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새 박사가 된 ‘덕후’의 놀라운 탐구생활

베이비트리 2018. 03. 02
조회수 725 추천수 0
‘꾸룩새 연구소’ 운영하는 정다미
뭘 먹었는지 알아낼 정도로 탐구
‘무언가에 열렬히 매달린다’는 의미

00502320_20180301.JPG
어서와, 여기는 꾸룩새 연구소야
정다미 글, 이장미 그림/한겨레아이들·1만3000원

자신이 좋아하는 것을 계속 파고들다 특정 분야에서 전문가가 되거나, 좋아하던 대상을 직접 만나는 경우를 ‘성공한 덕후(성덕)’라고 부른다. 과거에는 ‘성덕’들이 ‘특이한 사람’으로 취급됐지만, 이제는 ‘특별한 사람’으로 인정받는다. 애플 창업자 스티브 잡스나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도 대표적인 성덕이다.

00502318_20180301.JPG

<어서 와, 여기는 꾸룩새 연구소야>는 바로 ‘성덕의 기록’이다. 새에 꽂혔던 아이(글쓴이)가 성인이 돼서 새 박사가 되고, 연구소를 마련해 좋아하는 일을 업으로 삼게 된 ‘행복한 이야기’가 책장을 넘기면 펼쳐진다. 7살 때 마당에서 죽은 새 한 마리를 보게 된 지은이는 조류 도감을 찾아 ‘바늘꼬리도요’라는 이름을 확인하며 새와 인연을 맺었다. 새와 관련된 책을 찾아 읽기 시작한 그는 용돈과 세뱃돈을 모아 장난감이나 군것질거리 대신 값비싼 외국 도감을 사 모으고, 동네 이곳저곳을 누비며 새를 찾으러 다녔다고 한다. 여기까지는 보통 아이들의 이야기일 수도 있다. 하지만 글쓴이가 꼼꼼하고 친절하게 풀어낸 자신의 이야기를 따라가다 보면 “무언가에 꽂혀 열렬히 매달린다”는 게 어떤 의미인지 알 수 있게 된다.
00502319_20180301.JPG
한겨레아이들 제공

그가 본격적으로 탐구한 대상은 새가 먹이 가운데 소화하지 못해 게워내는(주로 동물 뼈나 털) ‘펠릿’이었다. 펠릿을 보면 새가 무엇을 먹었는지 알 수 있고, 그 지역의 환경과 먹이사슬을 알 수 있다. 펠릿은 누군가에게는 새의 배설물이지만, 지은이에게는 자연의 비밀을 알려주는 보물이다. 글쓴이가 수리부엉이의 펠릿을 수집해 정성스레 물에 적시고, 뼈와 털을 분리해서 맞춘 뒤 부엉이가 닭과 칡부엉이를 먹은 것이라고 추정하는 과정을 좇아가면 감탄과 동시에 과학 탐구의 기초가 무엇인지 자연스레 알게 된다.
00502321_20180301.JPG
한겨레아이들 제공

지은이는 ‘후학’들을 위해 입문자들에게 필요한 정보도 책 곳곳에 빽빽이 채워놨다. 스크랩북 만들기, 나만의 ‘버드박스’ 만드는 법, 관찰기록장 작성법, 산에서 야생동물 흔적 찾기 등 다양한 ‘노하우’는 새를 좋아하는 이들에게 소중한 도움이 될 것 같다. 다소 생소한 내용을 아기자기하고 정감있는 그림으로 풀어내 접근성을 높였다.
00502317_20180301.JPG
한겨레아이들 제공

참고로 ‘꾸룩이’는 실제 새 이름은 아니고 지은이가 좋아하는 올빼미과 새들에게 붙이는 별명이다. 그의 수집물과 연구 내용이 전시된 꾸룩새 연구소(http://owl.or.kr/)는 학생들을 대상으로 체험행사와 강연 등도 진행하고 있다고 한다. 초등 3학년 이상.

이승준 기자 gamja@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멋진 여성 위인들처럼 내 꿈을 이룰래요멋진 여성 위인들처럼 내 꿈을 이룰래요

    양선아 | 2018. 06. 15

    1세대 컴퓨터 프로그래머,한국 첫 여의사 등 ‘역할모델’성차별·고정관념 극복한 여성들 그레이스 호퍼 로리 월마크 글, 케이티 우 그림, 김종원 옮김/두레아이들·1만1000원점동아, 어디 가니?길상효 글, 이형진 그림/씨드북·1만3000원어린이에게 역할...

  • 물방울 따라가는 시각예술의 묘미물방울 따라가는 시각예술의 묘미

    권귀순 | 2018. 06. 15

     물의 여행송혜승 글·그림/논장·1만3000원만물은 점, 선, 면으로 되어 있다. 직관적 조형미를 내면화하는 시기는 언제일까? 명암으로 사물을 구분하는 갓난아기가 보는 최초의 그림책인 초점책은 점, 선, 면으로 구성된 ‘흑백의 기하학’이 압축...

  • [6월 15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통일 할아버지 외[6월 15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통일 할아버지 외

    베이비트리 | 2018. 06. 15

    통일 할아버지 문익환 늦봄 문익환 목사의 탄생 100년을 맞아, 어린이·청소년에게 문 목사의 삶과 뜻을 소개했던 평전이 개정 출간됐다. 만주 북간도 용정에서의 출생에서부터, 쉰아홉의 나이에 뛰어든 민주화 운동, 통일의 물꼬를 트기 위해 ...

  • [6월1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그건 네 잘못이 아니야 외[6월1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그건 네 잘못이 아니야 외

    베이비트리 | 2018. 06. 01

     그건 네 잘못이 아니야 ‘동의와 허락에 관한 십대들의 스킨십 이야기’라는 부제 그대로, 하굣길 10대들의 대화를 통해 성적 행위에서 ‘동의’란 무엇인지 되새긴다. 자유로운 상황 속에서의 주체적인 선택과 선택에 대한 존중이 중요하...

  • 내 마음속 지하실의 도깨비내 마음속 지하실의 도깨비

    양선아 | 2018. 06. 01

    반달김소희 지음/만만한책방·1만2000원<반달>은 김소희 작가의 자전적 성장 만화다. 작가는 13살 김송이를 통해 30년 전의 어둡고 축축한 자신의 기억을 끄집어내 담담하게 들려준다. 가난과 외로움, 차별 속에서 삶의 묵직한 시간을 통과해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