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일본, 고소득 직장인 증세해 유아 무상복지에 사용

베이비트리 2017. 12. 06
조회수 252 추천수 0
정부·여당, 증세 방안 최종 조율중
연수입 800만엔 이상 세금 더 내고
저소득자와 프리랜서는 감세 효과
증세분 1000억엔 복지 예산 쓰일듯

일본 도쿄 니혼바시 빌딩가. <한겨레> 자료 사진
일본 도쿄 니혼바시 빌딩가. <한겨레> 자료 사진

일본 정부가 고연봉 직장인 소득세를 증세하는 방안을 최종 조율중이다. 소득세 증세로 늘어난 수입은 유아 교육 무상화 등 사회복지에 쓰일 예정이다.

<엔에이치케이>(NHK) 등 일본 언론들은 정부와 여당이 2020년부터 소득공제 조정을 통해 연수입 800만엔(약 7718만원) 이상 직장인의 소득세를 증세하는 방안을 최종 조율중이라고 보도했다. 다만 22살 이하 자녀가 있거나 거동이 불편한 가족을 간호하는 가정은 제외할 방침이다.

정부 안을 보면, 급여소득 공제를 일률적으로 지금보다 10만엔씩 낮추고 공제액 상한도 ‘연수입 1000만엔 이상의 경우 220만엔까지’에서 ‘연수입 800만엔 이상의 경우 190만엔까지’로 낮춘다. 반대로 직장인뿐 아니라 자영업자나 프리랜서도 대상이 되는 기초공제액은 현재의 38만엔에서 48만엔으로 높일 예정이다.

전체 직장인의 5% 정도에 해당하는 연수입 800만엔 이상 고소득 직장인은 소득세를 지금보다 더 내게 된다. 연수입이 900만엔인 경우에는 소득세를 지금보다 3만엔, 5000만엔이면 36만9000엔을 더 내는 구조다.

일본 정부와 여당은 오는 14일 소득세제 개정안을 최종 확정할 예정인데, 현재 조율중인 안대로라면 연간 세수가 1000억엔가량 늘 전망이다. 일본 정부는 소득세제 개정의 일차적 목표로 소득 재분배와 함께 프리랜서 등의 조세 부담을 낮추는 점을 들고 있다.

증세분 사용처는 아베 신조 정부가 추진하는 교육 무상화 재원 등으로 쓰일 것으로 보인다. 아베 정부는 유아 교육 무상화 등 사회복지 예산으로 2조엔대를 투입할 예정인데, 이중 1조7000억엔은 간접세인 소비세 인상으로 충당할 계획이다. 부족한 금액은 소득세제 개정과 담배세 증세로 확보할 방침이다.

한편 일본 정부와 여당은 적극적으로 설비투자를 하거나 임금 인상에 나서는 기업, 혁신 기술에 투자하는 기업에는 현재 29.7%인 법인세율을 20% 정도로 낮춰주는 방안도 마련중이다.

도쿄/조기원 특파원 garden@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소셜로봇은 아이들의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을까”“소셜로봇은 아이들의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을까”

    베이비트리 | 2017. 12. 12

    구본권의 디지털 프리즘_미국서 감정소통 소셜로봇 경쟁사용자와 감성적 소통을 가능하게 하는 소셜로봇이 인간 감정과 관계에 끼칠 영향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다. 사진 지보 제공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은 지난달 아이폰텐(X) 등 올해의 발명...

  • 유시민 “남는 초등교실 보육시설로” 청와대 청원 올렸다유시민 “남는 초등교실 보육시설로” 청와대 청원 올렸다

    베이비트리 | 2017. 12. 12

    문재인 대통령 보육정책에 힘 실어주기 위한 뜻으로 풀이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 노무현 재단 제공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이 12일 청와대 누리집 국민청원 코너에 직접 청원 글을 올려 남는 초등학교 교실을 활용해 공공보육시설 ...

  • 몸은 시가에 가까워도 마음은 처가에몸은 시가에 가까워도 마음은 처가에

    베이비트리 | 2017. 12. 12

    통계청 ‘한국의 사회동향 2017’시가와 가까이 사는 비중 높지만연락빈도·지원비율 처가쪽 높아져시댁 부모와 같이 살거나 가까운 거리에 사는 부부의 비중이 여전히 높은 편이지만, 연락을 자주하거나 실질적인 지원을 주고받는 등 긴밀한 관계를 ...

  • 아이들 밥그릇 핑계 대며 싸우는 ‘경남도’ 어른들아이들 밥그릇 핑계 대며 싸우는 ‘경남도’ 어른들

    베이비트리 | 2017. 12. 11

    경남 도·교육청-도의회, 무상급식비 분담 비율 두고 마찰시민단체 “자유한국당 도의원들은 정치놀음 중단하라” ‘친환경무상급식지키기 경남운동본부’는 11일 기자회견을 열어 내년도 기관별 무상급식비 분담 비율과 관련해 집행부인 경남도와 도교...

  • “우리 소리를 배우고 싶다고?”“우리 소리를 배우고 싶다고?”

    베이비트리 | 2017. 12. 11

    대전연정국악원 초·중생 겨울방학 강습해금, 가야금, 설장구, 전래동요·민요 등11~14일 접수, 내년 1월8~19일 실시대전시립연정국악원은 겨울방학을 맞아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설장구, 해금, 가야금, 민요 강습을 연다.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제공겨울방학을...

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