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페인 소식 | 알림과 물품 전달 소식을 전하는 곳입니다.

반갑습니다!

<반갑다 친구야>(반친)가 올해도 캄보디아 친구들과 운동회를 했습니다. 해마다 6월1일 어린이날에 맞춰 운동회를 해오다 이번에는 선선한 11월27일에 했습니다. 덕분에 땀도 덜 흘리고, 더 신나는 하루를 보낼 수 있었습니다.
1_Children'sDayinPoipet_184.JPG
포이펫에 있는 오르세이 르 초등학교에서 열린 운동회는 그야말로 마을 잔치였습니다. 학교 친구들 600여명이 첫 운동회를 하면서 마을 어른신들과 어린이들까지 700여명이 종일 웃고 떠들며 신나게 놀았습니다. 
1_운동회전날.JPG
  운동회 전날, 캄보디아 아이들에게 나눠 줄 가방과 물품을 정리하고 있습니다.

1_운동회전날 (2).JPG
  '반갑다 친구야' 어린이가 운동회 전날, 캄보디아 아이들에게 나눠 줄 가방을 포장하고 있습니다.

아이들은 학교에서 준비한 다양한 경기에 참여하면서, 때로는 경쟁하며 승부를 가리고 목이 터져라 응원도 하면서 즐거워했습니다. 눈 가리고 항아리 깨기, 두 친구가 마주 잡은 천으로 공 옮기기, 포대 입고 달리기, 수건돌리기, 훌라후프 돌리기, 입에 문 숟가락으로 탁구공 옮기기, 줄다리기, 축구 등 흥미진진한 경기들이 이어졌습니다.
1_학생들이준비한.JPG
  학생들이 준비한 환영의 춤
1_Children'sDayinPoipet_138.JPG
  학생들이 준비한 환영의 춤

1_Children'sDayinPoipet_311.JPG
1_Children'sDayinPoipet_316.JPG
1_Children'sDayinPoipet_318.JPG
1_Children'sDayinPoipet_323.JPG 1_Children'sDayinPoipet_329.JPG
1_Children'sDayinPoipet_243.JPG
1_Children'sDayinPoipet_276.JPG
1_Children'sDayinPoipet_295.JPG
1_Children'sDayinPoipet_187.JPG
1_Children'sDayinPoipet_238.JPG
1_Children's Day in Poipet_081.JPG
1_Children's Day in Poipet_266.JPG
1_Children'sDayinPoipet_086.JPG
1_Children'sDayinPoipet_347.JPG
1_Children'sDayinPoipet_371.JPG



반친이 준비해 간 체험활동도 인기 만점이었습니다. 경기 순서를 기다리는 동안 앞다퉈 비눗방울, 페이스 페인팅, 제기차기, 풍선아트를 해보며 즐거워했습니다. 특히 입으로 후후 불며 비눗방울을 만들고 서로 장난치는 아이들의 모습에 덩달아 참 행복해졌습니다.
1_Children'sDayinPoipet_172.JPG
1_Children'sDayinPoipet_289.JPG
1_Children'sDayinPoipet_175.JPG
1_Children'sDayinPoipet_191.JPG
1_Children'sDayinPoipet_199.JPG
1_Children'sDayinPoipet_208.JPG
오전에 한바탕 신나게 놀고 땀이 송글송글 맺힐 무렵 미리 예약한 아이스크림 아저씨가 등장했습니다. 너도 나도 달려가서 아이스크림을 받아든 아이들은 아이스크림을 입 안 가득 베어 물고 함박웃음을 지었습니다. 순식간에 아이스크림 700개가 동났습니다.
1_Children'sDayinPoipet_252.JPG
1_Children'sDayinPoipet_254.JPG
1_Children'sDayinPoipet_257.JPG
1_Children'sDayinPoipet_303.JPG
1_Children'sDayinPoipet_305.JPG
교실이 부족해 오전, 오후반으로 나눠서 수업을 하는 이곳 아이들은 학교에서 점심을 먹지 않습니다. 그래서 이날 교실에서 친구들과 함께 먹는 도시락은 더 맛이 있었나 봅니다. 특별한 반찬이 없는데도 도시락 가득 담긴 밥을 남김없이 싹싹 먹는 모습은 보기만 해도 배가 불렀습니다. 배가 고플텐데도 밥을 먹지 않고 운동회가 끝날 때까지 도시락을 들고 다니다 집으로 가져가는 아이들도 눈에 띄었습니다. 마을 어르신들도 운동장 한 켠에서 함께 도시락을 먹었습니다. 

