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아이는 어째서 생쥐가 되었을까

베이비트리 2018. 03. 16
조회수 432 추천수 0

00503785_20180315.JPG 

생쥐처럼

정이립 글, 신지영 그림/바람의아이들·9500원


유치원이나 초등학교에서 월요일 아침에 하는 ‘주말에 지낸 이야기’ 발표는 양육자와 아이 모두에게 난감한 시간이다. 대체로 바쁘고 팍팍한 일상을 보내는 양육자와 이런 그들을 기다려온 아이가 매번 ‘특별한 이야기’를 만들어 내기는 쉽지 않기 때문이다.


<생쥐처럼>은 주말에도 바쁘거나 지쳐있는 엄마·아빠를 지켜보는 아이의 마음을 섬세하게 그린 책이다. 주말에 놀이공원이나 캠핑에 다녀왔다는 같은 반 친구들의 발표에 부러워하며 “저는 놀이터에서 놀았어요”를 더듬더듬 반복할 수밖에 없는 다윤이. 엄마·아빠는 24시간 편의점을 운영한다. 밤과 낮에 1명씩 번갈아 집에 있는 엄마·아빠를 보며 다윤이는 말한다. “게다가 엄마 아빠는 집에 있어도 바빠요. 바쁘지 않으면 피곤하고요. 피곤하면 자고요. 토요일, 일요일에도 바쁘거나 피곤해서 아무 데도 못 가요.” 용기를 내서 엄마에게 “주말에 놀이공원에 가자”고 말해보지만, 돌아오는 건 “그러자”라는 대답 대신 한숨뿐. 너무 속이 상해 거짓말로 주말 이야기를 지어내 그림일기를 그려보지만, 엄마에게 혼만 난다.

00503786_20180315.JPG

바람의 아이들 제공

00503787_20180315.JPG

바람의 아이들 제공

00503784_20180315.JPG

바람의 아이들 제공


하지만 다윤이의 이야기는 슬픈 결말로 흘러가지 않는다. 피곤에 절어 잠든 아빠를 보는 어느 ‘평범한 주말’, 다윤이가 ‘생쥐’가 되며 변화가 찾아온다. “아빠 피곤하니까 조용히 해. 깨우지 마”라는 말을 듣고 “난 찍소리도 안 내고 조용한데”라고 생각한 다윤이가 ‘찍찍’ 거리며 생쥐 흉내를 내자 특별한 모험이 펼쳐진 것이다. ‘잠자는 무시무시한 곰’을 피해 과자를 사각사각 갉아먹고, 쥐구멍을 만들고…. 그러다 잠에서 깬 곰에게 잡히지 않으려 까르르 도망가다 보니 어느새 주말이 특별한 이야기로 가득 차게 된다. 월요일 아침 다윤이는 처음으로 더듬지 않고 주말 이야기를 친구들 앞에서 자신 있게 발표한다. 그러자 어느덧 교실 풍경도 바뀌게 된다. 아이와 함께 책장을 넘기며 평범한 주말을 특별한 주말로 만드는 방법에 대해 이야기를 나눠보면 어떨까. 

7살 이상.


이승준 기자 gamja@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누가 함부로 파리채를 휘두르랴누가 함부로 파리채를 휘두르랴

    권귀순 | 2018. 07. 13

     파리 신부김태호 지음, 정현진 그림/문학과지성사·1만원앵앵, 파리들이 성가시다고 파리채를 높이 든 얘야, 잠깐! “자, 감사뽀뽀부터 시작합시다!” 파리들의 대화가 들려? 파리 신부와 파리 신랑, 그리고 천장마을 입삐죽이 파리, 통통이 파리...

  • [7월 13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케첩맨 외.[7월 13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케첩맨 외.

    베이비트리 | 2018. 07. 13

     케첩맨 몸통을 누르면 새빨간 케첩이 나오는, 영락없는 케첩통 모양의 ‘케첩맨’이 있다. 감자튀김 전문점에서 일하게 된 그 앞에 영락없이 토마토 모양의 얼굴을 지닌 ‘토메이로’ 박사가 손님으로 찾아오는데…. 그저 감자만 튀기던 ...

  • 모으는 즐거움, 더 나아가 나누는 즐거움!모으는 즐거움, 더 나아가 나누는 즐거움!

    양선아 | 2018. 07. 13

    낱말을 수집해온 ‘단어수집가’세상에 뿌려 모두와 함께 나누기부엉이, 머리카락… 다양한 ‘수집왕’들단어수집가 피터 레이놀즈 글·그림, 김경연 옮김/문학동네·1만2800원수집왕 권재원 글·그림/사계절·1만2000원인형을 모으는 아이, 모형 자동차...

  • 한 톨의 씨앗이라도 나무가 될 수 있다면한 톨의 씨앗이라도 나무가 될 수 있다면

    양선아 | 2018. 06. 29

     씨앗 100개가 어디로 갔을까 이자벨 미뇨스 마르틴스 글, 야라 코누 그림, 홍연미 옮김/토토북·1만1000원아이들에게 기다림이란 지루하고 짜증나는 일에 가깝다. 그런 아이들에게 기다림의 가치와 기다리는 사람의 마음을 알려주는 책이 있...

  • [6월 29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호랑이의 눈 외[6월 29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호랑이의 눈 외

    베이비트리 | 2018. 06. 29

     호랑이의 눈 미국 청소년문학의 고전으로 꼽히는 주디 블룸의 장편소설. 강도의 총격으로 아빠를 잃은 열다섯 살 소녀 데이비가 가족과 함께 고모 집에 머무르다, 울프라는 소년을 만나 아버지의 죽음을 극복해나가는 이야기를 담았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