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성폭행 예방교육이 해로운 이유

베이비트리 2018. 01. 16
조회수 1115 추천수 0
[0교시 페미니즘]
게티이미지뱅크
게티이미지뱅크

성폭행은 피해자가 예방할 수 없다. 끔찍한 진실이다. 내 아이를 어떻게 조심시켜도 운이 나쁘면 성폭행 피해자가 될 수 있다는 것을 받아들여야 한다. 이를 받아들이지 않은 채로 이루어지는 성폭행 예방교육은 유용하지 못한 것을 넘어 해롭다.

아이들은 예방교육에서 배운 것들을 지킬 수 없다. 깜깜한 밤에 돌아다니지 않는 건 불가능하다. 오후 5시만 되어도 어둑해지는 겨울이 있지 않은가. 이른바 ‘학원 뺑뺑이’를 돌고 집에 가는 시간이면 이미 어두워져 있다. 학원이며 학습지에 쫓기느라 친구들과 약속 하나 잡기 어려운 아이들이다. 혼자 다녀선 안 된다는 말도 지키기 어렵다.

간단해 보이는 예방수칙은 사실상 지키기 불가능에 가깝다. 실효성도 없다. 어린이 성폭행 가해자가 ‘모르는 사람’인 경우는 35%에 불과하다. 아버지와 절대 단둘이 있어서는 안 된다거나, 동네 어른들에게 아는 척도 하지 말라고 가르칠 수 없는 이상 안전수칙을 철저히 지켜도 65% 범죄에 무방비로 노출된다. 범죄가 이미 이루어졌을 때 유일한 지침이라고 할 수 있는 “안 돼요, 싫어요!”는 오히려 범죄자를 겁에 질리게 해 아이 생존을 위협할 수도 있다.

성폭행을 당했을 때는 임신 위험도 있고, 몸을 많이 다쳤을 수 있으니 반드시 병원에 가야 한다는 내 설명에 “성폭행을 당했는데 왜 임신을 하냐”는 질문을 받은 적 있다. 많은 아이들, 노골적으로 말해 포르노를 접하기 이전의 아이들이 성폭행에 대해 갖는 생각은 ‘부끄러운 부분을 맞는 것’에 가깝다. 순결 이데올로기에 갇혀 있는 성교육은 성에 대한 구체적인 지식을 가질 수 없게 막는다.

심지어 교육이 아이에게 해를 끼친다. 지킬 수 없는 규칙들로 이루어져 있으니 아이들은 손쉽게 이를 어기고 실효성이 없으니 범죄는 실제로 벌어진다. 피해자가 된 아이들 입을 오히려 지침이 막기도 한다. 아이가 ‘밤늦게 다녔다고 혼날까 봐’ ‘입지 말라는 짧은 옷을 입어 꾸중 들을까 봐’ 성폭행 사실을 알리지 못하는 상황은 비일비재하다.

보호자들 인식도 그렇다. 안전수칙을 잘 지키는 내 아이는 절대로 피해자가 될 리 없으리란 환상이, 내 아이의 일이라면 결코 할 수 없는 비난을 피해자에게 퍼붓게 한다. 피해자 행실을 비난함으로써 내 아이와 피해자 사이의 선을 확고히 하고 그 존재하지도 않는 선이 내 아이를 지켜주리라 믿는다.

학교폭력 예방교육에서 친구에게 맞지 않기 위해 지켜야 할 행동 수칙을 가르치는 상황을 상상할 수 있는가? 당연히 없을 것이다. 피해자가 어떤 행동을 하건 폭력의 대상이 되어서는 안 된다는 사회적 합의 덕분이다. 성폭행 피해자가 어떤 행동을 했건 성폭력을 당할 이유는 되지 않는다는 합의가 필요하다. 성폭행의 유일한 원인이 가해자라는 생각이 필요하다. 모두가 이 생각에 동의할 때 우리는 비로소 가해자가 되지 않는 교육, 가해자를 키워내지 않는 사회를 상상할 수 있다.

서한솔(서울 상천초등학교 교사, 초등성평등연구회 대표)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에듀파인 도입’ 거부한 채 교사 인건비 달라는 한유총‘에듀파인 도입’ 거부한 채 교사 인건비 달라는 한유총

    양선아 | 2019. 02. 14

    행보 엇갈린 사립유치원 단체회계 투명화 약속한 한사협 출범“교육부 장관 만나 현안 논의할 것” 설립취소 위기 한유총 교육청 항의방문서울시교육청이 ‘에듀파인’이나 ‘처음학교로’를 사용하지 않는 사립유치원에 교사 인건비를 지급하지 않...

  • 9살 이하 20.7%가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점점 늘어9살 이하 20.7%가 ‘스마트폰 과의존 위험군’…점점 늘어

    베이비트리 | 2019. 02. 13

    과기정통부·정보화진흥원, 실태조사유아·아동 위험군 20.7%…1.6%p↑조사 대상 연령층 가운데 증가폭 최대 “양육 때 스마트폰 활용 증가 탓” 분석위험군 삶 만족도 일반 사용자보다 떨어져<한겨레> 자료사진스마트폰을 활용한 양육 탓에 3...

  • 출산율 하락 예상보다 빨라…인구감소 시점 앞당겨질 듯출산율 하락 예상보다 빨라…인구감소 시점 앞당겨질 듯

    베이비트리 | 2019. 02. 11

    2018년 합계출산율 1명 미만 추정다음달 장래인구 특별추계 발표<한겨레> 자료사진다음달 말 발표될 장래인구 특별추계에서 우리나라 총인구 감소 시점이 앞당겨질 전망이다. 합계출산율(출산 가능한 여성이 평생 낳을 것으로 기대되는 출생아 수...

  • 에듀파인 10곳 중 2곳만 적용하는데… 사립유치원 정보공시 강화 ‘더딘 걸음’에듀파인 10곳 중 2곳만 적용하는데… 사립유치원 정보공시 강화 ‘더딘 걸음’

    양선아 | 2019. 02. 11

    ‘유아교육법 시행령’ 개정안 입법예고 부실·허위 정보 공시 제재안 빠져 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지난해 10월25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유치원 공공성 강화 당정협의’를 마친 뒤 결과를 발표하고 있다. 강창광 기자...

  • 초등학생 어휘력, 집값과 비례?초등학생 어휘력, 집값과 비례?

    베이비트리 | 2019. 02. 08

    '교육을 바꾸는 사람들’ 산하 연구소수도권 학교 24곳 조사집값에 따라 상·중·하·농촌 분류하·농촌 지역은 전체 평균 못 미쳐중 지역 학교 높은 교육열로 1위“학교의 교육적 역할 부족” 지적아이들의 우리말 실력이 갈수록 낮아지고 있다는 우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