오후에도 경기는 계속되고, 줄다리기와 축구경기, 박터트리기가 순서대로 진행되면서 운동장은 응원 열기로 한껏 달아올랐습니다. 스피커에서 울려 퍼지는 댄스음악에 맞춰 아이들은 한바탕 신나게 춤을 추기도 했습니다.
1_Children'sDayinPoipet_462.JPG
1_Children'sDayinPoipet_470.JPG
1_Children'sDayinPoipet_389.JPG
1_Children'sDayinPoipet_405.JPG
1_Children'sDayinPoipet_409.JPG
1_Children'sDayinPoipet_416.JPG
1_Children'sDayinPoipet_437.JPG

경기가 다 마무리된 뒤, 반친이 준비해 간 책가방과 학용품, 체육복, 모자, 장난감, 머리핀 등을 모든 아이들에게 골고루 나눴습니다. 새 모자를 쓰고 가방을 멘 아이들은 수줍게 웃으며 두 손을 모아 고마움을 전해왔습니다. 
올해 처음으로 준비한 경품추첨 시간도 풍성한 즐거움으로 가득했습니다. 축구공, 배구공, 쌀, 자전거가 당첨될 때마다 환호가 터져나왔고, 마을 주민들에게도 추첨으로 
선물을 나눴습니다.
1_자동차휠로만든학교종.JPG
  나무위에 자동차 휠로 만든 학교 종이 매달려 있습니다. 

1_Children's Day in Poipet_018.png

운동회 이야기 보따리를 풀어놓으니, 끝이 없습니다.
사진과 함께 감동을 나눌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더불어 그날의 이야기를 영상으로 엮어 보았습니다.


반친은 언제나 여러분의 참여를 기다립니다.
고맙습니다!
 
감사드립니다.

반친에 가방과 학용품, 모자, 옷, 머리핀  등을 아낌없이 기부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운동회 때 나눈 자전거와 축구공, 쌀 등을 마련해 주신 분들께도 감사드립니다.

현지에서 이번 운동회를 준비해 준 <이주민과 함께> 활동가 이미란 선생님, 그리고 자원봉사그룹 캄보디아 청소년들에게도 깊은 감사를 드립니다.
1_청소년자원봉사그룹.JPG 

이번에는 대구지방변호사회가 260만원을 후원해 준 덕분에 운동회가 한층 더 풍요로왔습니다.  유치원 교실에 새 책상과 교구 보관함도 마련했습니다.

1_유치원대구지방.JPG

                               


[캄보디아 친구들과의 지난 만남]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태그
첨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31756494/70d/trackback


List of Articles

2017년 11월, 캄보디아 친구들을 만나고 왔어요

  • 베이비트리
  • 2017.12.05

반갑습니다! <반갑다 친구야>(반친)가 올해도 캄보디아 친구들과 운동회를 했습니다. 해마다 6월1일 어린이날에 맞춰 운동회를 해오다 이번에는 선선한 11월27일에 했습니다. 덕분에 땀도 덜 흘리고, 더 신나는 하루를 보낼 수 있었...

2017년 여름 활약해 준 착한배달부 소식(2편)

  • 베이비트리
  • 2017.09.13

2017년 여름 활약해 준 착한배달부 소식(1편)에 이어 착한배달부 소식 2편입니다. 7. 전북대학교/ 몽골, 네팔, 캄보디아, 미얀마, 인도네시아, 르완다 (전북대학교 봉사단이 아시아 아이들에게 가방을 전해주고 있다.) (전북대학교...

