마가 돌아가셔서 슬퍼요(?) imagefile [4] 강모씨 2018-03-28 548
3259 [자유글] 시설에서 홀로 크는 아이들의 목소리 imagefile [2] 정은주 2018-03-25 4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