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연휴때 아는 선배가 <나는 일주일에 이틀만 일하기로 했다>라는 책을 권해줘서 읽게 됐어요. 저성장 시대를 사는 일본 젊은이들이 칩거 생활을 택한다고 볼 수도 있겠지만, 또 한편으로는 그런 사회문화 속에서도 자신의 삶을 주체적으로 선택하는 삶을 선택한 한 청년의 경험기이기도 합니다. 

일에 필요한 책만 읽어도 시간이 부족하다는 생각을 했었는데 어느순간부터 좀 더 폭넓게 책을 읽고 싶어졌어요. 관심이 가는 책, 손길이 가는 책, 또 내가 믿는, 좋아하는 사람들이 권해주는 책은 밤잠을 줄여서라도 읽고 싶습니다. 또 그 책들을 읽고 꼭 기록을 남기고 싶습니다. 해야할 일들이 많지만 그래도 주말에는 제가 좋아하는 일, 하고 싶은 일을 꼭 하려고 합니다. 그런 내 삶의 방식을 지지해주는 듯한 책이었습니다. 블로그에도 정리한 글을 올려보았습니다. ^^

 

http://blog.naver.com/anmadang/221127726208http://blog.naver.com/anmadang/221127726208http://blog.naver.com/anmadang/221127726208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양선아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썼으며 현재는 한겨레 사회정책팀에서 교육부 출입을 하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31750118/9b6/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 [책읽는부모] 나는 일주일에 이틀만 일하기로 했다를 읽고 양선아 2017-10-31 771
3188 [자유글] 집에서 머리 자르기 imagefile [2] 아침 2017-10-29 2404
3187 [책읽는부모] <나는 차가운 희망보다 뜨거운 욕망이고 싶다> 당연한 권리조차 투쟁해야 하는 imagefile 강모씨 2017-10-29 1024
3186 [요리] 베이킹이 이렇게 쉽다니~ 통밀 생크림 케이크 imagefile [2] 아침 2017-10-26 1114
3185 [책읽는부모] <시작하겠습니다, 디지털 육아> 열린 마음으로 imagefile [5] 강모씨 2017-10-25 1768
3184 [자유글] 엄마의 스트레스 해소법 imagefile [6] 아침 2017-10-24 1357
3183 [자유글] 응급실에서.. 길고 무거웠던 하루 imagefile [5] 아침 2017-10-20 1251
3182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12기를 발표합니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7-10-17 980
3181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12기 신청합니다. kolmani 2017-10-16 1164
3180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신청> 12기 신청합니다 :) eyejoayo 2017-10-16 829
3179 [자유글] 저희 집 첫 보드게임, 생쥐만세 image [2] 아침 2017-10-15 2327
3178 [자유글] 6세 아들의 첫사랑과 헤어짐 imagefile [3] 아침 2017-10-11 1143
3177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2기 신청합니다. elpis0319 2017-10-10 1226
3176 [요리] 처치 곤란인 푹 익은 바나나가 있다면~ 바나나 팬케이크 ^^ imagefile [4] 아침 2017-10-08 1914
3175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2기 지원합니다 bonny1223 2017-10-07 842
3174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신청 minseo0819 2017-10-03 1455
3173 [가족] 즐거운 한가위 보내세요~ imagefile [1] yahori 2017-09-29 1743
3172 [자유글] 아직 수욜.. qowp32 2017-09-27 1079
3171 [자유글] 추석 얼마 안남아 그런지.. 월요병 심하네요 ㅠ qowp32 2017-09-25 1107
3170 [건강] 가을, 몸속 바디버든을 줄이기 위한 건강교육!! file kkebi33 2017-09-25 877

Q.부부간 육아 방식의 의견충돌 상담 부탁 드립니다...

안녕하세요 두 아이들 둔 아빠입니다.요즘 자녀 육아로 부부간에 의견이 달라 자주 다투어서 서로 힘든 나날을 보...

RSS