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스스로 부족함을 느낄 때 어른이 된다

베이비트리 2018. 01. 26
조회수 1059 추천수 0
00503866_20180125.JPG 
오빠는 어른인 척
강경수 글·그림/꿈꾸는초승달·1만2000원

태웅이가 사는 동네에선, 아이들이 다들 머리에 노란 왕관을 쓰고 있다. 왕관은 열살 즈음에야 자연스럽게 없어지는데, 그건 더 이상 ‘꼬맹이’가 아니라는 신호라고 한다. 이제 열살이 된 태웅이는 여전히 머리에 왕관을 쓰고 있으니 아직까진 ‘꼬맹이’인 셈. “난 이미 다 컸다”며 아무리 머리에 달린 왕관을 떼내려 해도, 왕관은 장난꾸러기인 태웅에게 “넌 아직 꼬맹이야”라고 말하듯 꿈쩍도 않는다.
00503864_20180125.JPG
자기가 어른이 됐다는 걸 보여주고 싶어 안달이 난 태웅이는 어느 날 동네 아이들의 부추김을 받고 “진짜 진짜 용감한 일”을 해보기로 결심한다. 그것은 바로 한밤중에 무시무시한 폐가에 다녀오는 것. 어린 동생인 소리와 민우를 데리고 폐가를 찾은 태웅이는 잔뜩 겁을 먹은 상태에서도 ‘폐가에 다녀왔다’는 것을 증명하기 위해 무언가를 챙겨 가려 하는데…. 그 순간 유령 같은 무언가를 보고 소스라치게 놀라, 동생들을 데리고 걸음아 날 살려라 폐가에서 도망 나온다.
00503867_20180125.JPG
00503865_20180125.JPG 태웅이는 “너희 둘이 하도 난리 치는 바람에 나까지 뛰었다”며 끝까지 ‘허세’를 부리지만, 너무 놀라서 바지에 ‘실례’를 한 흔적은 감출 수가 없는 법. “창피해. 동생들 앞에서 이게 무슨 꼴이람.” 태웅이는 얼굴이 새빨개진 채 고개를 푹 숙인다. “그동안 혼자 다 큰 어른인 척 행세한 것이 너무 부끄러워진” 그 순간, 놀라운 일이 벌어진다. 머리 위에 단단하게 붙어 있던 노란 왕관이 점점 희미해지더니 이내 사라져 버린 것! 어른인 척할 때에는 절대 떨어지지 않던 왕관이, 스스로 어른이 되기에 아직 부족하다고 깨닫는 순간에야 비로소 사라졌다. ‘진짜 어른’이 되고 싶다면, 먼저 스스로를 돌아볼 줄 알아야 한다고 말해준다. 7살 이상.

최원형 기자 circle@hani.co.kr, 그림 꿈꾸는초승달 제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11월 9일 어린이·청소년 새 책][11월 9일 어린이·청소년 새 책]

    베이비트리 | 2018. 11. 09

     사물인터넷-IOT 로봇 디디를 구출하라! 도둑맞은 사물인터넷(IOT) 로봇인 디디를 찾아나선 환이와 미래의 추격전. 만화로 된 흥미로운 이야기 속에 첨단과학의 개념과 원리를 말해주는 학습만화 시리즈로, 사물인터넷, 3D 프린팅, 자율 주...

  • 오, 말똥게 장군! 갯지렁 장군! 갯벌을 부탁하오오, 말똥게 장군! 갯지렁 장군! 갯벌을 부탁하오

    권귀순 | 2018. 11. 09

    칠게·세스랑게·고동·짱뚱어 등갯벌 지키기 전격 대작전화면 분할 등 만화적 기법 박진감갯벌 전쟁장선환 글·그림/모래알·1만6800원“방게 부관, 정찰 나간 갯강구 소식은 아직인가?”“네. 아직입니다.”“말똥 별동대 3백, 집결 완료!”“오 말똥게 장군...

  • 땀 냄새가 물씬 풍기는 동화

    베이비트리 | 2018. 11. 09

    [책과 생각] 한미화의 어린이책 스테디셀러불량한 자전거 여행김남중 글, 허태준 그림/창비(2009)평생 땀 흘리는 걸 싫어하며 살았다. 자세는 늘 꾸부정했고 어깨 펴고 다니라는 소리를 자주 들었다. 자연 나이보다 이르게 어깨와 목에 통증이 찾아...

  • 귀를 기울여봐, 이 모든 게 시야귀를 기울여봐, 이 모든 게 시야

    베이비트리 | 2018. 10. 26

     니엘이 시를 만난 날미카 아처 글·그림, 이상희 옮김/비룡소·1만1000원월요일 아침, 다니엘은 공원 입구에서 “공원에서 시(詩)를 만나요. 일요일 6시”라고 적힌 안내문을 본 뒤 궁금증에 빠진다. “시, 시가 뭘까?” 과연 우리는 아이에게 시...

  • 내 글 갖고 싶은 엄마 전기문 써보려는 아이내 글 갖고 싶은 엄마 전기문 써보려는 아이

    양선아 | 2018. 10. 26

     우리엄마 김광남전양연주 글, 김진화 그림/주니어김영사·1만1000원“엄마는 소원이 뭐야?”라고 묻는 아이에게 엄마는 “잊어버렸어”라고 답했다. 소원이 없다고 하지 않고, 잊어버렸다고 했다. ‘어떻게 소원을 잊어버릴 수 있을까?’ 아이가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