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겁 많은 초등생 아들이 무서운 웹툰 보기에 빠졌어요

베이비트리 2018. 02. 19
조회수 1521 추천수 0
스마트 상담실
“공포에 대해 적응감 키워가는 아이만의 방법”

Q. 초등 3학년 아들이 어릴 적부터 겁이 많고 혼자 있는 것을 싫어했습니다. 지금도 여전히 겁이 많고 낯선 상황에서 행동이 소극적입니다. 그런데 언젠가부터 아이가 무서운 내용의 웹툰을 즐겨 봅니다. 악몽을 꾸고 잠을 설치기도 합니다. 웹툰에 빠진 뒤 항상 스마트폰을 가지고 놀고 싶어 하는데 어떻게 해야 할까요?


A. 공포는 즐거움, 슬픔, 분노 등과 같은 인간의 기본 정서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어린 시절 어둠이나 천둥, 번개와 같은 자연현상 혹은 괴담, 죽음 등에 대한 공포를 경험합니다. 아이들은 무서울 때 울거나 무서운 대상과 상황을 피하고 때로는 악몽을 꾸기도 합니다. 또는 부모와 주변 사람에게 이야기하거나, 친구들과 무서웠던 경험을 주제로 놀이를 하면서 힘든 감정을 해소하고 안정감을 찾아갑니다.


아이가 무서운 웹툰을 찾아보는 것도 일종의 놀이로 공포에 대한 적응력을 키워 가는 자신만의 방법일 수 있습니다. 웹툰의 다양한 에피소드를 보는 과정에서 내면의 공포와 두려움을 인식하고, 무서운 상황에 직면하는 연습을 할 수도 있습니다. 이와 함께 부모님이 아이와 함께 웹툰을 보고, 그 내용에 대해 대화해보시길 권해드립니다. 이를 통해 아이는 사회적으로 수용되는 방식으로 감정을 조절하고 표현하는 방법을 익힐 수 있습니다. 그리고 부모님은 아이를 더욱 이해하고 아이에게 필요한 혹은 효과적인 방법으로 도와줄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습니다.


웹툰과 같은 온라인 콘텐츠와 스마트폰을 적절히 활용하기 위해서는 일정한 규칙이 필요합니다. 아이가 규칙을 지키려고 노력할 때 칭찬해주고, 아이가 규칙에 익숙해질 때까지 기다려주며 일관되게 지도하는 것이 좋습니다. 다음은 한국정보화진흥원 스마트쉼센터에서 발표한 아동용 ‘스마트폰 바른 사용 실천 가이드라인’입니다.

1. 스마트폰을 지나치게 사용하면 몸이 힘들어해요.

2. 자신의 스마트폰 이용 습관이 올바르지 않은지 체크해 주세요.

3. 구체적인 사용시간을 정하고 스스로 멈출 수 있도록 노력하세요.

4. 바른 사용을 위해, 유용한 앱을 설치하고 사용하지 않는 앱은 정리해보세요.

5. 무엇보다 약속을 반복적으로 실천하는 노력이 중요해요.

6. 건강한 우리 가족을 위해 스마트폰 사용 약속을 정해요.

7. (보행·이동 시) 이동할 때는 ‘안전하게’ 가방에 꼭 넣어요.

8. 도서관, 공연장 등 공공장소에서 ‘기본 매너’는 나부터 실천해요.

최두진 한국정보화진흥원 디지털문화본부장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엄마표…’가 경쟁 부추겨 육아 전쟁 악순환‘엄마표…’가 경쟁 부추겨 육아 전쟁 악순환

    양선아 | 2018. 09. 19

     오찬호 사회학자가 본 과잉·강박 육아뿌리는 가부장제와 성 역할 분업‘일도 안 하면서…, 집에만 있으면서…’눈총 시달리다 차라리 달인 결심‘내 아이를 최고로…’ 존재 증명 나서멋진 소풍도시락 싸면서 뿌듯‘나는, 내 아이는 특별해’ ...

  • 21일 아동수당 192만명에게 첫 지급21일 아동수당 192만명에게 첫 지급

    베이비트리 | 2018. 09. 18

    신청자 6만6천명 소득·재산 많아 제외탈락한 가구 월 평균소득은 1205만원서울 서대문구 남가좌1동 주민센터에서 한 부부가 9월부터 아동 1명당 월 10만원씩 지급되는 아동수당을 신청하고 있다. 연합뉴스한가위 연휴 직전인 21일, 192만3천여명이 첫...

  • 가짜뉴스 시대의 건전한 의심

    베이비트리 | 2018. 09. 17

    부모가 알아야 할 디지털요즘 웹 서핑은 거울의 미로를 걷는 것 같다. 왼쪽이 오른쪽으로 보이고, 위아래가 거꾸로 보이기도 한다. 가짜 뉴스가 진짜와 섞여서 소셜미디어를 타고 날아다니고, 주장과 의견이 사실인 것처럼 소리를 높인다. 모든 것...

  • 얼굴뼈 부러졌는데…달려올 보건교사가 없었다얼굴뼈 부러졌는데…달려올 보건교사가 없었다

    베이비트리 | 2018. 09. 12

    시행령 개정 10년 미뤄지며건강권 지킬 보건교사 충원교육청 재정·의지에 좌우지역격차 갈수록 벌어져전남·강원·제주·충북 등은초중고 절반에 보건선생님 ‘0’학교에서 넘어졌던 강정원(가명·7)군의 모습. 강기원씨 제공“아이 얼굴뼈가 부러졌는데 5시간 ...

  • ‘예전엔 애 키우기 더 힘들었다’는 정치인들에게‘예전엔 애 키우기 더 힘들었다’는 정치인들에게

    베이비트리 | 2018. 09. 12

    정치BAR_정유경의 오도가도‘육아노동’ 모르는 남성 의원들맞벌이 선호 주거 ‘사치재’ 취급“우리 때는…” 발언, 시대 탓 아닌육아노동 무경험자 고백일 뿐 그래픽-장은영한 국회의원이 저출산의 원인으로 청년들의 ‘가치관’을 지목했다는 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