2017년 여름 활약해 준 착한배달부 소식(1편)

  • 베이비트리
  • 2017.09.13

반갑습니다! 뜨거웠던 지난 여름, 더 뜨거운 마음으로 지구촌 곳곳의 친구들에게 가방을 전하고 온 ‘착한 배달부’들이 있습니다. 전국 13개 대학과 종교기관 해외봉사단들입니다. 이들은 봉사를 떠나면서 <반갑다 친구야>가 모은 ...

[2017년 가방 캠페인] 이렇게 함께 해주시면 됩...

  • 베이비트리
  • 2017.04.03

1. 우리 아이들이 쓰던 가방을 깨끗이 세탁해서 보내주시면 됩니다. (세탁기로 빨면 깨끗한 새 가방으로 변신한답니다. 낡고 때묻은 가방은 미안해서 아이들에게 전할 수 없습니다.) 2. 어른 가방은 두 어깨에 메는 배낭형만 ...

[6차 캠페인] 2017년 새 봄, 지구촌 친구들에게...

  • 베이비트리
  • 2017.02.24

반갑습니다! 새 봄을 기다리며, 베이비트리와 <반갑다 친구야>가 올해도 어김없이 지구촌 친구들에게 선물 할 가방 모으기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이번 캠페인은 특별히 필리핀에 보낼 가방 1400개를 목표로 한 달 동안 진행합니다...

2016년 캄보디아 친구들의 두 번째 운동회 소식

  • 베이비트리
  • 2016.06.15

반갑습니다! 성큼 다가온 무더위와 함께 초록빛도 한층 짙어지고 있습니다. 여름 문턱에 <반갑다 친구야>가 캄보디아 친구들을 만나고 온 소식을 전합니다. 지난 7일 포이펫 지역에 있는 티엔케이5초등학교를 찾아가 운동회를 열었...

직접 가방 들고 현지에 전해주는 ‘오작교’

  • 베이비트리
  • 2016.04.21

특급 도우미 ‘착한 배달부’ [관련소식] 잠자던 가방이 지구촌 아이들 어깨에서 ‘팔짝팔짝’ » 특수교사 김경애씨는 2년마다 탄자니아를 방문해 교육 봉사를 하고 있다. 김경애씨 제공. 가방 기부 캠페인의 첫 제안자인 박주희...

잠자던 가방이 지구촌 아이들 어깨에서 ‘팔짝팔짝...

  • 베이비트리
  • 2016.04.21

‘책가방 보내기’ 5년째 기부 밀물 <한겨레> 육아웹진 ‘베이비트리’와 엄마모임 ‘반갑다 친구야’ 나서   3만명 넘게 참여해 3만5천개 모아 베트남 필리핀 등 11개국 전해   돌떡 돌리며 발품 팔아 거두고 수거함 놓고 자...

[5차 캠페인] 2016 새 봄, 지구촌 친구들에게 ...

  • 베이비트리
  • 2016.02.19

[5차 캠페인 중간 소식] 반갑습니다! ‘새 봄 새 캠페인’을 시작한지도 50일이 지났습니다. 그동안 134건의 기부로 1700여개의 가방이 모였습니다. 연필, 볼펜 등 각종 필기구, 필통, 지우개 등 학용품도 넉넉하게 모이고 있습...

[4차 캠페인] 지구촌 친구들, 3160명에게 책가방...

  • 베이비트리
  • 2015.12.09

베이비트리와 <반갑다 친구야>(반친)가 새 캠페인을 시작합니다. ‘지구촌 친구들, 3160명에게 책가방을!’ 2015년 연말부터 2016년 1월 중순까지 가방 3160개가 필요합니다. 한국대학사회봉사협의회(대사협)의 17개 봉사팀이 지구촌 친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