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4회 서울 아시테지 축제 17일 개막…국내외 아동극 12편 공연

양선아 2018. 01. 16
조회수 727 추천수 0

a.JPG » 제14회 아시테지 겨울축제에서 선보일 공연 `제랄다와 거인'의 한 장면. 아시테지한국본부 제공.

 

국제아동청소년연극협회 한국본부(이하 아시테지 한국본부, 이사장 김숙희)가 오는 17일~28일 ‘제14회 서울 아시테지 겨울축제’를 아르코예술극장, 아이들극장, 이음센터 등 대학로 일대에서 개최한다. 아시테지 한국본부는 국내 아동극의 성장과 궤를 같이하는 단
체로 여름방학과 겨울방학에 맞춰 축제를 열고 있다. 여름엔 해외 작품을 초청하고 겨울은 2017년 한 해 동안 두각을 보인 국내 극단 작품들로 꾸려진다. 김숙희 이사장은 “아이들의 지평을 열어줄 다양하고 건강한 작품이 관객을 만날 준비 중이다. 공연장에서 마음껏 느끼고 즐기며, 정서적으로 성장하는 시간이 되기 바란다”고 전했다.

 

‘마음을 키워요!’라는 주제를 내세운 올해 겨울 축제에는 공식 초청작 5편과 제26회 서울어린이연극상 본선에 진출한 올해 우수작 7편 등 총 12편이 공연된다. 아시테지 한국본부가 1992년 제정한 서울어린이연극상은 국내에서 아동극을 대상으로 한 유일한 상이다. 제26회 서울어린이연극상 본선 진출작품 7편에는 ‘내 친구 송아지’, ‘제랄다와 거인’, ‘씨앗 이야기’,‘마쯔와 신기한 돌’, ‘할머니 엄마’, ‘거인 이야기’, ‘쓰레기꽃’이 뽑혔다. ‘쓰레기꽃’은 ‘강아지똥’ 김정숙 연출의 창작극으로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환경을 지키는 방법을 전하는 흥미로운 작품이다.

 

공식 초청작 5편에는 제24회 서울어린이연극상에서 대상을 받은 ‘목 짧은 기린 지피’, 루마니아 국제애니메이션 축제 공식 초청작 ‘비발디의 사계, 동물의 사육제’, 감각적인 무대 연출이 돋보이는 감성음악극 ‘작은악사’, ‘서커스 체험 워크숍과 공연이 접목된 서커스 광대학교’, 그리고 연극계 거장 이윤택 연출의 전래동화극 ‘토끼와 자라’가 선정됐다. ‘토끼와 자라’는 수궁가를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재해석했다. 독일 예술가 플로리안 로이케와의 협업으로 제작한 강렬한 색채의 스펀지 인형이 눈을 즐겁게 한다.

 

이번에 선보이는 공연을 연령별로 살펴보면 다음과 같다.

 

만 24개월 이상부터 볼 수 있는 유아 대상 공연에는 마임극 ‘마쯔와 신기한 돌’(3살 이상 추천)과 `비발디의 사계, 동물의 사육제'(3살 이상 추천)가 있다. `마쯔와 신기한 돌'은 주인공 마쯔가 신기한 돌을 줍게 되면서 펼쳐치는 이야기로 마임·무용 등 배우의 몸짓을 통해 이야기를 펼쳐 관객의 상상력을 극대화한다. ‘비발디의 사계, 동물의 사육제’는 아이들이 클래식 음악을 즐겁게 입문할 수 있는 완성도 높은 그림자음악극이다. 트리나 폴러스의 원작 <꽃들에게 희망을>에 재미를 더해, 어린 관객들이 쉽게 이해할 수 있다.

초등학교 저학년 학생들은 부모와 대화하며 함께 재미를 발견해가는 과정으로서 아동극을 선택하면 좋다. 김정숙 연출의 흥미진진한 창작극 ‘쓰레기꽃’(6살 이상 추천)은 환경과 생태에 관한 진지한 주제를 유쾌하게 그린다. 스테디셀러 그림책이 뮤지컬로 변신한 ‘할머니 엄마’(4살 이상 추천)는 맞벌이 부모의 현실을 돌아보게 하여 부모 관객의 큰 호응을 얻은 작품이다.

 

신체 활동을 왕성하게 하고 싶어하는 초등학교 고학년 학생들에게는 체험형 공연이 좋다. 겨울방학을 맞이한 어린이들을 위한 특별한 공연 ‘서커스 광대학교’(초등 3~6학년 대상)는 실제 서커스 놀이를 배우며 무대 위의 주인공이 되어보는 체험형 공연이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양선아 한겨레신문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현재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쓰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페이스북 : anmadang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 “정치하는엄마들은 가짜 엄마”라고 말한 이경자 전학연 대표 피소“정치하는엄마들은 가짜 엄마”라고 말한 이경자 전학연 대표 피소

    양선아 | 2018. 11. 19

    정치하는엄마들, 16일 명예훼손 혐의로 고소 이경자 공동대표가 지난 14일 오전 국회의원회관에서 제1 회의실에서 열린 토론회 ‘사립유치원 이대로 지속 가능한가?’에 참석해 “정치하는엄마들은 가짜 엄마”등의 발언을 하고 있다. 양선아 기자...

  • 10년간 171명 사망…복지부에 ‘아동학대’ 전담부서 만든다10년간 171명 사망…복지부에 ‘아동학대’ 전담부서 만든다

    베이비트리 | 2018. 11. 19

    12월 초 ‘아동학대 대응과’ 가동 예정올해 아동학대로 숨진 아동 20명 굿네이버스, 세이브더칠드런,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등 42개 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2016년 3월 20일 오후 서울 중구 태평로 대한문 앞에서 그해 아동학대로 사망한 채 발견...

  • ‘처음학교로’ 참여, 사립유치원 절반 넘었다‘처음학교로’ 참여, 사립유치원 절반 넘었다

    베이비트리 | 2018. 11. 16

    15일 저녁 7시 현재 전국 56.1% 참여한유총이 퍼트린 ‘가짜뉴스’ 바로잡히고행정 제재·여론 등 이유 막판 신청 몰려대구·충남·광주 등에서 최대 4배 늘어유은혜 부총리 겸 교육부 장관이 지난달 25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유치원 공공...

  • 한유총의 반격 “유치원 공공성 강화, 경제 자유 침탈 행위”한유총의 반격 “유치원 공공성 강화, 경제 자유 침탈 행위”

    양선아 | 2018. 11. 15

    14일 자유한국당과 공동주최 정책토론회 열어 “좌파 정책” 색깔론에 ‘재산권 인정’ 주장도 홍문종 자유한국당 국회의원이 14일 한국유치원총연합회가 국회의원회관에서 연 정책토론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

  • 두부 2모로 국 50인분…유치원보다 나을 것 없는 어린이집 비리두부 2모로 국 50인분…유치원보다 나을 것 없는 어린이집 비리

    베이비트리 | 2018. 11. 14

    비리 근절을 위한 시민사회 간담회“외형상 관리되지만 교사 허위등록영수증 부풀리기·부실급식 문제”개인원장 소유 소규모 시설이 다수내부고발 없이 비리 드러내기 어렵지만지자체에 민원제기해도 실효성 없어부정수급 등 처벌 못하는 법적 ‘헛점’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