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난 주 금요일,

아직 저녁 식사 준비 안 했으면 같이 짜장밥이나 먹이자는 전화를 받고

근처 친구네 집에 놀러갔어요.

처음 간 친구네 집이었는데 강아지를 키우더라구요.

아이는 그렇게 한 공간에서 강아지와 있으며 부대낀 경험이 처음이고요.

 

30분쯤 놀았나?

눈꺼풀에 뭐가 나고 부어오르고 아이는 간지럽다며 눈을 비벼댔어요.

 

그렇게 한 시간쯤 지나서는

흰자가 무섭게 부풀어 올랐어요.

눈동자가 움푹 들어가보일 정도로 흰자가 부풀어서

무슨 일 나는지 알고 너무나 놀라서 바로 응급실로 달려갔어요.

피부도 아니고 안구가 그러니 얼마나 겁이 나던지...

 

병원에서 대기하던 중에 다행히 조금씩 가라앉기 시작했어요.

이런 증상을 결막부종이라고 한다네요.

진료 보시더니 저희 아이는 알레르기성이라 하고요..

세균성일 경우는 이렇게 갑자기 붓고 갑자기 가라앉지 않으며, 눈두덩이도 만져보면 단단하다고 하네요.

 

의사선생님의 쿨한 한 마디.

"흰자는 더 부어도 안 터집니다."

 

이 말씀에 긴장했던 마음도 풀어지고 왠지 피식 웃음도 났어요.

환자들 대부분이 놀라서 달려오시는데

흔한 일이니 그리 급하게 안 와도 된대요.

몇 가지 검사하고 안약 받아 왔는데 5일 정도 약 넣고 나면 다시 내원할 필요도 없다네요.

 

서울대학교병원 의학정보 링크인데요,

눈을 비비지 말고 안정을 취하면 점차 좋아지며,

항알레르기 점안약이 증상 완화에 도움이 될 수 있다고 해요.

http://m.terms.naver.com/entry.nhn?docId=927444&cid=51007&categoryId=51007

 

저희 아이는 개털 알러지가 아닌가 추측만 하고 있는데

조만간 알러지 검사 받으려고 해요.

결막부종 아시는 분들도 많으시겠지만

모르셨던 분들은 같은 일 겪으셔도

많이 놀라지 않으셨으면 해서 적어보았어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202 [자유글] 아기에서 어린이로... [2] 아침 2017-11-28 648
» [건강] 아이 안구(흰자)가 엄청나게 부어 놀란 이야기 [2] 아침 2017-11-27 808
3200 [자유글] 할로윈을 할로윈이라 부를 수 없다니.... [4] 푸르메 2017-11-24 666
3199 [자유글] 마주이야기 imagefile [4] 푸르메 2017-11-24 833
3198 [요리] 춘장을 볶아볶아 짜장 만들기~^^ imagefile 아침 2017-11-22 918
3197 [자유글] [21개월 여아 어머님 중 언어습득 연구 참여자를 구합니다] dummee 2017-11-18 669
3196 [책읽는부모] 'DIARY 2018 인간이라는 가능성' 제작을 위한 펀딩에 참여해주세요! image indigo2828 2017-11-17 922
3195 [요리] 구운계란 만들기 ^^ imagefile 아침 2017-11-16 949
3194 [자유글] 가을 놀이 ^^ imagefile [4] 아침 2017-11-12 1402
3193 [자유글] 아이들과 전철로 먼길 다녀오며..^^ [2] 아침 2017-11-08 1055
3192 [자유글] 엄마표 놀이 이렇게 해봐요^^ imagefile hyochi88 2017-11-06 630
3191 [요리] 찹쌀가루가 들어간 핫도그 만들기 ^^ imagefile [4] 아침 2017-11-05 2308
3190 [자유글] [박작가 9편]현직 사진작가가 알려주는 아기 사진 찍는 방법 꿀팁 [2] 박작가 2017-11-03 783
3189 [책읽는부모] 나는 일주일에 이틀만 일하기로 했다를 읽고 양선아 2017-10-31 680
3188 [자유글] 집에서 머리 자르기 imagefile [2] 아침 2017-10-29 2097
3187 [책읽는부모] <나는 차가운 희망보다 뜨거운 욕망이고 싶다> 당연한 권리조차 투쟁해야 하는 imagefile 강모씨 2017-10-29 922
3186 [요리] 베이킹이 이렇게 쉽다니~ 통밀 생크림 케이크 imagefile [2] 아침 2017-10-26 966
3185 [책읽는부모] <시작하겠습니다, 디지털 육아> 열린 마음으로 imagefile [5] 강모씨 2017-10-25 1614
3184 [자유글] 엄마의 스트레스 해소법 imagefile [6] 아침 2017-10-24 1205
3183 [자유글] 응급실에서.. 길고 무거웠던 하루 imagefile [5] 아침 2017-10-20 11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